by 주인장

Braves Series Recap
6/17  Braves 4, Cardinals 0
6/18  Braves 9, Cardinals 1
6/20 DH1 Cardinals 9, Braves 1 (7회)
6/20 DH1 Braves 1, Cardinals 0 (7회)

직전 Marlins 시리즈는 또 뜬금 스윕을 한 상태라 이번에는 어떨까 싶었지만... 결국 웨노인이 7이닝 완투를 한 3차전을 빼고는 모두 패했다. 특히 앞의 두 경기는 정말 깔끔하게 발렸다는 표현이 적절해 보였다.

대충 약강강약의 패턴이긴 하나 중간에 그다지 강팀도 아닌 Reds에게 스윕당하기도 했기에, 이 팀의 경기력을 도무지 종잡을 수가 없는 느낌이었다. 그런데 톡방에서 대화 중에 jdzinn님께서 너무나도 간단하게 맥을 짚어 주셨다. 5할 밑이면 매수, 5할 위면 매도라고. 참치 스윕으로 5할을 넘겼으니 이 시리즈는 망하는 게 필연이었나 보다. 역시 주식 고수, 베테랑 투자자는 안목이 남다르다. ㅎㅎ
  
NL Central
Brewers  40-33
Cubs      40-33
Cardinals 36-36  -3.5
Reds      35-36  -4
Pirates    25-45  -13.5

잠시 로얄럼블이 되는 듯하던 늘중은 또 다시 2강 2중 1약 구도를 형성하는 중이다.

앞의 두 팀이 딱히 강팀은 아닌데, 그렇다고 이 팀이 쟤네를 잡을 수 있을 것 같냐고 물으면 전혀 자신 없다.

 

이 팀의 미래는?

앞 시리즈의 댓글에서 잠시 구단의 과거 현재와 미래에 대한 토론이 있었다. lecter님의 댓글 중 일부를 옮겨 본다.

 

"지금까지야 성공했습니다. 프로젝션 85승 팀을 만들어 놓고 미드시즌에 약하게 보강해서 85-90승 하면, 대충 플옵은 갈 수 있죠. 영감은 2012년 와카 확대를 누구보다 좋아했을 사람인데요. 그 전에는 90승은 해야 플옵에 갔다면 이제는 85승만 해도 갈 수 있으니 얼마나 좋겠어요? 그리고 이게 가능했던 이유는 다들 아시다시피 비교적 빠르게 analytic에 투자해서 competitive advantage를 가졌고, 드랩 하위 라운드에서 좋은 선수를 여럿 건져 나름 잘 키웠기 때문인데요.

근데 앞으로도 그럴 수 있을까요? 85승 팀이니 드랩 순번은 18-20번인데, 슬롯 시스템 생긴 이후로 사이닝 이슈로 미끄러진 선수를 돈 주고 잡기가 불가능해졌습니다. FA 계약은 계약 후반부에 가성비가 안 나옵니다. 유일하게 재능이 나올 수 있는 부분은 국제 계약인데, 철저한 가성비충+위험회피 인간인 영감은 국제 계약에 돈을 쓰기 싫습니다(제가 동일한 성향이라서 잘 압니다 ㅋㅋ). 지난 몇 년간 가장 실망스러운 계약(아니 안-계약이라 해야 하나요?)은, 1) FA로 풀린 셔저에 말도 안 꺼낸 것, 2) Luis Robert 콩라인 탄 것인데요. 둘 다 영감의 성향을 극명하게 드러내고 있습니다.

모르겠습니다. 앞으로도 어떻게든 85-90승 기조를 유지하고 할 수만 있다면, 저는 그래도 야구를 보겠습니다. 4년간 70-70-70-100승하는 팀보다는 85-85-85-85승하는 팀이 더 좋거든요. 근데 올해 해 팜 보면 안 된다는 생각만 강하게 드네요."

주인장은 단언할 수 있을 것 같다. 과거의 방식으로는 이제 85승도 할 수 없다. 절대 안 된다.

 

드랩만 슬롯 시스템이 생긴 게 아니라 국제 계약에도 사이닝 보너스 풀이 생겨서 이제 돈으로 미끄러진 유망주를 잡는다는 식의 발상은 드랩이든 국제 계약이든 다 불가능하다. 이러한 제도 변화에 대한 Flores와 국제 스카우트 조직의 전략은 질 대신 양으로 승부한다는 것 같은데, 싼 선수를 잔뜩 계약해서 모은 다음 누군가 터지기를 기대하는 것이다. 자동으로 로또를 한 100만원어치 지른 다음 그중에서 1등이 나오기를 물 떠놓고 비는 것과 비슷하다고 하겠다. 이게 말이 되는 전략이라고 생각하시는지... ㅎㅎ

 

lecter님 말씀대로 이 구단은 2000년대 중반 무렵엔 MLB에서 가장 혁신적인 구단 중 하나였다. Luhnow나 그 뒤의 해킹범을 인간적으로 옹호하고 싶은 생각은 전혀 없으나, 어쨌든 이 구단은 한때 초창기의 UZR을 통으로 사서 독점할 만큼 새로운 데이터에 민감하였고, 대학야구 데이터 해석 방법과 이를 바탕으로 한 예측 시스템을 만들어서 스탯 기반으로 과감한 드랩을 하기도 했다. Craig, Adams, Carpenter 등 대학 출신 노툴 타격 유망주들의 성공은 이러한 기반 위에서 가능했던 것이다. 그러나 이 팀이 85승 놀음에 안주하는 동안 야구판의 진보는 계속되었고, 이제는 오히려 시대에 뒤쳐진 구단이 된 것 같다. 남들도 이미 그 이상의 데이터 분석 능력을 갖추고 있으며, 새로운 테크놀러지의 활용에 있어서는 훨씬 더 적극적이다.

 

과거에 비해 스타급 선수들의 메이저 데뷔가 매우 빨라졌다는 생각이 들지 않는가? MLB 사무국이 마이너리그 사무국을 해체하여 마이너리그 전체의 운영권을 가져오고 마이너 레벨을 줄이면서 40개가 넘는 마이너 팀을 줄인 것은 비용절감의 측면도 있지만, 마이너리그에서 마냥 경기를 많이 뛰는 것이 더 이상 큰 의미가 없고 오히려 시간 낭비일 수도 있다는 판단이 있었기 때문이다. (이 변화를 주도한 것은 아직 쓰레기통 때리다 짤리기 전이었던 Luhnow와 그의 제자들인 Orioles의 GM Elias, Brewers의 GM Sterns였다. 쓰레기통 얘기가 나왔으니 잠시 덧붙이자면, 몇 년 전에 맥주집 타자들이 우리 상대할 때 마치 공을 알고 풀스윙을 하는 것 같았다는 얘기가 얼마 전 댓글에 나왔던 것 같은데, Sterns는 Luhnow 밑에서 Assistant GM 하던 사람이다. 과연 우연이었을까???)

 

트랙맨과 같은 측정 장비가 모든 마이너리그 구장에 설치가 되고, 심지어 메이저 구단들의 경쟁적인 투자로 아마추어 구장에까지 잔뜩 깔리면서, 구단들은 어린 선수들에 대해 알짜 유망주와 뎁스용 쩌리들을 예전보다 훨씬 빨리 가려낼 수 있(다고 믿)게 되었다. 과거에는 경기를 최대한 많이 뛰게 하고 그렇게 시합 뛰는 모습을 많이 관찰하는 게 장땡이었기에, 그리고 무수한 경쟁을 이겨내고 올라오는 선수를 진짜 유망주로 여겼기에, 재력이 뒷받침되는 대로 마이너리그 구단을 많이 거느리곤 했다. Yankees 같은 구단은 마이너 팀이 9개에 달할 정도였다. 하지만, 이제 그렇게 마이너리그 팀을 많이 필요로 하는 구단은 별로 없다. 트랙맨 등 장비를 이용한 선수 진단/측정에는 그렇게 많은 경기가 필요하지 않은 것이다. 결국 MLB 사무국은 이전에 DSL - Complex Rookie - Rookie Adv. - Short Season A - A - A Adv - AA - AAA 로 무려 8단계에 달하던 마이너리그 시스템을 대폭 손질해서, Rookie Advanced와 Short Season A 레벨을 없애고 모든 구단이 한 레벨에 최대 한 팀만을 갖도록 강제하여, 약 25%의 마이너리그 팀을 날려 버렸다.

 

이러한 환경에서는, 될성부른 떡잎이 보이면 일찌감치 콜업하는 것이 당연하다. 다만, 가진 재능을 빨리 발견하는 것과는 별개로, 경험을 통해 성장하는 부분은 사람이니까 여전히 존재할 수밖에 없다. 이전보다 콜업이 빨라진 만큼, 선수 육성은 이제 상위 레벨 마이너리그 및 메이저리그까지 계속해서 이어지게 되었다. 또한, 테크놀러지의 발달은 선수의 발굴 뿐 아니라 포기도 빠르게 만들었고, 그러다 보면 성급하게 방출되는 선수들도 나오게 마련이다. 이제 메이저리그 코칭스태프의 선수 육성 능력이 그 어느때보다도 중요한 시대가 되었다. 이들이 일을 잘 하면, 예전에 비해 경기 경험을 덜 쌓고 올라온 유망주들이 계속해서 성장할 뿐 아니라, 타 팀에서 방출된 선수들을 영입한 후 잘 고쳐서 활용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주인장은 올해 NL 최강팀으로 예상되던 Dodgers나 Padres를 제치고 Giants가 늘서 1위를 질주하는 비결도 바로 여기에 있다고 믿고 있다. 유능한 메이저리그 코칭스태프가 선수들의 능력을 극대화시키고 있는 것이다.

 

유능한 코칭스태프라니, 이거 이 팀과는 아주 거리가 먼 이야기 아닌가? 팜이라도 좋으면 유망주 빨로 어떻게 비벼 보겠다만, 팜도 Carlson이 졸업한 지금은 30개 구단 중 기껏해야 20위권 수준이다. 그래서, 근본적인 인적 자원의 물갈이와 구단 철학의 변화가 있지 않은 한은, 계속 답이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런 식으로 계속 가면 85승이 아니라 80승도 버거운 팀이 될 것이다...



Series Preview: Cardinals vs Tigers (시즌 전적 없음)

팀 성적 
Cardinals  36승 36패 .500 (NL Central 3위, 3.5 게임차)  Run Diff. -32
Tigers   30승 42패 .417 (AL Central 5위)  Run Diff. -75

Tigers와의 인터리그 2연전이다.

고수 jdzinn님의 가르침에 의하면 5할 위는 매도, 5할 아래는 매수인데, 지금은 딱 5할이니 관망할 타이밍인 듯하다. 상대 경기력이나 선발 매치업에 관계없이 스플릿을 예상해 본다.

Probable Starters 
Game 1: Johan Oviedo at Tarik Skubal   6/22 19:10 EDT (6/23 8:10 KST)
Game 2: John Gant at Matt Manning     6/23 13:10 EDT (6/24 2:10 KST)

 

매치업을 보면 저쪽은 떠오르는 영건 둘이고, 우리 쪽은 나이는 젊은 편이지만 그닥 기대할 것은 없는 땜빵 선발 둘이다. 물론 쟤들에 Mize까지 포함한 Tigers의 영건 트리오는 탱킹의 산물이므로, 그다지 부럽지는 않다. 다만, 꼭 탱킹으로 선발 기대주들을 모으는 방법만 있는 게 아니라, Anthony DeSclafani나 Sammy Long 등을 데려와서 선발 로테이션을 훌륭하게 꾸리고 있는 Giants 같은 팀도 있다는 말을 하고 싶을 뿐이다.

Tigers Lineup 예상
1. Robbie Grossman, LF   233/343/395, 105 wRC+
2. Jonathan Schoop, 1B   274/330/471, 118 wRC+
3. Jeimer Candelario, 3B  264/343/377, 102 wRC+
4. Miguel Cabrera, DH    220/286/320, 69 wRC+
5. Eric Hasse, C             231/284/519, 76 wRC+
6. Akil Baddoo, CF         266/363/490, 131 wRC+
7. Harold Castro, SS       260/304/299, 69 wRC+
8. Nomar Mazara, RF     203/275/328, 67 wRC+
9. Willi Castro, 2B          216/276/361, 75 wRC+
 
벤치
Jake Rogers, C
Issac Paredes, SS

Daz Cameron, OF

불펜 

Michael Fulmer (CL, R)

Gregory Soto (CL, L)

Jose Cisnero (R)

Buck Farmer (L)

Kyle Funkhouser (R)

Bryan Garcia (R)

Joe Jimenez (R)

Wily Peralta (R)

 

4번 자리에서 삽질을 계속하고 있는 Miggy를 보면 여러 가지 생각이 든다... 장기계약의 끝은 대체로 이러하다.

 

솔직히 오늘 이 두 팀의 1차전을 보기 보다는 아마도 Wander Franco의 데뷔전을 보지 않을까 싶은데... 최근에 이정도로 기대감이 높은 유망주가 있었나 싶다. 그러나, Acuna, Tatis, Soto 같은 즉시 성공 사례만 기억에 남아서 그렇지 사실 타자 유망주도 생각보다 많이 망한다. 저기 위 라인업에 있는 Mazara한테 함 물어보시기 바란다.

 

 

Go Cardinals...!!!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o'neill 2021.06.23 09:5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디트도 참 못하네요ㅋㅋ

  3. yuhars 2021.06.23 09: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디 타점 ㅋㅋ

  4. o'neill 2021.06.23 09: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디야 살아나라

  5. yuhars 2021.06.23 09:5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디는 더워지면 바이오리듬이 올라오나 봅니다. ㅋㅋ

  6. BlogIcon stann 2021.06.23 09: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레나도한테 안쫄아도 내야플라이일텐데 투수까지 바꾸는군요 ㅎㅎ

  7. PB 2021.06.23 09:5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디랑 졸도는 대개 서로 싸이클이 엇나가서 좀 그렇네요.
    둘이 싸이클 맞을때면 정작 전체적인 타선 싸이클이 안 맞고...

  8. yuhars 2021.06.23 10: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도 참 못한다...

  9. BlogIcon stann 2021.06.23 10: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도 해본놈이 잘한다고 졸디는 못해도 싱글 한두개씩은 치는것 같은데 졸도는 아예 꽝이군요 ㅋㅋ

  10. o'neill 2021.06.23 10:0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도는 이대로면 옵트아웃 제발 하길 바래야겠네요.
    근데 현실은 졸도도 못하고 카즈도 못하는 비극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농후하다는ㅠㅠ

  11. yuhars 2021.06.23 10: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노조위원장 ㅋㅋ

  12. yuhars 2021.06.23 10: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퀴즈 허용 ㅋㅋ

  13. yuhars 2021.06.23 10: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렇게 못 던지는데 타르 검사까지 받네요. ㅎㅎ

  14. stann 2021.06.23 10:1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타르검사 하는꼴이 학창시절에 두발검사 받는것같네요 ㅎㅎ. 그때도 머리 짧으면 보냈던것같은데 대놓고 못던져도 타르는 검사하는ㅋㅋ

  15. yuhars 2021.06.23 10: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완더는 데뷔 쇼케이스 했군요. 부럽읍니다.

  16. Waino 2021.06.23 10:3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누가바 뭔가 동양인, 현수틱한 느낌이 나서 찾아보니 어머니가 일본인이시군요

  17. yuhars 2021.06.23 11: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도는 콜로라도랑 같은 기분을 느낄것 같은데 옵트아웃 제발 좀...

  18. ㅇㅇㅇ 2021.06.23 11: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완더는 저 나이에 어떻게 저런 수비와 타격이 나오는지... 참재능이네요 허허. 그러고보니 등번호도 존경하는 그분의 번호라던데 와꾸도 역시나 ㅎㅎㅎ

    • BlogIcon stann 2021.06.23 14: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이러면 미래도 그분을 따라가는건가요?ㅎㅎ 앞날이 창창한 어린친구에겐 너무 가혹한 운명일수도 있겠네요

    • BlogIcon lecter 2021.06.23 14:21 Address Modify/Delete

      미래를 그분 따라가면 초대박 성공 아닌가요? 완더 커리어가 그분보다 더 좋을 확률은 아직 10%도 안 될 거 같은데요 ㅋㅋ

    • BlogIcon yuhars 2021.06.23 14:44 Address Modify/Delete

      완더는 최근 나온 선수들 중에서 가장 플로어가 높아보이는데 실링은 게쥬보다 낮아보입니다. 걍 마이너처럼 프라임타임 동안 꾸준하게 wRC 150찍을듯...ㅋㅋㅋ 물론 이것도 굇수이긴 하지만요.

      AP는 아들이 야구에 재능이 없는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알졸쥬가 야구에 재능이 있으면 참 잼날텐데 말이져 ㅋㅋㅋ

    • BlogIcon stann 2021.06.23 16: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하도 못하는사람마다 졸을 붙여대서 잠깐 그분의 젊었을때와 여지껏 수령한 금액을 깜빡했네요 ㅋㅋ

    • Waino 2021.06.23 17:13 Address Modify/Delete

      완더나 졸토나 아무리봐도 나이 '푸홀스' 하지 않았을까 합리적인 의심을.... 암튼 뭐 다른 팀 도미니칸들은 치트키 수준인데 우리팀 도미니칸 꼬맹이들은 나사 한두개쯤은 빠진것같이 모자라고, 심지어 우리팀에 서른 넘긴 그 도미니칸놈은 아직도 애 ssㅐ끼처럼 구는게 참.. ㅋㅋ

  19. ㅇㅇㅇ 2021.06.24 05:4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매백정 강점기 끝무렵에도 이정도로 못한거 같진 않은데 디트한테 2연전 다내줬군요 ㅋㅋㅋ

  20. o'neill 2021.06.24 08:1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못하네요ㅋㅋ 차라리 크보를 보는게 낫겠다는...

  21. yuhars 2021.06.24 09:17 Address Modify/Delete Reply

    타선도 문제지만 투수진이 완전 박살 났군요. 40대 노인네가 로테이션을 이끄는데 성적이 잘 나올리가 없죠. 그러니 이번 시즌 걍 탱킹 좀... 그런데 또 다음 시리즈는 피츠버그네요. 귀신같이 연승하고 의기양양해질 수뇌부들 또 볼 수 있을것 같다는게 참 웃깁니다. ㅋㅋ

    • ㅇㅇㅇ 2021.06.24 09:32 Address Modify/Delete

      하필 대놓고 패작하는 팀이 걸려서 지는게 더 힘들거라는 사실이 웃프네요 ㅋㅋㅋ

by 주인장


Twins Series Recap


9/9 DH1  Twins 7, Cardinals 3 (7회)

9/9 DH2  Cardinals 6, Twins 4 (7회)


지난 번 프리뷰 때 해적떼에 스윕을 당하는 꼴을 보고 막 씹었던 기억이 나는데... 그런 경기력에도 불구하고 법력인지 중부지구의 후짐 탓인지(둘 다인 듯) 5할 승률을 유지하며 나름 선전 중이다. Twins는 우리와 달리 진짜 컨텐더인데, 더블헤더를 스플릿 했으면 본전 이상이라고 봐야 할 듯. 심지어 CMart와 PDL을 선발로 내고 스플릿이라니 많이 딴 기분이다.


선발진은 웨노인 말고는 딱히 믿을 투수가 없어 보이지만, 일단 불펜 물량전으로 가게 되면 다른 팀에 밀리지는 않는 것 같다. 그리고 올해 스케줄은 불펜 물량전을 많이 할 수밖에 없는 스케줄이다. 뭐지 이거. 60경기 시즌 맞춤형 로스터인가. 이것이 Mo의 빅픽쳐였던가...


NL 중부지구는 시즌 전 우승후보 소리를 들었던 Reds가 추락하고 Brewers마저 삽질하면서 메이저리그 6개 지구 중 가장 허접한 지구로 추락했다. 이러다 진짜로 가을야구를 할 수도 있을 듯하다. Baseball Prospectus에 의하면  현재 플옵 진출 확률은 73%이다. 어차피 Kumar Rocker 못 찍을 거라면 가을야구 맛이라도 보자.



Series Preview: Cardinals vs Tigers (시즌 첫 대결)


팀 성적 

Cardinals  18승 17패 .514 (NL Central 2위, 2.5 게임차)  Run Diff. +20

Tigers  19승 22패 .463 (AL Central 4위)  Run Diff. -33


리빌딩 팀 Tigers는 초반에 잠시 반짝했으나 결국 부실한 로스터의 한계를 드러내며 DTD를 시전 중이다. 심지어 Tigers는 직전 경기를 Brewers에 0-19로 대패하기도 했다. 잠깐 봤는데 맥주집 4번을 추억의 Jedd Gyorko가 치고 있었다. 우리 4번은 Brad Miller이니 이건 뭐 ㅋㅋㅋ


한동안 Indians가 독주했던 AL 중부지구는 현재 White Sox, Indians, Twins 세 팀이 아주 치열하게 경쟁 중이다. 이 세 팀은 AL 전체에서 팀 득실차 1, 2, 3위이기도 하다.



Probable Starters 

DH 1: Jack Flaherty vs Tarik Skubal                  9/10 14:15 EDT (9/11 3:15 KST)

DH 2: Austin Gomber vs Jordan Zimmermann    9/10 17:15 EDT (9/11 6:15 KST)


첫 경기는 우리의 가짜 에이스와 상대 유망주 Skubal이 선발로 예고되어 있다. Skubal은 Tigers가 자랑하는 투수 유망주 트리오 중 한 명. 나머지 둘은 Casey Mize와 Matt Manning이다. 패스트볼만 놓고 보면 Skubal이 제일 낫지만, 반대로 세컨더리 피치의 완성도는 부족한 편. 참고로 Mize는 같이 올라와서 같이 삽 푸고 있고, Manning은 부상으로 셧다운 되었다. 소위 판타스틱 4를 가져 봤던 우리 경험으로 보면 뭐...  투수 유망주는 믿지 않는 편이 좋을 것이다. ㅎㅎ


2차전은 Gomber와 Zimmermann이 나올 예정인데... 이 글을 쓰면서 Zimmermann이 아직 야구를 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찾아보니 Tigers와 맺었던 5년 110M의 FA 계약 마지막 해가 올해였다. 7월부터 부상으로 계속 IL에만 있었기에, 이 경기가 시즌 데뷔전이다. Gomber의 0.64 ERA 역시 완전 뽀록임을 굳이 자세히 설명할 필요는 없을 것이다. 두 선발 모두 4회를 넘기기 어려울 것으로 보이며, 결국 불펜 물량전으로 갈 것이다.



선발 매치업이나 불펜 퀄리티에서 Cards가 우위이고, 저쪽의 중심타자들이 IL에 가면서 타선도 딸리지 않는 것이 사실이다. 그래도 결국 스플릿으로 끝날 것이라는 데 걸어 본다. 이 팀은 원래 그런 팀이니까...



Tigers Lineup 예상


1. Victor Reyes, CF         307/340/475, 118 wRC+

2. Jonathan Schoop, 2B   295/344/514, 128 wRC+

3. Miguel Cabrera, DH     245/323/367, 89 wRC+

4. Jeimer Candelario, 1B   319/374/541, 145 wRC+  (.404 BABIP)

5. Willi Castro, SS           364/386/561, 153 wRC+  (.457 BABIP)

6. Jorge Bonifacio, LF      205/255/318, 53 wRC+

7. Daz Cameron, RF        000 (직전 경기에서 메이저 데뷔했음)  

8. Austin Romine, C        253/268/358, 65 wRC+

9. Issac Paredes, 3B        167/245/250, 35 wRC+


벤치 

Grayson Greiner, C

Derek Hill, OF

Sergio Alcantara, INF

Travis Demeritte, INF


불펜 

Gregory Soto(L)

Jose Cisnero(R)

Buck Farmer(L)

Joe Jimenez(R)

Bryan Garcia(R)

Rony Garcia(R)

Daniel Norris(L)



C.J. Cron이 시즌아웃 되고, Niko Goodrum과 JaCoby Jones까지 IL에 가면서, 타선이 많이 약해졌다. 지금의 타선은 한물 간 선수들과 루키들이 뒤섞인, 전형적인 리빌딩팀의 모습이다.



Go Cardinals!!!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Kaya 2020.09.11 03: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Ravelo가 지타로 나옵니다.

  3. ㅇㅇ 2020.09.11 03: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직구를 못치는 3번타자...

  4. ㅇㅇㅇ 2020.09.11 04: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잠시 켜보니 빠따는 왜구볼 잘 실천하고 있는데 플래허티는 4이닝동안 저 투구수 무엇? -_-;;;

  5. yuhars 2020.09.11 06:13 Address Modify/Delete Reply

    홈런 파티에 선발 전원 안타로 타선은 폭발했는데 가짜에이스님은 95개 던져서 겨우 5이닝 먹고 내려왔군요. -_-;

  6. styles 2020.09.11 08:4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늘 이기고 있네요 더블헤더 스윕각인가요

  7. BlogIcon yuhars 2020.09.11 09: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예고스가 영 별로네요.

  8. pert 2020.09.11 09: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무난히 스윕하는가 했더니 가예고스가 흔들리는군요

  9. BlogIcon yuhars 2020.09.11 09:02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예고스 강판 그리고 핼슬리 등판

  10. lecter 2020.09.11 09:02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예고스 뭔가 몸에 문제가 있는지, 내려옵니다.

  11. BlogIcon yuhars 2020.09.11 09:0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노아웃 2,3루... 동점은 확정적이고 역전 당할 확률도 90은 되겠군요. 불펜에 로드 걸린 티가 슬슬 나긴 합니다.

  12. lecter 2020.09.11 09: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미기를 굳이 거를 필요가 있을지...

  13. BlogIcon yuhars 2020.09.11 09: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멸망합니다.

  14. lecter 2020.09.11 09: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투스트 잡아놓고 저런 공이라니

  15. lecter 2020.09.11 09: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방금 커브도 더블플레이 되었으니 망정이지 위험했네요.

  16. lecter 2020.09.11 09: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헬슬리 못 쓰겠는데요;;

  17. lecter 2020.09.11 09: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급히 올라오긴 했지만서도...

  18. BlogIcon yuhars 2020.09.11 09: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보나파시오가 매조지를 짓네요.

  19. BlogIcon yuhars 2020.09.11 09: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핼슬리는 공만 보기 좋은듯...-_-;

  20. BlogIcon yuhars 2020.09.11 09: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손한번 못 흔들고 경기 끝나네요. 1승 1패는 이팀의 운명인듯 ㅋㅋㅋ

  21. lecter 2020.09.11 09: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 잡은 경기 흘렸군요.

by 주인장.


Royals Series(Home) Recap
(미국시간)
6/15 Royals 3, Cardinals 2
6/16 Cardinals 10, Royals 7

6/17 Royals 5, Cardinals 3 (연장 15회)


Royals는 소위 "지역 라이벌"이라는 이유로 인터리그에서 매년 6게임씩을 치러 왔는데, 21세기에 들어서는 Royals가 한 번도 강팀인 적이 없었으므로, Cardinals는 항상 이런 스케줄의 덕을 보는 편이었다. 올해 Royals가 특히 타선 쪽이 많이 향상되긴 했지만, 여전히 좋은 팀이라고 말하기는 어려운 상태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1승 2패로 홈 시리즈를 내주고 말았다는 것은 분명히 문제가 있다. 그 두 번의 패배도 1차전은 Tyler Greene의 베이스러닝 실패로 끝났고, 3차전은 Motte과 Sanchez가 홈런을 허용하여 역전패했는데... 정말 지는 방법도 가지가지인 것 같다.


결국 인터리그 홈 9연전을 4승 5패로 마감했다. White Sox나 Indians가 컨텐더이긴 하지만 AL 동부나 서부의 막강한 팀들과는 비할 바가 못되고, Royals는 말할 것도 없이 2류 팀인데.. 이런 팀들을 상대로 5할도 못하다니 참 안타깝다. (글을 쓰면서 다시한 번 스탠딩을 보니 AL 동부는 5팀 모두 Run Differential이 +10 이상이고 팀 성적도 5팀 모두 5할 이상이다. 진짜 장난이 아닌 듯...)


Series Preview: Cardinals at Tigers

팀 성적
Cardinals 34승 33패 (NL Central 3위, 4.5 게임차) Run Diff. +53
Tigers 32승 34패 (AL Central 3위) Run Diff. -11


시즌 전 예상 및 시즌 초반 기세에 비해 상당히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이고 있는 두 팀의 대결이 되겠다. Tigers는 Justin Verlander와 Miguel Cabrera라는 S급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고, 여기에 Prince Fielder를 영입하면서 수비는 다소 안좋더라도 공격력과 선발진에 힘입어 좋은 성적을 낼 것으로 기대되었다. 그러나 Doug Fister가 DL을 들락거리고 Max Scherzer와 Rick Porcello가 심각하게 삽을 푸면서 투수진이 먼저 망가졌고, 여기에 메이저리그 역사에 남을 만한 최악의 수비진이 가세하여 AL에서 가장 실점을 많이 하는 팀 중 하나가 되었다. LF Delmon Young의 UZR/150은 -36.6, RF Brennan Boesch는 -29.2로 Adam Dunn 2명을 좌익수와 우익수로 기용한 것과 비슷한 모습이며, 3B Miguel Cabrera는 -10.3, 1B Prince Fielder는 -8.0, 2B Ryan Raburn -11.3(비슷한 이닝을 2B로 출장한 Ramon Santiago는 -12.2로 더 나쁘다), SS Jhonny Peralta -4.7로 내야진도 총체적으로 부실하다. 그나마 CF Austin Jackson이 +14.7의 뛰어난 수비수인데, 그가 부상으로 결장하는 동안 땜빵 중견수로 나온 Quintin Berry가 또 -8.3의 UZR/150을 기록, 전 포지션의 마이너스화를 실현하고 말았다. Young을 DH로 옮긴 후 주전 LF가 되었던 Andy Dirks도 -4.2로 평균을 밑도는 수비수이다. 크보에서 한화의 경기를 봐도 그렇지만, 루틴한 플레이조차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는 허접한 수비력을 가지고는 좋은 성적을 내기가 쉽지 않다. 타선이 실점한 것보다 더 많이 득점을 해 줘야 이길 수 있는데, Cabrera와 Fielder는 제몫을 해 주고 있으나 Young, Boesch, Raburn 등의 부진으로 그마저도 잘 안되고 있다.


Probable Starters
(미국시간)

6/19 Lance Lynn vs Justin Verlander

6/20 Jake Westbrook vs Rick Porcello

6/21 Kyle Lohse vs Jacob Turner


1차전에 에이스 Lynn(이제 슬슬 이 표현이 익숙해지려고 한다)이 나서는데, 하필 상대가 Verlander이다. 무척 어려운 상대이지만 뒤의 선발들을 믿을 수가 없으니 무슨 수를 써서라도 이 경기를 잡아야 할 것이다. 2차전은 허접 구위로 그라운드볼에 의존하는 비슷한 유형의 두 투수, Westbrook과 Porcello의 맞대결로, 난타전이 예상된다. 난타전은 그나마 우리가 쫌 잘하는 분야이니 수비 같은 것은 아예 포기하고 Beltran을 CF, Skip(오늘 DL에서 복귀하였다)을 2B로 기용하여 방망이에 올인하는 것이 어떨까 싶다. Skip이 그렇게 좋은 타자는 아니지만, 타석에서 Descalso나 Greene보다는 그래도 신뢰할 만 하다. Jacob Turner는 이 경기가 올해 메이저리그 첫 등판인데, AAA에서 5.8 K/9, 4.1 BB/9로 부진한 모습을 보여 왔으므로, 역시 타격전으로 분위기를 이끌면 해볼 만한 경기가 될 것이다.


Turner는 다소의 볼질이 예상되나, Verlander나 Porcello는 컨트롤이 좋은 투수들이므로, 이런 투수들을 상대로 타석에서 많이 기다리는 것은 좋은 작전이라고 할 수 없다. 오히려 상대 수비가 매우 허접하므로, 초구부터 적극적인 어프로치로 최대한 많은 공을 인플레이 시켜서 상대 수비수들이 자멸하도록 유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


Statistics







스탯은 Fangraphs를 참고하였다. 인터리그이므로, 랭킹을 MLB 전체 30팀 중에서의 순위로 매겨 보았다.


이렇게 보면 두 팀이 상당히 유사한 팀컬러를 가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1) 공격력이 우수한 편인데, 볼넷보다는 주로 컨택과 장타에 의존하고 있다. 2) 베이스러닝이 매우 허접하다. 3) 수비력이 리그 최저 수준으로 형편없다. 4) 수비력이 워낙 허접하기 때문에, xFIP가 우수함에도 불구하고(투수들이 잘 던지는 것에 비해) 실점이 그보다 훨씬 많다. 다만 두 팀 투수진의 두드러진 차이가 하나 있는데, Tigers가 삼진에 의존하는 반면 Cards는 그라운드볼 유도에 치중한다는 점이다.


Player to Watch

Skip Schumaker: 그동안 Chambers와 Sugar가 삽질을 거듭해 왔으므로, Skip이 한동안 주전 CF로 기용될 것 같다. 허접한 CF 수비는 어쩔 수 없겠지만, 장기인 컨택 능력을 살려서 공격에 보탬이 되어 주길 바란다. 위에서 여러 번 언급했듯이, 상대의 허접한 수비력을 감안하면 인플레이를 많이 시키는 Skip 스타일의 어프로치가 이 시리즈에서는 바람직해 보인다. Furcal이 워낙 심각한 슬럼프에 빠져 있으므로, Skip을 1번에 기용해 보는 것도 고려할 만 하다. 


상대 타선을 살펴보면... Cabrera-Fielder의 3, 4번 타순은 명불허전이며, 여기에 Andy Dirks가 가세한 중심 타선의 파괴력은 상당히 강력하다. 또한, 부상에서 돌아온 Austin Jackson이 1번에 복귀하여 커리어 하이 시즌을 이어가고 있다.


Miscellanies

- 이미 언급한 대로, Skip Schumaker가 DL에서 복귀하였다. 대신 Maikel Cleto가 AAA로 내려갔다.


-  구단은 지난주에 OF/1B Jordan Walton과 계약한 데 이어, 최근 며칠 사이에 6명의 non drafted FA들과 추가로 계약하였는데, 명단은 다음과 같다: Josh Renfro(22, LHP), Chris Thomas(24, RHP), Jacob Booden(21, RHP), Thomas Lee(22, RHP), Zach Petrick(RHP), Jeff Rauh(22, RHP)  앞의 두 명은 GCL로, 뒤의 넷은 Johnson City로 보내졌다.


- 작년에 Quad Cities에서 뛰었던 22세의 Kleininger Teran이 GCL Cardinals의 타격코치로 임명되었다.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H 2012.06.22 03: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맷잉여에게 많은 걸 바라지 않는데.. 동점만 만들어줬으면 좋겠는데 이미 카운트는..

  3. H 2012.06.22 03: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래 이렇게만 해다오 ㅠ; 근데 이거 왜 잡았죠?;

    • mlbman 2012.06.22 03:31 Address Modify/Delete

      중반이라서 그런듯하네요 무슨일이 벌어질지 모르니..ㅎ

  4. H 2012.06.22 03: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무리 봐도 바깥쪽 공에는 삽질하고 몸쪽 공을 쪼개고 있는데 몸쪽 공을 안 치고 있는 Craig ㅠ;

  5. BlogIcon jdzinn 2012.06.22 03: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멍청한 작전 때문에 한 점 내고 끝이군요. 크렉이 식긴 식었습니다.

  6. H 2012.06.22 03: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니 왜 Kelly 같은 타자를 볼넷으로;; Jackson한테 또 장타 맞을라..

  7. H 2012.06.22 03: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헐 도노예가 나왔네요;; 얘도 팀 옮겨서 고생, 우린 뒷문 불안해서 고생..

  8. H 2012.06.22 03: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5-6-7-8번보다 훨씬 기대되는 9-1-2번 타순이군요; DD 볼넷이든 에러든 땅볼안타든 어떻게든 출루만 해주기를..

  9. 창동 2012.06.22 04: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DD의 2루타라니 도루실패를 만회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
    skip도 그렇고 쩌리들의 날인 것 같은데 쩌칼도 좀 뭔가 해주면 안되나...?

  10. H 2012.06.22 04: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쩌칼한테 번트를 시켰어야 하지 않았을지 _-;;; 어휴 이 쩌리 녀석..

  11. H 2012.06.22 04:0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승리조스러운 애들이 줄줄 나오길래 내일 휴식일인가 봤더니 해적네 경기도 있는데 흠.. Coke 슬라이더 좋네요.

  12. H 2012.06.22 04: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주심의 넓은 존 덕도 좀 보면서 Lohse가 일단 7이닝 1실점 버텨냈는데.. 타자들의 잉여짓은 참; 이 정도면 점수 내줄 때도 된 거 같은데 Benoit 나오려나요..

  13. H 2012.06.22 04: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Villarreal이 올라왔군요. 스탯이 인상적이라 눈여겨보고는 있는데 자리가 없어서 중용이 안 되는 친구인데..

  14. 창동 2012.06.22 04: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타선이 침묵 수준을 넘어 그냥 식물이 됐네요. 왠지 홈런 한 방 맞고 질 것 같은 느낌인데...

  15. H 2012.06.22 04: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쩌킵이 아주 결정적인 수비 하나 해줬습니다. 이거 놓쳤으면 졌죠;

  16. mlbman 2012.06.22 04: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좌우가 넓어서 크로스피칭 잘 먹히네요 왕자만 넘기면 연장갈듯한데..

  17. 창동 2012.06.22 04: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Freese와 Adams 모두 속구에 꼼짝없이 당하는군요. 진짜 뭔 생각으로 옵션 실행을 안한걸까...

  18. H 2012.06.22 04: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수많은 구멍 수비수들 다 놔두고 필딩 바이블 선두권인 Jackson 쪽으로 타구를 자꾸 보내는지; 또 점수 못 내겠군요.

  19. H 2012.06.22 04:58 Address Modify/Delete Reply

    Craig 요즘 매일 경기 나오기도 했고 좀 쉬어야겠군요..

  20. H 2012.06.22 05:10 Address Modify/Delete Reply

    Marte가 간만에 깔쌈하게 불 지르는군요. 안타 맞는 거야 그렇다 치고 Jackson은 왜 맞춰.. walk-off 맞고 GG..

    새벽시간에 경기 보시느라 수고 많으셨습니다. 애들 타격 연습 좀 빡시게 시켜줘야 될 듯;

  21. BlogIcon FreeRedbird 2012.06.22 10: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또 무기력하게 졌군요. 다시 5할로 내려왔는데... 다음 경기에서는 또 5할 본능을 발휘해 줄지 궁금합니다. -_-;; H님 말씀처럼 Craig은 하루 쉬면서 머릿속을 비울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Detroit Tigers에서 조건 없이 방출된 Gary Sheffield가 New York Mets와 계약을 맺었다.

40세의 Sheffield는 더이상 외야수로 선발 출장할 만큼의 수비 능력을 갖추고 있지 않으며(RF regular로 마지막으로 뛰었던 2005년, 그의 UZR/150은 -29.6 이었다. 이 정도면 거의 외야의 재앙 수준이다...), 그의 가장 적합한 job은 왼손 투수가 나왔을 때의 오른손 대타 요원일 것이다. Mets의 선발 외야수 세 명(Carlos Beltran, Daniel Murphy, Ryan Church)은 모두 왼손 타자이며, 충분한 수비 능력을 갖추고 있으므로, Mets와 계약한 것은 아주 적절한 선택이라고 할 수 있다. 가끔 Cole Hamels와 같은 강한 왼손투수가 상대 선발로 나올 때에는 선발 출장할 수도 있을 것이다. 물론 게임 후반에는 defensive replacement가 필요하겠지만 말이다...

Sheffield의 2009년 연봉은 무려 $14M이지만 Mets는 이중 0.4M만 부담하면 된다. 나머지 금액은 원 소속 구단인 Tigers의 몫이다. Mets 입장에서는 값싸고 괜찮은 오른손 대타 요원을 구한 셈이어서 이것은 Win-Win 계약이라고 볼 수 있을 듯하다.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