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ition Players

C: Audry Perez

1B: Xavier Scruggs

2B: Starlin Rodriguez

3B: Ruben Gotay

SS: Jake Lemmerman

RF: Tommy Pham (Chris Swauger)

CF: Adam Melker

LF: Mike O'Neill

Bench: Travis Tartamella (C), Vance Albitz(IF), Neal Pritchard(IF), Chris Swauger(OF)


  (포수로서 재능은 있으나 아직 뇌가 없다)

먼저 포수. Audry Perez는 AAA 승격에 대한 말도 많이 나왔으나 결국 AA 재수로 결정되었습니다. 스캠 돌아가는 걸 보니 작년 풀 시즌 소화한 포수들 중 프런트가 가장 기대하고 있는 녀석이 Perez인 것 같은데요. 극도로 공격적인 approach는 그렇다 치더라도, 뜬금없이 한방씩 터지는 장타력 회복과 가끔 수비에서 기가 막힐 정도로 어이없는 실수하는(집중력 부족) 점은 올해 꼭 고쳐야겠지요. 백업 포수 자리는 Cody Stanley 또는 Tyler Tartamella가 맡게 될텐데, Stanley를 뜨문뜨문 백업으로 출장시키진 않을테니, 마이너에서 2할치기도 힘들어 하는 Tartamella가 백업으로 주저앉을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뭐 Tartamella가 방출되고 Stanley와 Perez가 플래툰을 이룰 가능성도 없진 않습니다만.

Xavier Scruggs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AA 1루를 책임집니다. prospect 라기 보다는 organization player에 가깝지요. 어짜피 Craig과 Adams의 존재로 인해 어중간히 잘해준다 쳐도 자리 없습니다. 한편, 몇일 전 Springfield 측에서 3B 자리를 minor league FA로 알아본다 하더니만, 어제 Ruben Gotay와 계약을 체결하였더군요. Piscotty가 외야로 전향하며 3B 자리 역시 Wisdom이 올라올 때 까지 빈 상황인지라 Gotay가 filler 역할을 수행할 것입니다. Gotay는 2010년에 똑같은 역할로 Memphis에서 풀 타임을 소화하였는데, 3년이 지난 현재 Springfield에서 같은 역할을 맡게 되었네요.


(우수한 성적으로 Duke를 졸업한 Lemmerman)

S-ROD의 2B 입성은 더 말할 가치도 없고, Skip의 트레이드 대상이었던 Jake Lemmerman이 AA 주전 유격수로 낙점되었습니다. 트레이드 당시 Skip을 주고 유격수 버젼 어린 Skip을 얻어왔단 농담에서 엿볼 수 있듯, 별 거 없는 재능에 센스와 hustle and grit으로 무장한 선수로, 더 포장할 것도 없이 Ramsey와 굉장히 비슷한 캐릭터죠. 역시 비슷한 캐릭터인(...) Vance Albitz는 내야 유틸리티로 뛰게 됩니다.

John Vuch는 겨울부터 Lemmerman 딜을  Freese <-> Edmonds 딜과 두어번 비교하며 Skip을 Dodgers에 덤핑한게 아니라 좋은 유망주와 교환한, 좋은 딜이라 다소 강력하게 밝힌 바 있습니다. 과연?

 

Mike O'Neill will be one to watch in 2013.

 (OBP Machine, Mike O'Neill)

Memphis와 마찬가지로 외야는 참 예측이 쉽네요. Mike O'Neill과 작년 후반기 3할 이상의 맹타를 휘두르며 Wellman 타격코치에게 크게 호평을 산 바 있는 Adam Melker가 주전으로 나서게 됩니다. 나머지 한 자리는 거의 마지막 기회를 잡게 될 Tommy Pham과 작년 Springfield 라커룸 리더 중 한명이자 AA 레벨'에선' 쏠쏠한 파워를 갖춘 Chris Swauger가 경쟁하게 되겠지요. 마침 마이너 스캠에서 Pham이 좋은 모습 보이고 있긴 합니다.


예상타선

 1

Mike O'Neill (LF)

 2

 Ruben Gotay (3B)

 3

 Starlin Rodriguez (2B)

 4

 Xavier Scruggs (1B)

 5

Tommy Pham (RF)

or

Chris Swauger (RF)

 6

 Adam Melker (CF)

 7

 Audry Perez (C)

 8

Jake Lemmerman (SS)



Pitchers

SP: Carlos Martiez, Boone Whiting, Scott Gorgen, Richard Castillo, Scott McGregor, Anthony Ferrara

RP: Michael Blazek, Kevin Siegrist, Justin Wright, Kevin Thomas, Dean Kiekhefer, Corrigan? Lucas?


      (어쩌다 보니 2선발 자리까지, Scott Gorgen)

Carlos Martinez는 오늘 드디어 비자가 발급되었습니다. 팀 프런트는 다음주 중 CMART의 합류를 전망하고 있고, EST에서 몇 주 컨디션을 끌어올린 뒤 4월 중후반에 Springfield로 재배치 될 것 같군요. Wacha도 AAA로 바로 올라가느라 없고... 슈퍼 원투펀치가 기대되던 Springfield 선발진은 이제 Boone Whiting과 Scott Gorgen이 투톱을 이룹니다. Whiting의 마이너 스캠 성적이 상당히 두드러지는데다, Gorgen도 TJS 2년차로 그럭저럭 기대를 해볼만 합니다만... 다른 선발 후보로 예상되는 Richard Castillo나 Scott McGregor, Anthony Ferrara는 답이 안 나오네요. 과연 이들이 Texas League와 Hammons Field를 얼마나 견딜 수 있을지.

Jordan Swagerty는 5월 중 Springfield에 합류할 듯 한데, 선발일지 불펜일지는 아직도 결정나지 않았습니다. 일단 선발등판을 목표로 막바지 재활일정을 소화중이라 하더군요.

Carlos Martinez - Michael Wacha - Jordan Swagerty - Boone Whiting - Kevin Siegrist의 아주 화려한 선발진이 갖춰질 수도 있었것만, CMART와 Swagerty가 합류하기 전 까지 Boone Whiting - Scott Gorgen - Richard Castillo - Scott McGregor - Anthony Ferrara로 버텨야만 합니다. 지난 3년간 맡은 팀마다 모두 지구 우승을 일꿔오고 있는 Mike Shildt 감독은 하소연도 못하고 아주 죽을 맛이겠네요.


          (2013년은 불펜투수로, Kevin Siegrist)

불펜도 Butler와 Fornataro가 올라갔지만 이들만큼 확실한 카드가 올라오질 못하면서 좀 썰렁해졌죠. 먼저, 불펜 전향 후 좋은 모습 보여준 Michael Blazek이 다시 한번 AA에서 가치를 증명 할 것이구요.

무엇보다 주목할 만한 점은 Kevin Siegrist가 불펜으로 전향했다는 점입니다. 완전히 허접한 선발진을 보고 있으면 왜 Siegrist를 불펜으로 이렇게 일찍 돌리나 싶은데, 지난 윈터미팅에서 Vuch가 밝힌 것 처럼, 프런트는 Siegrist를 확실한 빅리그 불펜투수 감으로 점찍고 일찍부터 준비시켜 둘 작정인 것 같습니다. 그닥 현명한 무브 같진 않습니다만, 뭐...

아울러 전반기 부진 후 mechanic을 손본 뒤 후반기 확실히 반등하는 모습(7월 2.94 FIP, 8/9월 2.77 FIP, 전반기 SwStr 60%에서 후반기 75%까지 끌어올림)을 보여준 좌완 Justin Wright도 다시 AA에서 재수하게 되었습니다. 작년 Palm Beach에서 가장 좋은 모습을 보여준 불펜투수, 좌완 Dean Kiekhefer(low three quarter, 86-89mph, good sinker and changup, 좌타상대 .227/.244/.267, 60.1이닝동안 4개의 볼넷 허용)도 몸에 문제가 없다면 한 자리 맡아 놓은 것 같네요.

나머지 3-4자리는,

Eric Fornataro나 Joe Kelly보다 Sinker 구위 하나는 낫다는 평가받는(그 이외엔 아무 것도 없는) 86년생 싱커볼러 Kevin Thomas

   (선수들이 선정한 가장 유쾌한 선수, 그러나...)

한때 팀 top10 유망주로도 손꼽혔지만 끊이지 않는 부상과 마운드 위에서 산만한 모습으로 가치를 잃어가고 있는 Deryk Hooker,

그리고 작년 Palm Beach에서 퍼펙트 게임을 기록한 Chris Corrigan, 90mph 초반대의 직구와 curve를 구사하는 Aidan Lucas, 좌완으로 빠른 low 90s fastball을 던지지만 컨트롤이 완전 똥망인 Iden Nazario 등이 경합할 것 같습니다. 확실하게 이럴 것이다 저럴 것이다 예측하기가 영 까다롭군요.

하나만 찝어서, 작년 Fornataro가 별볼일 없는 선발에서 불펜으로 전환해 대박 터트린 것 처럼, Corrigan의 불펜전향 후 대박 한번 밀어보렵니다. 제가 Corrigan, Lucas, Nazario 등에 대한 정보는 손에 별로 쥐고 있질 않아 딱히 더 주절주절 늘어놓기도 좀 그렇네요.

'Cardinals > Prospec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rdinals Farm Report  (10) 2013.04.25
Cardinals Farm Report  (19) 2013.04.16
Team Preview: Springfield Cardinals  (9) 2013.03.27
Team Preview: Memphis Redbirds  (14) 2013.03.26
몇가지 팜/빅리그 뉴스들  (12) 2013.02.20
Cardinals 유망주 리스트: Baseball Prospect TOP 10 by Jason Parks  (5) 2013.02.02
Posted by skip55
어느새 이 시리즈도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다.
이제 AA의 Springfield Cardinals 차례이다.

Springfield Cardinals
Texas League (AA)
시즌성적 62승 78패 (North Division, 4팀 중 4위)
740 득점, 809 실점

Texas League는 8 팀, 2 디비전의 아담한 리그로, 마치 과거 양대리그제를 채택했던 시절의 KBO를 연상시킨다. 그러나, KBO와 달리 지명타자가 없어 투수들이 타격을 하는 리그이기도 하다. 타자친화적 리그로 악명이 높지만, 올해는 리그 평균 OPS 0.747, 평균 ERA 4.40으로 타자친화적인 면이 많이 약화되었음을 알 수 있다.
그러나, Springfield의 홈구장은 여전히 타자에게 유리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Stat Corner에 의하면 올 시즌 홈런 파크팩터가 무려 좌타자 173, 우타자 147 이다. wOBA의 파크팩터는 좌타자 114, 우타자 106이다.

시즌 스탯은 Baseball-Reference에서 가져왔으며, wOBA, wRC+와 FIP는 직접 계산하였다.
wOBA, wRC, FIP는 파크 팩터를 적용하지 않고 그냥 계산했으므로, 이 점을 감안하시기 바란다.

아래 타자/투수 스탯은 클릭해서 크게 보시길...

Batters

(50 PA 이상에 대하여 wRC+ 순으로 정렬)


투수들이 타석에 들어서고, 메이저리거들도 rehab 팀으로 많이 이용하다보니 타석에 들어선 선수가 46명이나 된다. 앞에서도 이야기했지만 홈런이 매우 많이 나오는 홈구장을 쓰고 있음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Alex Castellanos는 매우 좋은 성적을 내다가 Furcal과 트레이드 되었다. Furcal은 타석에서는 별 도움이 안되었으나 필드에서는 Theriot에 비해 두 수 위의 수비력을 보여주며 월드시리즈 우승에 공헌하였으므로, 이후에 Castellanos가 메이저리그 레귤러가 되든 올스타가 되든 별로 중요하지는 않다. Dodgers 팜에 가서도 꽤 잘 치고 있는 것 같은데, 이왕이면 잘 되길 바란다. 워낙 선구안이 좋지 않아서 큰 기대는 되지 않지만, 우리는 선구안이 나쁜 Preston Wilson과 같은 타자들이 장타력과 기동력으로 오랜 기간 커리어를 유지하는 모습을 보아 왔지 않은가...

Matt Adams는 장타력을 앞세워 올해 전국구 유망주로 발돋움했는데, 사실 마이너리그 내내 매우 인상적인 컨택 능력과 파워를 보여 왔다. 구장 덕분이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올 시즌 홈런 32개 중 17개는 원정에서 친 것이다. 다만 AFL에서는 2% 부족한 모습을 보였는데, 아직은 좀 더 다듬어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내년은 아마도 AAA에서 보내게 될 것이다.

Charles Cutler는 올해 타석에서 훌륭한 시즌을 보내며 작년의 삽질로 망가진 유망주 지위를 약간 회복하였는데, 내년에 Tony Cruz와 Bryan Anderson 둘 중 하나가 메이저리그 백업 포수가 되면 나머지 한 명과 함께 AAA 포수로 번갈아 나설 것으로 보인다. Cutler는 좌타이고 수비가 썩 좋지 못하다는 점에서 Anderson과 비슷한데, AAA에서도 이정도 활약을 해주지 않으면 결국 Anderson처럼 몇 년을 AAA에서 보내게 될 것이다.

Thomas Pham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좋은 성적을 내다가 부상으로 시즌아웃 되었는데, 구단이 40인 로스터에 포함시키지도 않은 것으로 볼때 상태가 썩 좋은 것 같지가 않다. 툴이 발현될만 하면 부상으로 계속 쓰러지고 있는 것이 상당히 안타깝다. 마침 우타이기도 해서 몸만 건강하면 Jay의 플래툰 파트너로 키워 볼 만 한데...

Zack Cox는 AA 승격 후 한동안 심하게 삽질하다가 서서히 페이스를 끌어올려서 결국 평균 이상의 성적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매년 옵션이 없어지고 있는 관계로 내년에는 AAA에 올라가야 할 것 같은데... AAA에는 Matt Carpenter가 있으므로 구단이 어떤 식으로 3루 정체 문제를 해결할지도 관심거리이다. 개인적으로는 Cox를 우완 릴리버와 묶어서 이번 오프시즌에 트레이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보고 있다.

Ryan Jackson은 매년 새로운 리그에 잘 적응하면서 리그 평균 수준의 공격력을 보여주고 있는데.. 메이저리그에서도 리그 평균 타격에 수준급의 수비력을 갖춘 유격수가 된다면 이는 4 WAR 짜리 플레이어의 탄생을 의미하는 것이다. 마침 AFL에서도 좋은 활약을 하여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번 오프시즌에 Jose Reyes나 Rollins를 지르지 않는다면, 2-3년 후에는 Jackson이 주전 유격수가 될 수 있을 듯 하다.

그밖에... Alan Almady는 71타석에서 1 wRC+를 기록하여 overmatch가 무엇인지 몸소 보여 주었다.


Pitchers

(15 IP 이상에 대하여 FIP 순으로 정렬)

타자들을 볼 때와 마찬가지로 이 팀 투수들의 FIP와 ERA는 홈런이 비정상적으로 많이 나오는 홈구장의 영향을 받고 있음을 감안해야 한다. 이런 환경에서도 홈런을 별로 허용하지 않으며 인상적인 삼진/볼넷 비율을 이어가고 있는 Shelby Miller는 역시 A급 유망주이다. 그밖에 100마일의 패스트볼을 보유한 Cleto가 좋은 활약을 보이다가 메이저리그에 콜업되었다.

이외에는 딱히 칭찬할 만한 투수가 별로 없다. Freeman의 패스트볼은 90마일이 안나오고, 스탯도 그냥 그렇지만, 좌완 릴리버가 워낙 없다보니 40인 로스터에 포함되었다. Kelly는 AA에 와서도 쓸만한 삼진 비율과 다소 높은 볼넷 비율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데, 선발로서 계속 가능성을 보여주려면 이제는 볼넷을 좀 줄어야 할 것이다. 올해 breakout을 기대했던 Hooker는 부상 속에 좋지 않은 시즌을 보냈다.

Casey Mulligan은 Tommy John 수술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고는 수술을 받는 대신 은퇴해 버렸는데, 최근 은퇴를 번복하기로 했다고 한다. 이후 어떻게 되었는지는 아직 소식이 없지만, 수술을 받게 되면 내년 시즌은 쉬게 될 것이다.


Next: Memphis Redbirds (AAA)


Miscellany

구단은 마이너리그 코치진 구성을 발표하였다. 팀별 감독 및 투수/타자 코치 명단은 아래를 참고하시기 바란다.
링크(The Cardinal Nation)

Ron "Pop" Warner가 Memphis의 감독이 되었고, Springfield 감독으로는 Johnson City의 Mike Shildt가 승격되었다.
Palm Beach와 Quad Cities의 감독은 서로 자리를 맞바꿨다.
25세의 Oliver Marmol이 Johnson City 감독이 되었다. Marmol은 작년 초만 해도 Palm Beach에서 현역으로 뛰던 선수였는데, 시즌 중반에 은퇴하고 Batavia의 벤치 코치가 되더니 2011년 GCL 타격 코치를 거쳐 이제 Johnson City 감독까지 올라왔다. 선수로서는 비전이 안 보였었는데 코치로는 탁월한 재능이 있는 모양이다.

마이너리그 피칭 코디네이터 Dyar Miller와 피칭 인스트럭터 Brent Strom이 계속 남아 있는 것이 참 맘에 든다. 어느새 메이저리그 불펜이 팜 출신 투수들로 채워진 것은 Luhnow 뿐 아니라 이 두 사람의 공이 크다.
Posted by FreeRedbird

Farm System 정리 시리즈는 원래 플레이오프가 끝나기 전에 마무리 지을 예정이었는데... 월드 시리즈가 먼저 끝나버렸다. 오프시즌의 계약이나 트레이드, 그리고 세이버메트릭스 쪽에 시간을 할애하기 위해, 속도를 내서 이 시리즈를 빨리 마무리지어야겠다.

AA (Double A) 레벨은 Eastern League, Southern League, Texas League의 세 리그로 구성되어 있다. Cardinals의 AA 팀인 Springfield Cardinals는 Texas League의 North Division에 속해 있다. Texas League는 2개 지구, 8개 팀으로 이루어진 비교적 작은 규모의 리그이다. 같은 지구의 팀들과는 1년에 30게임 이상을 치르는 데다가, North Division에는 이름이 비슷한 Arkansas 팀(Angels 산하)과 Northwest Arkansas 팀(Royals 산하)이 모두 속해 있어서... 매일 똑같은 팀과 야구를 하는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이다.

Texas League는 바로 앞에서 살펴본 A Adv. 레벨의 Florida State League와는 반대로 타자친화적인 리그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Springfield Cardinals의 홈구장인 Hammons Field는 타자에게 유리한 구장으로 유명하다. (Springfield의 2008년 기준 득점 park factor는 1.10이다.) 아래의 스탯을 볼 때는 이러한 부분들을 감안하여야 할 것이다.


그동안 RSS Feed가 안 되었던 원인이 Baseball-Reference의 표를 직접 붙인 것에 있는 것 같아서, 이번에는 JPG로 만들어서 붙여 보았다. 실험이 성공하면 좋겠는데...


Springfield Cardinals
Texas League (AA)
시즌 성적 : 71승 69패 (North Division 3위)


Texas League는 Split Season 제도를 채택하고 있어서, Springfield는 전반기 우승(38승 32패) 자격으로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었다. 그러나,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서 후반기 우승팀 NW Arkansas에게 3연패를 당하고 탈락하였다.

Team Batt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xas League 타자들의 평균 연령은 24.1세이며, 평균 Slash Stat은 .266/.340/.391 이다.

올 시즌 Springfield를 거쳐간 타자들이 무려 51명이나 되는 관계로, 투수들과 50 타석 미만은 리스트에서 빼 버렸다.

작년의 삽질로 유망주 리스트에서 거의 사라졌던 Mark Hamilton(1B)이 멋지게 부활하였다. 그는 AAA에서도 좋은 활약을 보였는데, 시리즈의 마지막인 Memphis 편에서 다시 만나게 될 것이다. 구단이 그에게 겨울 동안 코너 외야의 수비 연습을 하라고 지시했다는 것이 그의 달라진 위상을 잘 보여준다.

Daniel Descalso(2B)는 2루수로써 준수한 타격과 평균이상의 수비를 보여주면서 올 시즌 팬들에게 가장 큰 기쁨을 안겨준 유망주 중 하나이다. 그러나, Hamilton과 달리 AAA 승격 이후 성적이 많이 떨어졌으며, 현재 AFL에서도 그다지 좋은 모습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내년 시즌은 AAA에서 보내게 될 것인데, 그에게나 구단에게나 매우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이다.

Tyler Henley(OF)는 작년에 투수친화적인 FSL에서 .779의 OPS를 기록하였으나 별 주목을 받지 못했는데, 올 시즌 AA에 올라와서 시즌 내내 뛰어난 활약을 보이며 중요한 유망주로 성장하였다. 외야의 세 포지션을 모두 제대로 소화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어서, 메이저리그에서 적어도 4번째 외야수가 되기에는 충분해 보인다. 장타력을 조금 키울 수 있다면 주전까지도 가능할 것이다.

Steve Hill(C/1B/3B/OF)은 타석에서 그럭저럭 나쁘지 않은 한 해를 보냈으나, 포수 수비는 여전히 별로 늘지 않고 있다. 적어도 백업 포수로 기용 가능한 수준이 되지 않으면 메이저리그 커리어를 갖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Andrew Brown(1B/OF)과 Curt Smith(1B/OF)는 포지션이 완전히 중복된다. 둘 다 AA에서 좋은 성적을 남겼는데, 내년 시즌에는 나이와 경험이 좀 더 많은 Andrew Brown을 AAA로 올려야 할 것 같다.

Daryl Jones(OF)는 이 팀의 전체 로스터에서 가장 중요한 유망주이다. 5 Tool 중 강한 어깨만 빠진 4 Tool 플레이어로, 장래에는 메이저리그의 주전 외야수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그러나, 올 시즌은 이런 저런 부상에 시달리면서 장타력이 실종된 모습을 보였다. 이번 Rule 5 Draft의 대상이 되는 관계로 조만간 40인 로스터에 포함될 것으로 보이며, 좋은 선구안과 컨택 능력을 유지하였기 때문에 내년 시즌에 부상만 당하지 않는다면 다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Pete Kozma(SS)는 최악의 한 해를 보냈다. 타석에서의 .600 OPS 뿐 아니라, 수비에서도 113게임에 나와 무려 25개의 에러를 범하며 팬들을 좌절시켰다. 구단이 그를 너무 성급하게 AA에 올린 것 같다. 올 시즌은 그냥 A Adv. 레벨에서 계속 보내게 했어야 했다.


Team Pitch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xas League 투수들의 평균 연령은 24세이며, 주요 평균 기록은 아래와 같다.
H/9: 9.2, HR/9: 0.7, BB/9: 3.6, K/9: 6.4, K/BB: 1.78
4.79 ERA, 1.427 WHIP

K/BB 랭킹에서 1~5위를 차지하고 있는 투수들은 모두 릴리버이다. Salas, Sanchez, Parise, Mulligan은 모두 순수한 릴리버들이며, Brandon Dickson도 구단에서는 릴리버로 키울 생각이나 Springfield에 쓸만한 선발투수가 모자랐기 때문에 할 수 없이 로테이션에 투입되었다.

이들 중 가장 돋보였던 투수는 역시 Eduardo Sanchez이다. 96마일의 강력한 패스트볼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비교적 안정된 제구력까지 갖추고 있어 단숨에 팜 내 최고의 릴리버 유망주로 수직 상승하였다. 특히 올 시즌의 이런 저런 트레이드로 인해 우완 릴리버 자원이 고갈되다시피 하였기 때문에, 그의 성장이 더욱 돋보인다.

Casey Mulligan은 올 시즌을 A 레벨에서 시작하여, A Adv.를 거쳐 AA까지 올라왔다. 비록 AA에 올라와서 볼넷이 많이 늘어났지만, 9이닝당 10개가 넘는 뛰어난 탈삼진 능력이 AA에서도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올 시즌 3개의 레벨을 통틀어 그의 K/9는 무려 11.9였다. 원래 포수 출신이었던 그는 투수로 전업한지 이제 겨우 2년째인데, Motte와 달리 일찌감치 포수를 그만뒀기 때문에 여전히 나이가 22세에 불과하다.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된다.

Lance Lynn은 Oakland로 트레이드 된 Clayton Mortensen을 연상시키는 유망주인데, 스탯 면에서는 Mortensen보다 오히려 더 낫다. 다만... 두 사람이 전혀 닮지 않는 점이 하나 있는데... Mortensen이 키만 크고 매우 호리호리한 체격인 데 반해, Lynn은 196cm, 113kg의 거구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내년 시즌은 AAA 로테이션에서 활약할 것이다.

Trey Hearne은 Lynn과 함께 이 팀의 원투펀치 역할을 해 주었다. 구위는 썩 훌륭하지 못하지만 로케이션과 타이밍, 그라운드볼 유도 등으로 아웃을 잡아내는 투수이다. 올해 Rule 5 Draft에서 어딘가에 지명되지 않는다면, 역시 Lynn과 함께 AAA 로테이션의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보인다.

Tyler Norrick은 2006년 드래프트 이후 계속 별볼일없는 선발 유망주였으나, 올해 불펜으로 보직을 변경한 이후 90마일대 중반의 패스트볼을 뿌리면서 일약 뛰어난 릴리버로 변신하였다. 좌완이라는 장점이 있어 2011년 쯤에는 메이저리그에 입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Justin Fiske, Scott Gorgen, Francisco Samuel 등은 모두 기대에 못 미치는 부진한 성적을 냈다. Fiske의 경우는 역시 타자를 압도하는 구위가 없는 것이 문제이고, Gorgen과 Samuel은 제구력을 좀 더 신장시켜야 할 것이다.

Posted by FreeRedbird
다소 늦은 업데이트. 여러분이 이 글을 보실 때에는 어쩌면 3연패가 되어 있을지도 모르겠으나... 시리즈 마지막 게임은 이겨 주길 빌어본다.


1. Cardinals, 정말 오랜만에 2연패

Box Score
Cardinals가 Braves와의 3연전 중 첫 두 게임을 내주었다. 1차전은 Pineiro의 7이닝 1실점 호투에도 불구하고 상대 선발 Jair Jurrjens를 공략하지 못해 1-0으로 패배, 그리고 2차전은 Ryan Franklin이 9회에 또 무너지면서 7-6으로 역전패하고 말았다. Cardinals가 2연패한 것은 지난 7월 25, 26일에 Phillies에게 당한 뒤로 처음 있는 일이다.

그 와중에도 Cubs가 패배하여 매직 넘버는 11로 내려갔다.

1차전은 그렇다 치더라도... (가끔은 상대 투수가 대책없이 너무 잘 던지는 경우가 있는 법이고, 실제로 Jurrjens는 누구나 탐낼 만한 좋은 영건이니 말이다...) 2차전의 패배는 여러가지 문제점을 드러내고 있다. 일단 DL에서 돌아와서 처음으로 선발 등판한 Kyle Lohse가 3.1이닝에서 7안타 4실점으로 좋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는 점이다. 이런 식이면 플레이오프 4선발은 Smoltz에게 돌아갈 확률이 큰데... 이렇게 되면 안그래도 다소 허접한 불펜은 더욱 불안해질 수밖에 없다.

또한, 최근의 부진을 이유로 며칠 동안 푹 쉬었던 Ryan Franklin이 또다시 블론세이브를 기록함으로써, 뒷문의 불안감이 가중되었다. 9회 초 6-5 한점 차 리드에서 등판한 Franklin은 내리 4명의 주자를 출루시켜 손쉽게 2점을 내주고 역전을 허용하였다. 그 내용을 보면...
N McLouth 2루타
M Prado 1루타
C Jones 볼넷
B McCann 2루타 : McLouth, Prado 득점

이후 삼진 2개와 내야 팝업으로 추가 실점 없이 마무리하기는 했으나, 이미 게임은 뒤집어진 뒤였다. Franklin마저 불안해지면 불펜에서 믿을 수 있는 우완 릴리버는 Hawksworth 한 명밖에 없게 된다. (Hawksworth는 오늘도 4회 1사 만루 상황에서 구원 등판하여 병살타로 추가 실점을 막았다.) 플레이오프에 가기 전에 Franklin이 빨리 정신을 차려야 할 텐데...

그리고 이 경기에서 Troy Glaus와 Khalil Greene이 모두 대타로 나와 둘 다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전에도 이야기했지만 얘네 둘은 플레이오프 로스터에 포함시키지 않는 쪽이 바람직하다.


2. John Smoltz, 등판 연기

Smoltz는 원래 미국시간으로 월요일, Marlins와의 첫 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었으나, 어깨 염증으로 인해 한 번의 등판을 거르기로 하였다. 만약 플레이오프였다면 그냥 등판했을 것이라고 하는 만큼, 염증은 그다시 심각한 수준이 아닌 것으로 보이며, 다음 번 선발 등판 순서에는 차례를 거르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 Cardinals 의료진은 믿을 수 없으므로 이 말을 100% 신뢰하기는 어렵지만, 일단 최근 아무런 문제를 보이지 않았던 Smoltz이므로, 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Smoltz 대신 선발 등판하는 투수는... 두둥! Todd Wellemeyer이다. Marlins와의 첫 게임을 포기하자는 것인가? 이거 10.5게임 1위라고 너무 여유를 부리고 있는 것이 아닌지 모르겠다.


3. PCL(AAA) 플레이오프 : Memphis Redbirds 2라운드 진출

Cardinals의 AAA 팀인 Memphis Redbirds가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서 LA Dodgers 산하의 Albuquerque Isotopes를 3-0으로 완파하고 2라운드에 진출하였다.

2차전 Box Score
3차전 Box Score

특히 2차전이 아주 인상적인 명승부였는데, 6-3으로 크게 뒤지던 9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 Mark Hamilton이 상대 마무리 Scott Strickland를 상대로 2타점 적시타를 날려 6-5로 따라붙었고, 이어 Allen Craig의 우전안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6-6 동점에서 상대 투수가 Cory Wade로 교체되었는데... Brandon Yarbrough가 2타점 2루타를 날려 기어이 8-6으로 승부를 뒤집은 것이다...!! Memphis는 9회말을 삼자범퇴로 잘 막고 결국 2차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3차전은 의외의 투수전이 진행되었는데, Evan MacLane의 7이닝 무실점 호투에 힘입어 결국 1-0으로 승리하고 시리즈를 마무리하였다.

Albuquerque는 리그 최고의 파워히터인 Mitch Jones(30세, 홈런 35개, OPS 1.015)와 세이브 1위인 Scott Strickland(32세, 32 SV, 2.98 ERA)를 주축으로 하여 최향남(38세), Giancarlo Alvarado(31세), J.D. Closser(29세), Hector Luna(29세), Dee Brown(31세) 등 주로 마이너리그 베테랑으로 구성된 노장 팀이다. 반면 Memphis는 3차전 선발인 Evan MacLane 및 구원투수 두어 명을 제외하고는 모두 구단의 팜 시스템에서 길러낸 유망주들로 구성된 젊은 팀이다. 이런 팀이 좋은 결과를 내고 있는 것은 고무적인 일이다.

한편, Albuquerque 소속의 최향남은 1차전과 3차전에 나와 2.2이닝 무실점으로 좋은 투구를 하였으나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Memphis Redbirds는 Tacoma Rainiers를 3-1로 꺾은 Sacramento River Cats(Oakland Athletics 산하)와 다시 5전 3승제의 플레이오프 2라운드를 가지는데, 여기서의 승자가 PCL 최종 챔피언이 된다. 1차전은 미국시간으로 15일에 열린다. Sacramento는 작년에도 리그 우승을 차지했던 팀으로, 지난 7월의 Matt Holliday 트레이드 때 Oakland로 넘어간 Brett Wallace가 뛰고 있어 더욱 흥미롭다. 마지막까지 좋은 성적을 내서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기를 희망해 본다.


4. TL(AA) 플레이오프 : Springfield Cardinals, 3연패로 플레이오프 1라운드 탈락

반면, AA 팀인 Springfield Cardinals는 결국 NorthWest Arkansas에게 3연패하여 1라운드에서 탈락하고 말았다.

2차전 Box Score
3차전 Box Score

2차전은 믿었던 투수들이 줄줄이 무너진 것이 뼈아팠다. 선발 Lance Lynn이 4.1이닝 7실점, Casey Mulligan이 1.2이닝 2실점, Eduardo Sanchez가 1이닝 3실점으로, 올 시즌 내내 뛰어난 활약을 보여줬던 투수들이 약속이나 한 듯이 모두 삽질을 하였다.

3차전에서는 Brandon Dickson이 7이닝 1실점으로 호투하였으나, 타선이 4안타 1득점으로 부진하여 승리하지 못했다. 9회말 1-1 상황에서는 3루수로 출장한 Joe Mather의 에러로 상대팀이 득점하면서 경기가 끝나는 어이없는 일이 벌어지기도 했다. Mather는 이날 2개의 에러를 기록하고 도루실패까지 하여 최악의 하루를 보냈다.

이렇게 해서 Springfield의 시즌이 종료되었다. 이 팀에서 40인 로스터에 포함되어 있는 플레이어는 Joe Mather 한 명 뿐이다. 과연 Mather가 콜업될 수 있을까? 올 시즌 부상으로 인해 워낙 안좋은 모습을 보여 왔기에, 구단은 아마도 그를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합류시키기 보다는 그냥 휴식시키는 쪽을 택하지 않을까 싶다.
Posted by FreeRedbi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