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4'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2.06.14 Cardinals Game Thread: vs Pirates(미국 시간 6/13~6/15) (547)

By TTFwYJs

 

Reds Series Recap


(한국 시간)
6/11 Cardinals 2-0 Reds
6/12 Cardinals 5-4 Reds
6/13 Cardinals 6-7 Reds

1차전은 의문의 투수전이 진행되었는데 Gallegos가 8회 신판의 이상한 판정과 자신의 잘못으로 기록한 볼넷 3개와 함께 자초한 만루 위기를 결자해지에 성공하고 Helsley가 깔끔하게 9회를 마무리하면서 1회 Reds의 실책으로 얻었던 2점을 끝까지 지키며 승리를 가져왔다.

2차전 역시도 경기 중반까지는 투수전 양상이 나타났으며 최근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하며 200승 도전에 난항을 겪고 있는 Waino는 이날 경기에서도 7이닝 3실점으로 준수한 투구를 펼쳤지만 1-3으로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오게 되었다.

그리고 8회 모병갑의 망픽 VerHagen이 실점하고 1-4로 점수 차가 벌어진 상황에서 복귀 이후 방망이가 뜨거운 O’Neill의 2타점 적시타가 나오며 다시 기대감이 부풀어올랐지만 아쉽게 그가 이후 3루에서 횡사하며 이닝이 마무리되고 9회 말 Carlson이 선두 타자 볼넷을 얻은 이후 Molina가 병살타를 치며 만들어진 2아웃 상황에서 승리를 예감한 사람은 거의 없었을 것이다.

그러나 선수들은 포기하지 않았고 Yepez가 다시 안타를 치고 맞이한 2사 1루 상황에서 Edman이 맞자마자 최소 장타를 직감하게 만드는 끝내기 투런포를 쏘아올리면서 정말 오랜만에 Cardinals다운(적어도 2011년 우승을 비롯해서 2010년대 플옵들을 본 내가 생각하기에는)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승리를 가져오는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줬다.

마지막 3차전에서는 Hudson이 마지막 7회의 고비를 넘기지 못하고 역전을 허용하며 7이닝 6실점으로 경기를 마무리했고 9회 2아웃 상황에서 또다시 Yepez가 투런 홈런을 쏘아올리며 희망의 불씨를 살려봤지만 Pujols가 3구 삼진으로 물러서며 위닝 시리즈를 거두는 데에 만족해야 했다.

가짜 재능을 포함해서 세인트루이스의 심장Hicks까지 많은 선발 투수들이 이탈한 상황에서 6월 현재까지 정확하게 5할인데 선수들을 칭찬해야할지는 조금 고민을 해봐야겠지만 VerHagen, Dickerson, Matz, McFarland와의 계약을 선택한 모병갑은 일말의 고민도 없이 욕을 해야할 것 같다.

Arenado는 최근 일주일 OPS .935로 악몽같던 5월을 탈출하는 데에 성공했는데 5월의 선수상 수상자인 Goldschmidt는 최근 일주일 .451의 OPS를 기록하는 등 물론 xwOBA와 wOBA의 간극을 고려하면(.366-.424) 놀라운 일은 아니지만 Arenado와 마찬가지로 후유증이 빡세게 올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Carlson은 조금 더 지켜봐야겠지만 O’Neill이 복귀 후 아직 홈런은 1개 밖에 없지만 .846의 OPS를 기록하는 등 부상 이전 극도로 부진했던 모습과는 다르다는 점은 굉장히 좋은 소식이며 각각 보급형 Albert PujolsMatt Carpenter 같은 느낌을 주는 YepezDonovan 그리고 팀내 최고 타자 유망주 중 한 명인 Gorman까지도 (셋 다 수비에서는 삽을 들고 뒤에 두 놈은 페이스가 처져 있기는 하지만) .800 수준의 OPS를 현재까지 유지하는 등 기대 이상의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Edman에 대해서 언급을 하고 싶은데 wRC+는 125로 지난 시즌보다는 훨씬 좋아졌지만 당연히 리그 최고 수준은 아님에도 6월 13일 저녁 기준 bWAR 3.7로 JudgeAlcántara를 제치고 ML 타자-투수 전체 1위에 올라있으며 fWAR도 3.0으로 슈퍼스타들에 이어서 타자 7위에 올라있다.


커리어하이에 해당하는 10%의 볼넷 비율을 기록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벌써 2019시즌과 같은 숫자의 배럴타구를 만들어냈고 컨택트된 타구의 xwOBA(.380) 및 강한타구 비율(39%)도 기록하고 있을 정도로 타격이 향상되었으며 주루에서는 +6.4의 BSR로 Bader를 제치는 압도적인 1위(지난 시즌 162경기 +8.0), 수비에서는 2루수 OAA 2위에(+5) 난이도가 더 높은 유격수로도 +1을 기록하고 있는데다가 WPA 지표도 좋기에 이 투신타병 시즌에서 Edman의 기여도는 더 높게 평가받아야 하지 않나 개인적으로 생각해본다.

투수진은 모르겠다. 야구 할 놈들만 야구하고 있고 나머지는 야구를 하고 싶긴 한 건지 궁금하다.

WainoMikolas는 항상 적어도 최소한의 몫을 하고 있고 Pallante는 95%라는 말도 안되는 잔루율 덕분이기는 하지만 어쨌든 2번의 선발 등판 포함해서 35이닝 동안 1.04라는 엄청난 ERA를 기록하고 있으며 Helsley도 안정감과는 별개로 +1.54라는 리그 TOP 5 WPA에 더해서 자책점이 아직도 1점 밖에 없다.

탈삼진과 볼넷을 모두 줄이고 땅볼타구 비율을 51%까지 끌어올리며 제사장으로 전직해서 2.03의 ERA와 +1.19라는 리그 TOP 20 수준의 WPA를 기록하고 있는 Cabrera와 혹사의 여파로 탈삼진 원툴로 전락했고 안정감도 없지만 그래도 다른 투같새들보다는 분전하고 있는 Gallegos를 마지막으로 나머지는 아직 등판이 많지 않거나 그말싫.


 

Series Preview: Cardinals vs Pirates

 

2022시즌 팀 성적

 

Cardinals 34-27 .557 (NL Central 1위 Run Diff +45)

Pirates 24-34 .414 (NL Central 3위 Run Diff –91)


10연전의 마지막 4경기로 이 시리즈 이후에는 21세기 WS에서 두 번이나 Cardinals를 무너뜨렸던 Redsox 원정이 예정되어 있다.

Brewers가 빠따 대신 삽을 들고 야구를 하면서 지구 1위로 나서게 되었는데 Cardinals의 분위기가 좋냐고 묻는다면 최근 몇 년간 6월에 Cardinals의 분위기가 좋았던 기억이 있냐고 되묻고 싶지만 PiratesTigersBraves에게 연이어 스윕을 당하며 6연패에 빠져 있기에 위닝 시리즈는 최소한 가져와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

안 그래도 부상자 많아서 선발 로테이션 운용이 원활하지 않은데 6월에 저번 Cubs 시리즈에 이어서 두 번째 더블헤더를 맞이하게 되면서 Marmol 감독의 머리가 다시 한 번 복잡해지게 되었는데 지난 Cubs 시리즈 Cabrera 4이닝 투구와 같은 결단을 다시 보여줄지 주목된다.

솔직히 투수 혹사에 대한 과학적인 견해도 잘 모르며 이렇게 불펜 운용하는 감독을 본 기억은 거의 없어서 이렇게 운용해도 되는 건가 싶기는 한데 그렇다고 절대 전임들보다 많이 갈아넣는 생각은 전혀 들지 않고 이 고차원적인 운용의 결과도 좋게 나타나고 있으니 이번에도 믿어 봅니다.


 

Probable Starters


Game 1 Zack Thompson (0-0 2.25) vs Mitch Keller (2-5 5.26) KST 6/14 오전 8시 45분 (CDT 13일 오후 6시 45분)
Game 2 Matthew Liberatore (1-1 5.54) vs JT Brubaker (0-6 4.60) KST 6/15 오전 2시 15분 (CDT 14일 오후 12시 15분)
Game 3 Miles Mikolas (4-4 2.93) vs Bryse Wilson (0-3 7.53) KST 6/15 오전 8시 45분 (CDT 14일 오후 6시 45분)
Game 4 Andre Pallante Jack Flaherty vs Roansy Contreras (1-1 2.57) KST 6/16 오전 8시 45분 (CDT 15일 오후 6시 45분)

1차전에서는 열흘 전인 지난 Cubs 시리즈 두 번째 경기에서 데뷔와 동시에 4이닝 무실점 투구로 첫 세이브까지 올렸던 2019년 드래프트 1라운더 Thompson이 커리어 첫 선발 등판을 가진다.

메이저리그 투구 기록은 거의 없지만 떠돌관조님에게 정보를 구해보고 한 경기에서 보여줬던 부분과 대조를 해보니 커브가 얼마나 보더라인 피치가 잘 이루어질 수 있을지 그리고 포심 패스트의 제구를 얼마나 안정적으로 가져갈 수 있을지가 그의 이날 경기 퍼포먼스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Thompson은 이날 경기에서 2000-2001시즌 두 시즌 동안 연평균 18승에 더해서 230이닝을 소화했지만 2002년 심장마비로 인해서 선발 등판 경기 전날 비극적인 죽음을 맞이했던 Cardinals의 당시 에이스 Kile57번을 20년 만에 처음으로 사용하고 처음으로 홈에서 선발 등판을 펼치는 만큼 후회없는 투구를 펼쳐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주인장님이 올리셨던 10년 전의 추모 글과

https://birdsnest.tistory.com/506

이번에 제가 어떻게 보면 리뉴얼한 추모 글입니다.
여기에 적었듯이 열흘 후가 Kile의 20번째 기일입니다. R.I.P. Darryl Kile

https://blog.naver.com/ljsmessi/222771801006

맞상대인 Keller는 시즌 중에 선발 로테이션에서 제외당했다가 선발 로테이션에 복귀했을 정도로 성적이 좋지 못한 데다가 시즌 첫 등판에서도 Cardinals를 상대로 부진했던 만큼 원래 못 털면 안되는 투수에 가까웠는데 최근 우타자를 상대로 몸쪽 코스에 붙는 싱커와 반대로 바깥쪽 낮은 코스로 흘러나가는 슬라이더 중심으로 투구 패턴을 바꾸고 좋은 모습을 보여주면서 Pirates 팬들의 기대를 다시 받기 시작했다.

Cardinals 우타자들은 이러한 투구 패턴을 숙지할 필요가 있을 것이며 좌타자들은 정가운데로 몰리는 공을 안 놓치는 것이 공략의 키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더블헤더의 첫 경기인 2차전 선발은 다시 콜업된 Liberatore로 솔직히 메이저리그에서 보여준 모습을 보면 차후 5선발 역할을 기대할만한 아직도 많은 발전이 필요한 선수같아 보이는데 5선발급 투수는 Hudson 하나로 족하기에 그래도 3~4선발급 실링을 보여줬으면 좋겠다.


크게 빠지는 커브가 많이 나타나고 있는 부분도 아쉽지만 개인적으로 싱커든 포심 패스트볼이든 패스트볼 계열 구종의 제구와 커맨드를 개선할 수 있다면 비슷한 조건(비슷한 릴리스 포인트 및 구속) 같은 구종 리그 평균보다 3인치(7.5cm) 높은 수직 무브먼트 수치를 기록할 정도로 훌륭한 낙차 폭을 자랑하는 커브도 힘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해서 패스트볼 계열 구종을 정교하게 투구하는 데에 더 신경을 써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Pirates의 2차전 선발은 이번 시즌 준수한 투구를 펼치고 있음에도 아직 첫 승이 없는 BrubakerCardinals 우타자들은 몸쪽 코스를 파고드는 싱커에 노림수를 가지거나 비교적 정가운데 부근으로 몰리는 슬라이더에 초점을 맞추면 좋을 것으로 보이며 좌타자들은 훌륭한 커맨드로 바깥쪽 코스와 몸쪽 코스 보더라인을 날카롭게 공략하는 싱커를 골라내거나 커트하면서 비교적 정가운데 부근으로 몰리는 공이 많이 나타나는 커맨드가 다소 불안정한 포심 패스트볼과 변화구를 모두 포함한 다른 구종들에 초점을 두고 공략한다면 충분히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통산 Cardinals 상대로 0승 5패 평균자책점 6.75를 기록중인데다가 이번 시즌 개막전에서도 3이닝 4실점 패전투수로 만들었던 만큼 이번에도 Cardinals 타자들이 충분히 공략하지 않을 수 있을까 조심스럽게 예상해본다.

더블헤더 두 번째 경기인 3차전 선발은 Mikolas로 시즌 초반 그는 1.49라는 엄청난 평균자책점을 기록하며 사실상 에이스 역할을 수행했지만 점점 실점이 잦아지더니 Brewers전과 Cubs 전에서 연달아 무너지면서 3점대까지 평균자책점이 올랐다가 다시 Rays전에서 완투패를 당하기는 했지만 8이닝 2실점의 훌륭한 투구와 함께 어느 정도 반등하는 데에 성공했다.

이번 시즌 초반 Mikolas는 좌타자 상대 약점을 개선한 모습을 보여줬지만 Mets전 등판부터 다시 좌타자에게 약점을 드러내기 시작했고 (우타자 상대 OPS .530-좌타자 상대 OPS .710) 이는 그가 체인지업이 우수한 투수가 아닌 이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지만 이전 경기들에 비해서 높은 코스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했던 모습도 나타나면서 낮은 코스에 다소 몰리는 공들이 집중적으로 공략당했던 만큼 이전 경기들처럼 높은 코스를 활용하거나 Rays전 등판 때처럼 투구 패턴을 다르게 가져갔던 것처럼 여러 가지 방향으로 해결책을 찾기 위해서 노력할 필요는 있다고 여겨진다.

MikolasMolina와 호흡을 맞췄을 때 1.73의 평균자책점을, Knizner와 호흡을 맞췄을 때는 4.50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했고 물론 Knizner와 최근 많이 함께하면서 성적이 나빠진 것은 사실이지만 지난 Rays전에서 Knizner와 호흡을 맞춰서 훌륭한 투구를 펼쳤기에 개선의 여지도 있다고 생각된다.

Pirates의 3차전 선발 WilsonBraves 출신의 유망주로 현지시각 기준 지난 달 22일 Cardinals를 상대로 등판했다가 상대 선발 투수였던 세인트루이스의 심장이 공 4개 던지고 내려가는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서 1.2이닝 7실점 참사를 경험하고 Molina의 투수 등판까지 바라본 이후에 마이너리그로 강등되었던 바 있다.

마이너에서 바뀐 부분이 없다면 우타자 상대 포심 패스트볼과 좌타자 상대 싱커나 커브 제외하고 다양한 구종이 모두 배팅볼 수준이니 Cardinals 타자들의 타격감이 얼마나 좋을 지가 가장 중요할 것으로 보이며 남의 집 자식이지만 개인적으로 투구 전략이 이상해보여서 그 부분을 수정했다면 다소 까다롭게 느껴질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 4차전 선발로는 Pallante가 예정되어 있는데 이번 시즌 불펜 투수로서 3번이나 3이닝 투구를 펼치면서 Marmol 감독에게 이닝 소화력을 어필 당하는데에 성공했던 그는 결국 대체 선발 투수로도 선택을 받았고 첫 경기에서 4이닝 1실점으로 준수한 투구를 펼친 데에 이어서 지난 경기에서는 5.1이닝 무실점 투구를 펼치며 첫 선발승까지 기록했다.

Pallante는 현재까지 WHIP 보다도 0.4가량이나 낮은 1.04라는 엄청난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는데 이는 95%에 달하는 잔루율 덕분이기는 하지만 이번 시즌 그는 62%라는 엄청난 땅볼 타구 비율에 더해서 각각 3%와 27%라는 매우 훌륭한 배럴타구 비율과 스윗스팟%를 기록하고 있는 만큼 엄청난 성적에 행운이 따랐던 것과는 별개로 이번 시즌 그의 투구 내용 자체가 상당히 훌륭했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다.

Pallante의 이번 시즌 가장 큰 고민은 우타자 상대로 나타나고 있는 역스플릿으로(우타자 상대 OPS .800-좌타자 상대 OPS .457) 이는 그의 슬라이더 커맨드가 불안정한 것은 물론이고 우타자 몸쪽 코스 방향에 상대적으로 덜 휘어지는 커터성 무브먼트가 강한 포심 패스트볼이 우타자를 상대로 좌타자와는 달리 전혀 위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인데(포심 패스트볼 횡무브먼트 절대값 2인치(5cm) 리그 최하위권) 이는 그의 커맨드가 개선되지 않는 이상은 해결되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Pallante에게 현실적으로 기대할 수 있는 투구는 5무원인데 전날에 더블헤더가 예정되어 있는 만큼 이날 경기 포함 이번 시리즈에서 Marmol 감독이 투수 운용에 관해서 어떤 묘책을 낼 수 있을지 Cubs 시리즈에 이어서 다시 한 번 시험대에 오르게 될 것으로 보인다.

 

였는데 가짜 재능의 복귀전이 되었다. 

마지막 경기 선발로 Pirates는 5월 콜업 이후로 선발 로테이션에 포함되기 시작한 Taillon 트레이드 때 Yankees로부터 받은 팀내 TOP5이자 전체 TOP 100 수준의 유망주 Roansy Contreras를 내세운다.

우타자들은 그의 슬라이더를 경계하면서 다른 구종들에 초점을 두고 승부를 펼칠 필요가 있으며 좌타자들은 그가 좌타자를 상대로는 상당히 다양한 투구 패턴을 보여주면서 역스플릿이 나타날 정도로 좌타자에게 강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만큼 정가운데 공을 노리는 등의 확실한 노림수를 가지거나 볼을 잘 골라내면서 승부를 펼치는 것이 필요하다고 여겨진다.


 

Pirates 예상 라인업


1.Tucupita Marcano 2B .311 .367 .511 wRC+ 147
2. Bryan Reynolds CF .249 .325 .440 wRC+ 115
3. Ke'Bryan Hayes 3B .277 .361 .376 wRC+ 113
4. Daniel Vogelbach DH .232 .317 .430 wRC+ 109
5. Michael Chavis 1B .268 .303 .438 wRC+ 104
6. Jack Suwinski LF .220 .283 .449 wRC+ 105
7. Cal Mitchell RF .204 .241 .370 wRC+ 69
8. Tyler Heineman C .182 .250 .236 wRC+ 42
9. Diego Castillo SS .203 .247 .287 wRC+ 51

후보

Yu Chang .111 .200 .167 wRC+ 11
Michael Pérez .107 .180 .214 wRC+ 14
Travis Swaggerty .111 .111 .111 wRC+ -42

Pirates는 부상자가 정말 많다.
그나마 이름 알 것 같은 선수들은 다 부상자 명단에 있었다.

6연패 기간 포함 최근 8경기에서 4득점에 성공했던 단 한 경기를 제외하고 3득점 이하에 그치고 있을 정도로 Pirates의 득점력은 저조한 상태로 안타는 어느 정도 치고 있지만 득점권 타율이 .161에 그치면서 이렇게 나쁜 득점력을 보이고 있다.

최근 6연패 기간 동안에는 다소 잠잠했지만 이전까지는 Suwinski의 방망이가 굉장히 뜨거웠기에 경계할 만한 선수로 여겨지며 그 외에 최근 일주일 1.241의 OPS를 기록 중인 ReynoldsMarcano도 조심해야할 선수들이지만 나머지 선수들의 최근 퍼포먼스는 타자 호소인 수준이었다.

Pirates 주요 불펜 라인업


David Bednar(R) 2W 1L 4H 10SV 1BS ERA 1.29
Chris Stratton(R) 3W 2L 7H 2SV 4BS ERA 5.63
Wil Crowe(R) 2W 3L 4H 2SV 2BS ERA 2.25
Dillon Peters(L) 4W 2L 3H ERA 3.86
Anthony Banda(L) 1W 2H ERA 4.73
Chase De Jong(R) 2W ERA 2.11

부실한 선발진 때문에 이닝을 많이 소화했을 것 같은 Cardinals 불펜진은 최근 선발 투수들이 이닝을 길게 먹어줘서인지 이 부문에서 중상위권에 머무르고 있으며 평균자책점은 올릴 놈들이 올려놓았다고 해도 Pallante가 선발로 전환된 만큼 Gallegos의 비중이 높아졌기에 필승조 내지 승리조의 무게감은 떨어진 상태이다.

그렇다고 해도 윈나우 모드가 아닌 Pirates보다는 Cardinals 불펜진이 상황이 나은데 Pirates같은 경우에는 마무리 Bednar는 철벽모드지만 셋업맨 Stratton은 나락으로 떨어진 상태고 Crowe는 성적은 준수할 뿐만 아니라 이닝 소화력도 좋은 편인데 고정적인 8회 셋업맨 역할을 지속적으로 맡을 수 있는지 아직 검증되지 않은 상태이며 나머지 선수들도 마찬가지이다.

결론은 Bednar 나오기 전의 구간은 반드시 공략해야 한다.


 

시리즈 관전 포인트


모르겠다.
신인 투수들의 손에 많은 것이 달렸는데 그건 이전 부분에서 비교적 자세하게 언급했던 바 있고 Marmol감독이 어떤 결단을 보여줄지가 가장 궁금하다.

그 외에 개인적으로 Thompson의 의미 있는 선발 등판의 결과부터 O’Neill이 상승세를 이어갈지 DonovanBader 그리고 Gorman이 다소 부진했던 지난주를 지나서 반등할 수 있을지 Edman의 WAR 고공행진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궁금한 부분들은 있지만 여기에 하나로 적을 만한 건 없는 것 같다.

 

 

Posted by TTFwYJ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lecter 2022.06.16 11: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 좋은 기회를 놓치는군요. 9회에 상위타선 돌아오니 한번쯤 기회가 더 있겠습니다.

  3. BlogIcon o'neill 2022.06.16 11: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닐도 삼진하면서 잔루 2개

  4. yuhars 2022.06.16 11: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성리학 완성이 이리도 어렵습니다. ㅋㅋ

  5. lecter 2022.06.16 11:3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맥팔랜드 조금 살아나는 듯 싶으니 또 굴려지네요 ㅋㅋ 하지만 느낌이 안 좋은데...

  6. yuhars 2022.06.16 11:3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졸슨 선두타자 출루

  7. yuhars 2022.06.16 11: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병살타인데 진루타가 된...

  8. yuhars 2022.06.16 11: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베드나 공략이 쉽지 않군요. 9회에 과연?

  9. yuhars 2022.06.16 11:4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맥팔도 못공략하는 피츠버그 타자들...

  10. yuhars 2022.06.16 11: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3타자 까진 그나마 상대하다가 4타자부터 다시 빌빌거리는 맥팔...

  11. yuhars 2022.06.16 11: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도노반 굿 수비로 이닝 종료됩니다.

  12. yuhars 2022.06.16 11: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베드나가 9회도 올라왔군요?

  13. yuhars 2022.06.16 11: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도노반에게 운도 따릅니다.

  14. lecter 2022.06.16 11: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골디님이...

  15. yuhars 2022.06.16 11: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놔 병살...

  16. Khd 2022.06.16 11:5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니..ㅠ

  17. stann 2022.06.16 12: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윕은 너무나 힘드네요 ㅋㅋ

  18. yuhars 2022.06.16 12: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삼진으로 경기종료 됩니다. 다들 고생하셨습니다.

  19. Waino 2022.06.16 12: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게 쉘동님이야 쉴동님이야 ㅋㅋㅋ.. 아무튼 위닝 좋네요. 가짜놈은 구위 좀 더 회복되어야할듯

  20. o'neill 2022.06.16 12: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런경기 잡으려면 앞으로 투수력도 더 필요하겠군요ㅋㅋㅋ 타자놈들중에 마음에 안드는 놈들도 있습니다만 조금더 버텨주는 힘이 있어야겠습니다. 다들 고생하셨습니다.

  21. Waino 2022.06.16 12: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제 마이콜 노히터 무산의 아쉬움을 팜비치 꼬꼬마들이 3인 합작 노히터로 약간이나마 달래주었네요 ㅋㅋ 다른 쩌리는 볼 필요 없지만 팅크헨스는 확실히 물건이네요. 최고 98마일, 평균 95마일 던지는데 딱히 볼질을 하는 유형도 아니네요. 아직 3이닝 60구 언저리 수준에서 관리해주는 모양인데 이닝 좀 더 먹이면서 시즌 말미에 피오리아 보내봤으면 합니다. 2020 드랩은 진짜 flores의 flawless한 드랩이 아니었나 싶네여 ㅋ

    • BlogIcon lecter 2022.06.16 13:02 Address Modify/Delete

      아직도 너무 헷갈리네요. 팜비치인데 왜 피오리아로 올리지? 하면서 봤다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