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들어온 소식에 의하면, Yadier Molina의 2012년 옵션을 픽업하기로 했다고 한다. 이것은 소위 "no-brainer"로, 이 옵션을 기각하는 일은 애초에 상상도 할 수 없었다. 다른 대안이라면 옵션 대신 새로운 장기계약을 체결하는 것인데... Pujols 재계약이라는 거대한 불확실성이 눈앞에 있는 상황에서 다른 장기계약을 고민할 여유는 없을 것이다.

또한... 선수노조인 MLBPA의 공식 릴리즈를 통해, 148명의 선수가 공식적으로 FA를 선언하였음을 알 수 있다. 이 중 Cardinals의 명단을 보면,

St. Louis Cardinals
Jackson, Edwin
Laird, Gerald
Pujols, Albert  -_-;;;
Punto, Nick
Rhodes, Arthur

이렇게 다섯 명이다. 이것은 흑형의 옵션이 이미 거부되었음을 의미한다. 아직 내년 시즌 옵션이 남아 있는 선수로는 Furcal과 Dotel이 있는데, 이들도 구단에서 옵션을 채택할 생각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단 위의 공식 FA 선언을 반영하여, 로스터를 업데이트하였다.
위의 5명 중 Pujols를 제외한 4명을 삭제하였다. Pujols는 막상 빼려고 하니 망설여져서... ㅎㅎㅎ



빨간 이탤릭체로 표시된 연봉조정 4명의 추정 연봉은 대충 찍은 것이다. 아마 큰 오차는 없을 것이라고 본다.
보시다시피 연봉조정 3년차인 2루의 쩌리 듀오를 모두 잡을 경우 이미 내년 페이롤이 93M을 넘게 된다. 쩌칼은 그냥 방출한다고 쳐도 Dotel과 3M 수준에서 재계약할 경우, 페이롤은 96M을 넘는다.

앞으로의 페이롤에 대한 구체적 언급은 없으나, 대략 연간 110~115M 정도는 가능할 것 같고... 특히 내년은 올해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인한 효과를 반영하여 일시적으로 (2012년 한 해만) 120M까지 올릴 수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그렇다고 하더라도 Pujols와 AAV 25M 수준으로 재계약을 하는 순간, 더이상 아무것도 할 수가 없게 된다. 이렇게 되면 유일한 업그레이드 방법은 Craig을 스프링캠프 지옥훈련을 통해 2루수로 변신시키는 것 밖에 없다. 유격수는 Descalso나 Greene에게 맡겨야 할 것이다.

현실적인 대안이라면.. 우선 2루 쩌리 둘 중 한 명을 논텐더로 풀고, 잉여와 계약할 때 AAV 25M으로 하더라도 첫 해 연봉은 20M 수준으로 묶는 것이다. (대신 3-5년차에 27M 정도씩 주는 식이다) 이렇게 하면 8~9M 정도의 페이롤 여력이 생기므로, 이 돈과 팜 시스템 내의 트레이드 칩들을 활용하여 미들 인필드를 업그레이드해야 할 것이다.

자... 여러분이 Mozeliak 단장이라면 2012시즌 로스터를 어떻게 준비할 것인지??


내 생각은.. 위에 적은 대로 일단 쩌리 중 1명을 논텐더로 방출하고, Pujols와는 장기계약을 맺되 2012년 연봉을 20M 수준으로 하는 것이다. 이렇게 해서 총알을 좀 확보한 후, Freese로 인해 25인 로스터에서 갈 곳이 없어진 Zack Cox와 역시 Pujols 장기계약으로 자리가 없는 Matt Adams, 그리고 우완 릴리버 1명을 묶어서 트레이드 패키지를 만들고, 트레이드를 통해 미들 인필드의 업그레이드를 추진하는 것이다. 어디선가 유격수를 데려오면 좋겠는데... 마땅한 트레이드 파트너가 있을지는 좀 더 생각해 보아야 할 것 같다.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FreeRedbird 2011.11.01 01: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TLR 전격 은퇴... 예상치 못한 발표입니다만, 드라마틱한 우승을 일궈낸 직후인 지금이 적기라는 생각도 드네요. 이 건은 jdzinn님께서 예상하신 대로 별도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지금은 넘 졸려서요...... 내일 할께요. ^^

  3. BlogIcon skip 2011.11.01 03: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TLR 은퇴선언은 쇼킹하네요. 참 고집있고 난 사람은 난 사람이다 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 시점에서 은퇴라.

    저야 변화의 때가 필요하다 여러번 중얼중얼 거렸으니만큼 나름 환영하기도 한데, 그래도 카디널스 모자 쓰고 명예의 전당 들어갈 전 감독이고 명백히 공을 인정해 줘야 하는 사람이니만큼, 오늘 만큼은 잘 했다 못 했다 따지기 보다는 박수 쳐 주고 싶네요.

    고생했습니다 TLR, Whitey의 옆에 영구결번될 그 때 우뢰같은 스탠딩 오베이션으로 다시 보았으면 해요. 카디널스 역사의 한 축을 담당한 사람으로써 많이도 욕했지만 참 이렇게 막상 간다 그러니 뭔가 허...하네요.

  4. BlogIcon skip 2011.11.01 03: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딱히 프런트&Mo의 성향상 SS쪽에서 있지도 않은 매물 어떻게든 쑤셔 데려올 것 같진 않습니다. Ryan Jackson이 타격폼이 계속 수정되면서 점점 '진짜' 쓸만한 유격수로 변모하고 있기도 하구요. 아무리 많은 돈이 빠진다 해도 Pujols를 잡고 더해서 Reyes를 잡는건 양키스나 보스턴만이 가능하다 보구요.

    간단히 이미 셋팅이 거의 완료된 투수쪽만 보면, Ejax는 100% 바이바이고,

    Kmac을 어떻게든 트레이드 하면 Dotel에게 줄 돈은 나옵니다. 어느 정도 대상이 물릴지 모르지만 미니멈 연봉 받는 우타 중견수와 트레이드 추진해 보고, 도노예에게 새 계약 오퍼했으면 하네요. Boggs야 아직 미니멈 받고 있으니 남겨서 Dickson, Reifer등과 봄에 경쟁시켜 봐도 상관없고, Rhodes는 모르겠네요 TLR이 나가서, 다시 안봤으면 싶습니다. 어디서 또 땜빵할 놈 하나 데려와도 Rhodes보단 나을 것 같습니다.

    Mo 바쁘겠네요, 뜬금없이 TLR이 은퇴하면서 코칭스탶 인선까지, 왜 퍼레이드 때 시종일관 무표정으로 서 있었는지 알 것도 같네요, 하하.

  5. Q1 2011.11.01 05:0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최다승 2위에 TLR 한 40승 남았던가요? 용단이네요.
    저거 땜에라도 한 시즌 죽이되든 밥이되든 할 줄 알앗는데 그런 짓은 안하겠다는 건가요.
    푸홀스 하나에 집중 하고 싶어하는 눈치였는데 Mo 일복 터졌군요 ㅋㅋ

  6. BlogIcon skip 2011.11.01 05: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Terry Francona, Joe Madden, Jim Riggleman, Jose Oqunedo, Chris Maloney, Terry Pendleton, Ken Oberkfell, Bobby Valentine, Ron Gardenhire 등, 이런저런 이름들이 물망에 오르고 있습니다.

    He said he actually made his decision to retire in August, and informed general manager John Mozeliak at the time.

    For about the last three years, Mozeliak has kept a list of manager candidates written on a sheet of paper that he keeps in his desk. He updates it. He crosses names out. And now, for the first time, he's going to use it.

    Mozeliak said ideally the club would have a new manager in place by the general manager meetings that take place in two weeks. He acknowledged that Thanksgiving may be a more realistic target.

    Mo도 어느정도 생각은 해 두었겠죠. 한달 안에 결정나긴 할려나 보네요.

  7. H 2011.11.01 08:04 Address Modify/Delete Reply

    Braves가 Lowe를 10M 보조를 얹어서 Indians에 떠넘기기에 성공했다고 합니다...
    워낙에 하이레벨에 좋은 선발유망주가 많으니 출혈이 크더라도 일단 교통정리 하겠다는 의지가 보이는군요..

  8. lecter 2011.11.01 08:4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언급되는 이름 중에서 매든이 땡기지만 레이스와 1년 남기도 했고 끝나고 올거 같지도 않고, 역시 팀을 추스리는 데에는 오퀜도가 가장 안정적인 선택이 아닐까 싶습니다. 리글먼, 발렌타인 이런 분들은 제발 ㅋㅋ

    인디언스의 히메네스-매스터슨-카모나-로우의 선발진은 극단의 극단을 달리는 GB 성향 로테이션이네요. 내야를 푸홀스-어틀리-툴로-벨트레 정도로는 구성을 해야 ㅋㅋㅋㅋ

  9. H 2011.11.01 09: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서브룩만 5선발로 들어가면 정말 완벽한 거 같습니다만 ㅋㅋㅋㅋ

  10. BlogIcon skip 2011.11.01 09: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금 우리만 옵션 실행/거부 발표 안하고 있는데, 도노예랑 협상중인 듯 싶네요. 지금 동부시간 8시 28분이고 12시까지 발표해야 되는걸로 아니 조만간 발표가 나긴 나지 싶습니다.

  11. BlogIcon skip 2011.11.01 09: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Dave Duncan to 101ESPN: "My intention is to be with the Cardinals and be the pitching coach of the Cardinals (in 2012)."

    Duncan sharing that he has yet to speak with Mozeliak, but his wife is recovering and he is looking to be ready to go in spring training.

    아까 Mike Matheny도 라디오 인터뷰 했는데, coaching staff 합류하는데 관심이 있다 밝히긴 했습니다. 어쩌면 낯익은 얼굴 하나 더 보게 될지도 모르겠네요.

  12. H 2011.11.01 09: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Oquendo가 승격하면 자리가 하나 비니...뭐 지금 Matheny가 하고 있는 순회 코치 일도 중책이긴 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지금 이름 나오는 사람 중 가장 이기는 감독은 Maddon이라고 생각하지만...
    그나마 없는 살림 Friedman이랑 Maddon의 스킬로 메꾸고 있는 집에서 기둥을 하나 빼오자니 사람 할 짓이 아닌 거 같고 말이죠

    데드라인 막판까지 발표가 없는 걸 보니 재계약 협상 막판 조정 중인가보군요..

  13. lecter 2011.11.01 10: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근데 궁금한데...어떻게 DD가 GG 파이널리스트에 올라갔을까요?;;;;

  14. BlogIcon FreeRedbird 2011.11.01 10: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른 사람은 몰라도 Riggleman만큼은 오지 않기를 바랍니다. 이사람은 최악입니다. 이렇게 꽉 막힌 감독도 별로 없다고 봅니다.

  15. H 2011.11.01 11:19 Address Modify/Delete Reply

    ...Sandoval에 DD라니...대체 무슨 기준으로 선정한 걸까요...
    음 그냥 탁 든 생각으로는 보나마나 Polanco가 계속 받겠구나 했는데 스탯을 보니 Run save와 UZR/150 모두 Sandoval이 더 좋네요...어떻게 그 몸으로 Run save를 22점이나 기록했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만...
    작년까지 그리 수비가 좋은 선수가 아니었으므로 구관이 명관으로 Polanco가 받을 가능성도 충분합니다만...올해만 놓고 보면 Sandoval의 수비가 굉장히 좋았네요.

    근데 DD는 일단 주전급 수비이닝도 안 되는데 -_-
    어깨 하나는 끝내주니 겉보기에는 수비를 아주 잘하는 것처럼 보이긴 합니다만...

  16. BlogIcon skip 2011.11.01 11:23 Address Modify/Delete Reply

    Riggleman은 카디널스와 여러가지로 연이 좀 있긴 한데 내셔널스에서 깽판친게 너무 큰지라 당분간 감독자리에 오르긴 좀 힘들지 않나 싶습니다.

    감독 경험이 없는 분들의 승격 or 영입도 생각보다 가능성을 크게 열어둔 것 같습니다, Mo와 Dewitt의 말을 들어보니...

  17. BlogIcon skip 2011.11.01 12: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방금 나왔네요. Dotel과 Furcal의 옵션 둘 다 Decline 했습니다. 가장 늦게 발표한 만큼 끝까지 협상한 모양인데 잘 안된 것 같습니다. Boggs와 Kmac중 하나는 로스터 한자리 안정적으로 꿰차겠네요.

  18. BlogIcon skip 2011.11.01 15:58 Address Modify/Delete Reply

    Maddon became a Cardinals fan the day his dad took him to see the Yankees play the Chicago White Sox in the summer of 1963.

    Maddon already had the yearbook. He’d send away for one each spring, dropping 50 cents in the mail.

    He followed Flood and Lou Brock and Bob Gibson through the static on his transistor radio and the box scores in the morning paper.

    Joe Maddon이 life-long cadinals fan이군요. 레이스 프런트 측에서 고자세로 나오겠지만, Maddon과는 어쩌면 이야기가 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 H 2011.11.01 16:47 Address Modify/Delete

      꽤 유명한 이야기인지라...
      전부터 그래서 물망에 좀 올랐었고 본인은 어느 정도 관심이 있긴 한 거 같은데 Rays가 내주려고 할지는...

      그리고 외부인사가 감독직에 들어가면 안 그래도 낯가림이 심한 빅맥은 아마 관두게 되지 않을지...작년부터 타자들이 발전하는 모습을 봤을 때 빅맥은 엘리트 타격코치에 가까운 것 같아서 놔주기는 너무 아까운데요..

  19. BlogIcon jdzinn 2011.11.01 18: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매든이 가장 완벽하게 들어맞지만 가능하지 않겠지요.
    여러모로 따져봤을 때 오퀜도밖에 없지 싶습니다. 던컨이 잔류한다면 1년은 거의 수습 감독 신세일 것 같긴 합니다만...;;

  20. yuhars 2011.11.01 20: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헐 TLR의 은퇴라니... 상상도 못했는데... 어찌보면 이런 모습이 가장 TLR답다는 생각도 드는군요. 암튼 TLR 감독하느라 고생하셨고, 감사했습니다.

  21. BlogIcon 조니양 2011.11.02 13:2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거의 전문가 뺨치는 식견에 놀랐습니다:) MLB를 좋아하는 분들이 보면 정말 도움이 많이 될 꺼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잉 +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