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hur Rhoads'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9.29 Cardinals 플레이오프 진출 기념 : Colby Rasmus 트레이드 되돌아보기 (28)
정규시즌이 끝난 시점에서, 당시 엄청 욕을 먹었던 Rasmus 트레이드의 득실을 다시 따져보기로 하였다.

이 트레이드는 아래와 같이 3대 3으로 이루어졌다. (White Sox와의 삼각 딜이긴 하지만, Blue Jays가 Jackson을 데려온 후 다시 트레이드 한 것으로 보고 그냥 Cards와 Blue Jays의 3:3 딜로 보아도 무방하다.)

Cardinals get Edwin Jackson, Marc Rzepczynski, Octavio Dotel
Blue Jays get Colby Rasmus, Brian Tallet, Trever Miller

그리고 이 트레이드로 인해, Jon Jay가 주전 CF가 되었고, KMac이 로테이션에서 불펜으로 옮겨갔다. 트레이드의 불펜투수 2명은 서로 맞교환했다고 보면 되므로 따로 더하고 뺄 것은 없어 보인다. 아.. 참.. 불펜에 좌완이 1명으로 줄어들면서 TLR이 계속 언론에 불평불만을 늘어놓은 결과 Mozeliak이 Arthur Rhoads를 추가 영입하게 되었는데, 이것은 트레이드의 직접적 득실과는 관계가 없으므로, 마지막에 별도로 살펴보도록 하자.

따라서,
이 트레이드로 인한 득은 데려온 3명 + Jay + KMac의 트레이드 이후 기여 수준이 될 것이고,
이 트레이드로 인한 실은 보낸 3명의 트레이드 이후 성적 및 KMac을 로테이션에 그냥 두었을 때의 기여 수준이 될 것이다.

우선. 얻은 것부터.
데려온 3명의 트레이드 이후 성적이다.
Edwin Jackson 0.7 WAR
Rzep the Scrabble 0.4 WAR
Octavio Dotel 0.9 WAR

Jon Jay의 8, 9월 두 달 성적은 총 0.8 WAR 이다.
Kyle McClellan의 8, 9월 두 달 성적은 -0.7 WAR 이다. -_-;;; KMac이 얼마나 불펜에서 삽을 펐는지 알 수 있다.

TOTAL 0.7 + 0.4 + 0.9 + 0.8 - 0.7 = 2.1 WAR

다음. 잃은 것을 계산해 보자.
보낸 3명의 트레이드 이후 성적이다.
Colby Rasmus -0.4 WAR
Brian Tallet -0.1 WAR
Trever Miller -0.1 WAR

Kyle McClellan은 선발로 17번 등판하여 104.2 이닝을 던져서 0.3 WAR를 기록하였다.
트레이드 후 Edwin Jackson이 12번 선발 등판했으므로, 똑같이 12번 선발로 나왔다고 보면 대략 74이닝에 0.2 WAR 정도가 된다.

TOTAL -0.4 + (-0.1) + (-0.1) + 0.2 = -0.4 WAR

따라서,
트레이드로 인한 올 시즌 득실 = 2.1 - (-0.4) = 2.5 WAR


이 트레이드는 팀 성적에 결국 2.5승 만큼 도움이 된 셈이다.

플레이오프 진출 여부가 마지막 날 1승 차이로 갈렸으므로, 이 트레이드는 Cardinals의 플옵 진출에 아주 결정적인 공헌을 했다고 볼 수 있다. 즉, 이 트레이드가 없었다면, 아마도 우리 대신 Braves가 플레이오프에 나갔을 것이다.

7월 말 트레이드 당시 이 블로그의 트레이드 득실 분석을 기록하시는지? 당시 나는 남은 두 달 동안 이 트레이드가 2.5 WAR의 이득을 가져다 줄 것으로 계산했었다. 정확히 맞춘 것이다. ^^v  물론 각 선수별 기여 수준은 내가 생각했던 것과는 상당히 달랐으니, 소 뒷걸음질 치다가 쥐 밟은 격으로 우연히 총 합계가 맞은 것 뿐이다. -_-;;;

당시 나는 Jackson이 제일 많이 기여할 것으로 생각했지만 결과적으로는 Dotel이 이 트레이드에서 가장 중요한 선수였음이 드러났다. 그리고, KMac의 불펜 전환은 긍정적인 효과를 줄 것으로 예상했었지만, 결국 두달 동안 무려 -0.7 WAR를 기록하여 팀에 오히려 해를 끼쳤다. KMac만 replacement level 수준에서 선방했어도 이 트레이드는 3승 이상 이득이었을 것이다.

어쨌거나, 트레이드는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고, 우리는 플레이오프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
리그 최강 Phillies와의 NLDS는 당연히 어려운 시리즈가 되겠지만, 지난 32경기에서 23승 9패를 기록한 이 팀의 저력을 믿어 보자.


참고 : Arthur Rhoads의 Cards 합류 후 성적은 -0.3 WAR 이다. -_-;;;  좌완 릴리버가 꼭 2명이어야 하는 강박 관념에서 좀 벗어날 필요가 있다.


Today's Music : Quiet Riot - Winners Take All



아직도 흥분이 채 가시지 않는, 드라미틱한 플옵 진출을 기념하며...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H 2011.09.29 22: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Kimbrel이 "I let my team down." 이란 표현까지 써 가면서 자책하는 인터뷰를 했네요..
    물론 Chipper와 McCann은 Kimbrel이 없었으면 여기까지 오지도 못헀다고 옹호는 해주고 있습니다만..
    오늘 정말 사건사고가 너무 많이 터져서 후폭풍도 심할 거 같습니다.

  3. lecter 2011.09.30 09:04 Address Modify/Delete Reply

    PD에서 로쉬-잭슨-카프-가르시아로 갈 것 같다는 얘기가 나왔다더군요. 역시 가르시아를 홈에서 등판시키려는 건데...가르시아는 올해 더 이상 던지지 못할 확률이 높네요 -_-;

  4. H 2011.09.30 09: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꼰대의 평소 사고방식 상 그렇게 나올 줄 알았습니다..
    현재 컨디션이고 뭐고 좌완에는 Theriot, 우완에는 Skip이 절대적 진리라고 굳게 믿고 있는 사람인데요 뭐 -_-

    근데 이제 와서 잘 생각해 보니 Jackson이 Jaime보다 좋은 피칭을 해줄 가능성이 높아보이는데 작년 WS에서 삐끗하긴 했지만 PS에선 괴물이 되는 Cliff Lee와 붙이는 건 잘못된 선택이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드네요.
    작년 Jaime가 150이닝 근처에서 연료가 바닥이 났었고...올해는 지금 194이닝을 던졌는데 저번 등판의 부진이 스태미너 완전방전의 신호가 아니었을는지..Jackson은 09-10 모두 200이닝을 채웠고 올해도 200이닝-1아웃이니 스태미너 면에서는 그래도 신뢰가 좀 가는 선발인데요. 물론 Jackson이 Lee와의 맞대결에서 승리하는 대형사고를 친다면 이것이 신의 한수가 되겠습니다만..
    4차전에서 Jaime가 덜덜거리기 시작한다면 서브룩-_-이나 KMac-_-;;;;을 곧바로 투입하는 식의 빠른 교체가 필요할 듯도 보입니다. 정말 이럴 때 Lynn이 있어줬더라면!!!! 롱릴리프라고 내보내야 되는 애들이 저 모양이라니...대참사라도 안 나면 다행일 투수들이네요..
    뭐 4차전은 스윕을 안 당한다는 전제가 있어야 비로소 열리는 경기이니...Carp가 시즌 후반의 기세로 Cole을 잡아내주는 1옵션, 혹은 Lohse가 Doc을 잡아내주는 2옵션, Jackson이 Lee를 잡아내주는 3옵션...셋 모두가 실패한다면 다 쓸데없는 걱정이겠습니다만...

    써놓고 보니 1,2,3 다 실패할 가능성도 정말 높네요 -_-;;; 스윕이나 안 당하면 다행이구나..

  5. lecter 2011.09.30 09: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상식이 있다면 그라운드볼 투수를 타자 구장에서 내고, 플라이볼 투수를 투수 구장에서 내야할 텐데...-_- 웨스트브룩은 로스터에 낄 수는 있을까요? 2006년에 마퀴는 로스터에 끼지 못했습니다.

  6. H 2011.09.30 10: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Epstein은 Francona와 Papelbon에게 잘못을 묻지 않겠다고 했네요. 뭐 사실 Red sox의 최대 구멍은 Lackey였으니 GM 본인의 책임도 크니까 잘잘못을 따질 입장이 아닌 것 같지만서도...Papelbon과 재계약할 의사가 있는 듯한 말도 했군요.
    Boston 쪽은 그런대로 봉합이 되고 있는 거 같습니다.

  7. yuhars 2011.09.30 10: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TLR의 창의력이라고 쓰고 병신력이라고 읽는 이 능력이 플옵에서는 우째 발휘될지 궁금하긴 하네요. 뭐 져도 본전인 상황이니까 선수들이 부담가지지 말고 즐겁게 경기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데 과연 우리팀 타자들이 필리스 4인방한테 몇점이나 뽑아낼수 있을지 궁금하긴 합니다. 제발 3:0만 안나왔으면 좋겠네요. ㅎ

  8. yuhars 2011.09.30 10:5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헐......... MLBTR에 보니 결국 도노예가 엘리아스 랭킹 A타입이 되었네요. ㅡ,.ㅡ 이러면 픽장사를 못한다는 말인데... 뭐 도노예가 플옵을 보내줬으니 큰 불만은 없긴 하지만 그래도 아쉬운건 어쩔수 없네요.

  9. H 2011.09.30 11:14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헉...TLR 이 XX....그렇게 혹사를 시키더니 결국 A타입이라니 -_-;;;
    실질적으로는 매우 좋은 활약을 했지만 외형 스탯이 좀 구리구리해서 누가 데려가지도 않을 텐데요....

  10. H 2011.09.30 11:31 Address Modify/Delete Reply

    ESPN은 당연히 만장일치로 Cards의 패배를 예상했습니다.
    스윕이 1표, 4차전이 5표, 5차전이 2표군요.

  11. BlogIcon FreeRedbird 2011.09.30 11:5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누구한테 물어봐도 Phillies 우세를 점칠 겁니다. ㅎㅎ

  12. skip 2011.09.30 12:17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보너스죠 뭐, 이번 플레이오프는 ㅋ

  13. skip 2011.09.30 12: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시리즈가 언제 끝나게 될지 모르지만, 시간내서 Mo의 트레이드들에 살짝살짝 들여다 보는 시간을 가져봤으면 하네요. 대충 정리하자면,

    07
    Jim Edmonds <-> David Freese

    08
    Scott Rolen <-> Troy Glaus
    Anthony Reyes <-> Luis Perdomo
    Luke Gregerson + Mark Worrell <-> Khalil Greene (-_-)

    09
    Chris Perez + Jess Todd <-> Mark Derosa
    Chris Duncan <-> Julio Lugo
    Brett Wallace, Clayton Mortenson, Shane Robinson <-> Matt Holiday

    10
    Ryan Ludwick <-> Jake Westbrook
    Blake Hawksworth <-> Ryan Theriot
    Brendan Ryan <-> Maikel Cleto

    정도네요, 모젤리악 정말 전체적으로 너무... 평범한거 같습니다 -_-

  14. BlogIcon FreeRedbird 2011.09.30 13:0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제안해 주신 내용은 오프시즌에 다뤄 보도록 하겠습니다.
    작년엔 Pedro Feliz를 David Carpenter와 바꾼 트레이드도 있었죠.

    Mozeliak은 그다지 창의적이거나 개성적이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팀에 필요한 부분과 불필요한 부분이 무엇인지 결정한 다음, 필요한 부분을 갖고 있는 트레이드 파트너를 찾아서, 적당히 비슷하게 트레이드 합니다. ㅎㅎ

  15. BlogIcon FreeRedbird 2011.09.30 13: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Elias는 세이브, 승, 이닝수, 삼진 갯수 이런 것들을 사용하니까요. 아마도 Dotel이 막판에 세이브를 따낸 것이 안좋게(?) 작용한 듯 합니다.

    Dotel 본인도 클로저도 아니면서 type A 달고 FA시장에 나가고 싶지 않을 것 같은데요. 픽장사 하겠다고 arb 신청했다가는 Dotel이 그냥 덜컥 받아들일 것 같군요. 연봉도 지금보다 오를 것이고.. 내년 3.5M 옵션보다 더 오를 수도 있겠네요. 좀 황당한 상황이 되었군요.

  16. BlogIcon FreeRedbird 2011.09.30 13: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MLBTR에 들어가 봤더니 Royals가 이번 오프시즌에 유망주들을 트레이드해서 베테랑 선발투수를 구할 거라는데요... 어떻게 잘 좀 사기를 쳐서 Westbrook을 넘길 수 없을까요? Dayton Moore는 멍청하니까 가능할 것 같은데... 문제는 Mo가 너무 공정하다는 거죠...

    무슨 Duffy나 Odorizzy 정도는 바라지도 않고요.. C+급 유망주 정도라도 받아올 수만 있다면 대환영인데요.

    • lecter 2011.09.30 13:46 Address Modify/Delete

      헛, 이거슨 그야말로 희망의 한 줄기가 아닙니까. 연봉 보조 조금 해서 하위 유망주 아무나 하나 받아와도 성공인데...ㅋㅋㅋ

    • H 2011.09.30 13:50 Address Modify/Delete

      헐...그런 꿈 같은 일이 정말로 가능할까요? 한 4M쯤 보조하더라도 내보내버리고 Lynn을 게속 써봐야 될 텐데요..
      지역 라이벌인 Royals가 큰 선물 하나 해 줬으면..

  17. yuhars 2011.09.30 13: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런데 서브룩 트레이드 거부권 있지않나요? 아무튼 이번 오프시즌에 Mo단장이 창의력을 가지고 트레이드를 좀 해봤으면 합니다. ㅎㅎ

  18. BlogIcon FreeRedbird 2011.09.30 14: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Cot에는 안나오던데.. 과거에 제가 쓴 글을 검색해보니 트레이드 거부권이 있네요. 하긴 Mo의 특기가 트레이드 거부권을 주면서 계약기간이나 금액을 줄이는 것이니까요...

    스스로 나가게 만들어야겠군요. 아예 내년시즌 로테이션에서 빼 버리고 불펜에서 롱맨으로 쓰겠다고 일찌감치 말해주면 자존심 상해서 트레이드를 요청하지 않을까요? ㅎㅎ

  19. skip 2011.09.30 14: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3년을 고집하던 Westbrook이 거부권으로 2+1로 돌아섰다 해도 과언이 아니기에... 데이튼 무어라면 데려갈만 하긴 합니다만 과연 Westbrook이 가려고 할 지... Indians로는 확실히 돌아갈 것 같은데, Antonetti도 Mo와 친하구요... 딱히 데려갈 이유는 없다지만 그래도 요새 여러모로 취임할때와 달리 욕 많이 먹고 있는 Antonetti인지라 어떻게 좀 안될련지....

    아무튼 정 안되면 내년만 보면 됩니다 내년까지만, 못하면 중반 즈음에 방출해버려도 되고...

  20. skip 2011.09.30 14:3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정말 코마가 계약해지를 요청했네요, espn poll에서 보니 이번 보스턴 대참사의 가장 큰 책임은 선수들에게 있다는데... 선수들을 잡는데는 또 TLR만한 인재가 없는 현실을 보스턴에 어떻게 알릴 방법이 없을까요? 테오, 아니 존 헨리의 현명한 선택을 기다립니다.

  21. H 2011.09.30 14: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 넘어가나 했더니 또 Francona가 결단을 내리면서 TO가 하나 생겼군요! 솔직히 Francona에게는 상당히 안 된 일이긴 합니다만 TLR이 무브할 곳이 많아졌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저희들에게는 축복이군요. 베테랑하면 TLR, TLR하면 베테랑 아니겠습니까? 비싼 선수들을 매우 애용하여 GM 욕은 절대 안 먹게 하는 TLR을 Red sox는 부디 데려가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