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만에 Rule 5 draft서 선수를 뽑았다. 정확히 뽑은 것도 4년, 뽑힌 것도 4년 만이다. AAA와 AA phase에선 7명의 선수를 잃고 2명을 뽑았으니 손해를 본 것 같지만, 어짜피 여기서 오가는 선수들은 환호성을 지르거나 탄식 할만한 레벨이 아니니 걱정들 마시라.


MLB phase


Out: Jacob Wilson, Luis Perdomo 그리고 Patrick Wisdom 총 3명의 선수가 후보로 꼽혔고, 스카우트들로부터 전자가 가장 확률 높게 예측되었지만 의외로 Perdomo가 지명 받았다. 93-95, 최고 96-97mph까지 나오는 fastball에 올시즌 비약적으로 발전한 control, slider를 깔아 쏠쏠한 불펜투수로 써먹어보고자 함일 터. 허나 어렵지 않게(?) 돌아오게 될 것이다. 일각에서 지적하는 A 레벨 위에서 고작 30이닝 남짓 던진 경험도 경험이지만, 필자는 어지간해선 좋은 말만 쏟아내는 Gary Larocque 양반이 큰 발전을 이루었으'나' 아직 여러가지 보완해야 할 점이 많다 말한 것을 언급하고 싶다. 세세하게 보완해야 할 부분이 넘쳐난단 소리다. 물론 까봐야 아는 법이다. 하지만 버티지 못하고 돌아온다는데 1000원을 건다.


In: 귀찮아서 비디오를 확인해 보진 않았지만, Tim Lincecum과 흡사한 체격과 딜리버리를 가졌다는 Matt Bowman이란 투수를 뽑아왔다. 12년 드래프트 13라운더로, 13-14 2년간 A-AAA를 빠른 속도로 섭렵하며 대략 연 평균 130 이닝, 3점대 초반 FIP, 2점대 초반 BB/9, 7점대 후반 K/9을 뽑았다. 성적과 빠르게 AAA까지 올라온 점을 감안하면 잘 다듬어진 대졸 답구나, 생각이 들지만, 대학시절 투수보다 유격수로 중용된 바 있다. 나름 메츠가 중박 정도 터트린 셈.


스카우팅 리포트에 따르면 90-93mph의 movement가 나쁘지 않은 fastball과 average - fringe average 정도로 평가받는 slider, changeup, 그리고 curve를 구사한다. changeup이 가장 쓸만하다고. 여기까지 보면 당연히 예상되듯 control과 command 모두 평균 이상이라 한다. 올 시즌 타자구장 Las Vegas서 풀타임을 소화하며 140 IP, 5.03 FIP, 4.95 K/9, 3.28 BB/9, 0.96 HR/9로 처참히 망가졌는데, 어지간한 중량급 투수가 아닌 이상 이 구장을 홈으로 첫 해부터 좋은 모습 보이긴 힘들다는 점은 고려해주자. 아무튼 우리 분석팀은 Bowman이 불펜투수로 역할 변경 시 물건이 될 수 있다고 판단을 내렸다. 전력투구시 94-95mph이 나온다는 사실을 고려하면 뭐 그럴 법도 하다.


프린스턴 대학 경제학과 출신으로 우리의 단장님께선 잘 안되면 그냥 프런트로 주저앉히지 뭐, 따위 썰렁한 농담을 던지셨다. 쓱 보니 말도 참 잘한다. 야구 잘 안되면 비슷한 캐릭터인 Kantz 루트를 타게 될지도 모르겠다.



AAA phase


Out: RHP Jhonny Polanco와 Cory Jones가 먼저 나갔다. Polanco는 92-95mph의 좋은 fastball에 올시즌 chnageup이 많이 좋아졌다지만 control이 여전히 노답. 살짝 아쉽지만 이런 불펜 투수를 다듬어낸 전례가 없기 때문에 어짜피 여기선 안 터진다. Cory Jones는 14년 6월 TJS 이후 올시즌 내내 재활만 했다. TJS 성공률이 크게 오른건 사실이지만, Jordan Swagerty나 Blake Higgins(은퇴했다) 같은 선수들은 TJS로 모든 것을 잃었을 만큼 절대 만만하게 봐서는 안된다. Jones 역시 대학시절 부터 몸상태와 투구폼에 대한 끊임없는 의혹을 받아왔기에 좋지 않은 길로 들어설 지도 모르는 일. 나름 슬리퍼로 밀던 선수고, 선한 인상이 마음에 들던 놈인지라 Orioles에서 성공적으로 반등하길 빈다.


다음으로 OF Mike O'Neill, IF Robelys Reyes, RHP Kender Villegas와 Fernando Baez가 나갔다. O'Neill은 이제 마지막 기회라 생각하고 다른 팀 알아보는게 맞다. 별다른 설명이 필요 없으리라. Reyes는 올 BA top 10서 best infield arm으로 꼽혔고 실제로 수비는 꽤 쓸만하나, 90년생이 FSL서 255/306/293, 21 SB를 기록한 만큼 아쉬워 할 필요 없다. Villegas는 93년생 불펜투수로 올시즌 SC서 쭉 던지다 Peoria와 PB까지 맛만 봤다. 2년 전 리포트에 max 91mph fastball, plus potential changeup, curve, 배짱 두둑한 선수라 적혀 있는데 이후 별다른 업데이트가 없다. 좀 더 찾아보니 몇달 전 zone 공략에 재능을 보인다는 말이 나온다. 쿨하게 보내줌이 옳아 보인다. 마지막으로 Fernando Baez는 포수서 투수로 전향한 뒤 96mph 까지 찍어내며 나름 주목받았으나 올 5월 TJS 받고 재활중이다. Rays가 뽑아 갔으니 몸상태만 잘 회복되면 잘 풀릴지도 모르겠다.


In: John Brebbia라는 우완 불펜부터 보자. 6-1/185, 90년생으로 11년 양키스에 드랩되었지만 별다른 두각을 나타내지 못한 뒤 13년 방출되었다. 이후 2년간 인디리그에서 뛰면서 리그 최고의 마무리로 자리잡았다고. 인디리그 성적은 딱히 의미가 없으니 거론하지 않겠다. 92-94mph의 fastball에 컨디션 좋을 땐 97mph까지 뽑아낸다 하며, slider도 쓸만하다는 평이다. 인디리그 종료 후 Arizona와 16년 마이너 계약을 맺었지만 어떻게 또 AAA rule 5 대상이 되면서 우리가 주워오게 됬다.


다음으로 O'Neill을 컵스가 지명한 직후 바로 Michael Heesh라는 좌완불펜을 콜하며 맞불을 놓았다. BA의 John Manuel은 양자간 맞 트레이드면 Heesch를 데려간 Cards쪽 손을 들어주겠다나. 6-5/265의 거한이며, 91-94mph의 묵직한 fastball과 deception, 평범한 slider를 구사한다는 평. 90년생으로 나이가 좀 있는 편으로 A+에서 64.1 IP, 3.40 FIP, 6.85 K/9, 3.36 BB/9의 평범한 성적을 기록했다. 다만 좌타 상대론 197/267/265, 훌륭한 모습. 덩치 때문인지 아직도 딜리버리가 오락가락 하는 모양인데 잘 잡고 다듬으면 그럭저럭 쓸만한 불펜감으로 키워낼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AA phase


Out: RHP Juan Caballero가 나갔다, 아무리 뒤져봐도 뭐하는 놈인지 알 길이 없다.

Posted by skip5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어제만난슈팅스타 2015.12.23 13: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www.fangraphs.com/blogs/how-to-justify-the-cardinals-mike-leake-contract/

    팬그래프에 제프 설리번의 분석글이 올라왔네요. 리크가 래키나 린에 비해서 당연히 떨어지는 옵션이긴 하겠지만, 일단 프로젝션 기준으로는 계약 기간동안 9WAR 정도는 찍을 것으로 예상되나봅니다. 1WAR당 8m가치에 인플레이션 감안하면 대충 74m 가치는 되니까, 약간 손해긴 하지만 그럭저럭 정당화는 가능한 레벨입니다.

    글 말미에 재미있는 분석이 나오는데, 리크는 NL에서 손꼽힐 정도로 뛰어난 타자이자 수비수이기 때문에 그걸 감안해서 계산하면 리크가 연 평균 2.5WAR이나 그 이상의 선수일지도 모른다고 하네요. 그 경우엔 시장가격 대비 괜찮은 베팅이라 할 수 있습니다. 낮은 BABIP에는 선수 본인의 수비력도 어느 정도 영향을 미쳤다고 봐야겠지요.

    물론 팀내 투수 유망주들의 수준을 감안하면 여전히 만족스럽지는 않습니다. 로테이션의 수준이 낮아졌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고요.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는 매력적인 부분이 있는 선수지만, 팀내 교통정리를 Mo가 성공적으로 해낼 것 같지가 않아서 여전히 걱정이네요. 게다가 특정 시점에는 트레이드를 통해서 덜어내고 로테이션을 업그레이드를 시도해야 할 때가 있을텐데 NTC때문에 그것도 어렵게 생겼고요.

  3. BlogIcon jdzinn 2015.12.23 15: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결국 순리대로(?) 됐군요. 프라이스 제외하고 FA 투수들 전부 깔아놔도 이 구단에서 제일 좋아할, 아니 정확히는 좋아한다고 우길 타입이니까요. 아마 업사이드에 대한 생각도 전혀 다를 걸요? 로쉬를 예로 들면서 2선발 포텐이라고 할 겁니다. 실제로 그렇게 우길 만한 근거도 있고, 웨이노와 젊은 투수들 사이에서 중심을 잡아줄 거다 블라블라... 뭐 안 봐도 비디오지요.

    솔직히 프라이스 무산되고 리크 영입이 여기까지 지체된 게 신기할 정도인데요. 로쉬라고 우기면서도 그런 타입은 4/40M이라고 정해놨기 때문일 겁니다. 인플레이션 감안해도 4/60M이 기준선이었겠죠. 그러다 여론 악화되고 상황 급박해지니까 요구액 맞춰준 그림입니다. 시장 상황 상 향후 좋은 매물이 될 가능성이 있어서 NTC는 치명적인데, 하긴 계약 중간에 선수 판다는 건 상상도 못하는 단장이니 있으나마나겠군요.

    어쟀든 딱 이 정도가 명단장이 감당할 수 있는 최대 리스크이고, '내가 있는 한 카즈는 절대 변하지 않는다'는 선언쯤 되는 듯합니다. 앞으로도 합리적 선택을 가장한 합리화로 눈속임이나 하려 들겠죠. '지속적인 수익'이란 모토를 '페이롤 머슬' 같은 말로 바꿔치기 하면서요. 결국 리크가 로쉬가 되든 말든 진짜 팩트는 딱 하나뿐입니다. 꽤 많은 돈을 들여서 전력을 다운그레이드시켰다는 것. 머지않아 명단장이 하게 될 변명도 너무 많이 들어서 음성지원 될 정도입니다. 'we tried'

    아, 그런데요. 전 리크도 싫고, 리크 영입도 싫지만 누구한테든 80M 지불했다는 것 자체엔 긍정적입니다. 전에 스킵님이 말씀하셨지만 이 팀은 뭐라도 사보지 않으면 아무 것도 사지 못할 구조라서요. 이제 80M 써봤으니 다음엔 100~120M 쓸 수 있겠지요. 로우리스크 투수라 폭망하진 않을 테니 '지출 관점에서의 브릿지' 역할은 잘 해줄 겁니다. 이것만으로도 벌리보단 좋은 영입이라고 생각해요. 높으신 양반들께서 야구보단 비즈니스에 관심이 많으니 우리도 관점을 좀 바꿔야죠. 퀄리티가 구린 물건은 결국 안 팔린다는 걸 조만간 깨닫게 될 겁니다.

  4. pam 2015.12.24 02: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STLCards engaged in trade dialogue with #Rockies about outfielders. Gonzalez, Blackmon, Dickerson are available.

    갑자기 단장놈이 일을 열심히 하네요. 저 산동네 형님들 데려올려면 레예스는 ㅂㅂ인가....

    • BlogIcon styles 2015.12.24 07:48 Address Modify/Delete

      웨이노 인터뷰가 뜬금없지만 디게 멋지네요 선수도 알고있습니다 코어셋이후 새로이 횃불을 들고 인도해줄사람이 필요하다는걸요 보배정도면 믿어야하고 콜로산 누군진 모르겠지만 횃불 들어주면 피똑딱이나 그풍기가 따라가고 매부리코란 나침반만 자름 되겠군요 ㅋㅋ

  5. H 2015.12.24 08: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Dickerson은 족저근막염 있는 걸로 아는데 이게 고질병이라서 데려와봐야 DL 요원 추가일 거 같고... 중견수 자리가 허전해서 저 중에 굳이 쓸모가 있어보이는 건 Blackmon인데 수비 마이너스에 원정에서 wRc+가 90이 안 되네요 ㅋㅋㅋ 쓸데없는 생각 말고 어중간한 애들 싹 묶어서 대어를 낚아오는 수밖에 없습니다.. 얼마 안 남은 멍청한 단장 잘 속여서요

    • BlogIcon styles 2015.12.24 20:47 Address Modify/Delete

      블랙먼 주루는 ㄱㅊ을거같은데 86년생 나이도 좀있고 수비도 못하고 타격성적도 그풍기보다 나아보이진않네요 걍 건강하기는 합니다 카곤같이 후반기 반등앤 가치오른 매물은 살짝 물기도 부담스러운데 흐음 블랙먼 생각보단 안비쌀지도

  6. stymie 2015.12.24 16:1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블랙몬 정도면 그래도 위버 + 플래허티 + 쩌리 정도로 퉁칠수 있지 않나 싶은데요.

  7. 어제만난슈팅스타 2015.12.24 23:37 Address Modify/Delete Reply

    블랙먼은 그냥 나이 많고 타격 약간 떨어지는 좌타 버전 그풍기라고 생각하면 되죠. 플래툰 멤버로 써먹을 정도의 기대치고 사실 CF 수비도 별로라서 제이에 비해 딱히 낫다고 보기도 어렵습니다.

  8. BlogIcon skip55 2015.12.24 23: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이고, 유망주 코멘트 15위까지만 보내고 어찌저찌 이제사 다시 컴퓨터 앞에 제대로 앉았네요. 오늘, 내일 안에 10위까지 무조건 보낸 뒤 계속해서 하루이틀 간격으로 끊어 보내드리겠습니다, 아마 저 때문에 포스팅이 미뤄지고 있지 않나 싶네요. 쭉 별 일 없다 귀국 몇일 전 부터 오늘까지 정신이 없었습니다, 죄송합니다 ㅠ

  9. BlogIcon jdzinn 2015.12.25 12: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후... 저는 이제 다 썼습니다. 시간만 오래 걸리고 퀄리티는 엉망이네요. 교열 좀 보고 전송하겠습니다

  10. BlogIcon jdzinn 2015.12.25 17: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쨌든 이닝이터 데려왔고 타자도 보강하긴 할 텐데 도대체 우완불펜 어쩔 생각인지 모르겠습니다. 수육이랑 듣보 몇 명 데려오고 복권 긁을 생각조차 안 하니 이거 참... 설마 '로지-수육-노예-소콜-투이'로 가나요?ㅋㅋㅋ

    • styles 2015.12.25 19:23 Address Modify/Delete

      선발은 웨이노 불펜은 시그 로지 타선은 맷잉여 이렇게 건강하면 그럭저럭 굴러가긴 할거 같습니다......... 물론 시그가 다치면 노답이지요.
      어케어케 구색은 안나오는건 아닌데 시그 로지 마노예 셋 건강이 너무 위험하죠.... 필승조 아니라도 로또급 3-4밀 하나샀음 좋겟어요.
      그리고 타자는 픽 소모없는 크게 6 120 풀 ntc보장ㄱㄱㄱ

  11. BlogIcon S.P 2015.12.27 21: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Joe Strauss가 백혈병으로 운명을 달리했다고 합니다...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2. PB 2015.12.27 22:18 Address Modify/Delete Reply

    Joe Strauss의 명복을 빕니다

    http://www.stltoday.com/sports/other/sports-columnist-joe-strauss-dies-at/article_fd16f33a-8385-5c84-bea8-a827c74def47.html

  13. ricardo 2015.12.27 23:06 Address Modify/Delete Reply

    R.I.P...

  14. BlogIcon #41 2015.12.27 23: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5. BlogIcon lecter 2015.12.28 08: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6. yuhars 2015.12.28 08: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7. doovy 2015.12.29 10:4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랜 기간 좋은 기사를 써주었던 Joe Strauss의 타계가 마치 실제로 알던 사람이 죽은 것 마냥 씁쓸하고 허전합니다. Bernie도 떠나고, Strauss는 고인이 되고, 이래저래 변화가 많은 해네요.

    The Cardinals have signed free agent pitcher Jeremy Hefner to a minor-league contract, and he is expected to attend major-league spring training as a non-roster invitee.

    이 와중에 무려 Jeremy Hefner를 영입했습니다. 빅 리그에선 얼굴 볼일이 없길 바랍니다만...

  18. BlogIcon H 2015.12.30 09: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며칠 세상일에 치이다 보니 이런 비보가 날아왔군요.. 그의 영혼과 남은 가족에게 평안이 함께하길..

  19. ㅇㅇ 2015.12.31 10:03 Address Modify/Delete Reply

    2015년의 마지막날 입니다. 일년에 한번 쓰는 말 다사다난했던 한해가 저물고... 야구가 뭐라고 마지막까지 이곳에 처음으로 들려서 눈팅을 하고 있네요. 일년동안 하루에 몇번씩 이곳을 기웃거리고 야구소식듣고 하면서 잘 보냈습니다.카즈의 팬으로서 올해만큼 죽일놈 살릴놈 그렇게 욕을 많이 한적도 없는것 같네요.
    내년에는 부디 아 이쁜것들 이런맘만 가득하길 바라고 있습니다. 누가 뭐라든 간에요.
    이곳에서 저처럼 욕이라도 한마디했던 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내년에도 다들 건강하시고 좋은일들만 가득하길 바랍니다. 그리고 양질의 글을 올려주시는 몇몇분들 더 복 많이 받으시구요.
    전 내년에도 뚫어지게 모니터를 쏘아보며 죽일놈들!! 이러고 있겠지만 저의 응원은 계속될겁니다. 전에도 한번 얘기 했던것 같은데 카즈만큼 매력(?)적인 팀을 전 본적이 없으니까요 ㅎㅎㅎ

    • BlogIcon styles 2015.12.31 15:27 Address Modify/Delete

      뭐 내년에도 늪야구보고 화가 나겠지만 뭐 어쩔수있나요 즐겨야죠 내년엔 피똑딱이 잘하고 우리 카즈팬들도 몸건강히 하시는 일다 잘되었음 좋겠습니다

  20. BlogIcon billytk 2015.12.31 11: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만 현실적으로 한국이나 일본 구단 복귀가 어려운 오승환이 협상에서 불이익은 감수해야 할 입장이다. 한 소식통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오승환에 관심을 갖고 있다”고 전했다.

    떡밥 하나가 투척되네요 ㅋㅋ

    • BlogIcon S.P 2015.12.31 13:18 Address Modify/Delete

      뭐 우투불펜 스캠초청은 마구마구 긁어야 하니까...그게 오승환이든 뭐든 좀 많이 긁었으면 합니다

  21. ㅇㅇ 2016.01.02 15: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에다는 신경도 안 쓰고 있다가 다저스로 훨훨 보냅니다. 지금 루머금액을 보니 접촉 자체가 없었던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