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주인장.


Dodgers Series Recap

8/5 Dodgers 3, Cardinals 2

8/6 Cardinals 5, Dodgers 1

8/7 Dodgers 13, Cardinals 4

8/8 Dodgers 5, Cardinals 1


우주의 기운 운운하는 것은 좀 유치하기는 하지만... 어쨌든 Dodgers가 최근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기세가 좋은 팀이었던 것은 사실이다. 우리도 직전 Reds 원정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기에 스플릿 정도는 기대했는데, 아쉽게도 1승 3패로 시리즈를 내주고 말았다. 1,2 차전에서 서로 상대의 에이스를 꺾은 후 격돌한 3차전에서 Miller가 1회 첫타자의 타구에 팔꿈치를 맞고 강판되지만 않았어도 이렇게 쉽게 시리즈를 내주지는 않았을 것 같지만, 뭐 어쩌겠는가. 타구에 일부러 맞은 것도 아닌데... 그나마 골절은 아니고 단순 타박상이라는 것을 위안으로 삼고 싶다.



Series Preview: Cardinals at Reds

팀 성적

Cardinals 66승 48패 .579 (NL Central 2위, 4 게임차)  Run Diff. +140

Cubs 50승 64패 .439 (NL Central 5위)  Run Diff. -38


다음 시리즈는 Cubs와의 주말 홈 3연전이다. Garza 트레이드로 시즌을 확실하게 접은 Cubs는 최근 Brewers, Dodgers, Phillies와의 11경기에서 2승 9패를 기록하여 제대로 시즌을 접은 티를 내고 있는 중이다. 지금 우리가 처한 상황이나 Cubs의 분위기를 볼 때, 이 시리즈는 더 생각할 것도 없이 무조건 스윕을 목표로 해야 할 것이다.


우리가 이렇게 일진일퇴를 거듭하고 있는 사이에, "진격의 해적떼"는 거침없는 질주로 올스타 브레이크 이후 14승 7패를 기록하여 점점 격차가 벌어지는 중이다. 엎치락뒤치락 하던 게 엊그제 같은데 어느새 우리와의 게임차가 4게임이나 되고 있다. 이 시리즈 직후 하루 쉬고 해적떼와 홈에서 3연전을 갖게 되므로, 일단 Cubs를 스윕한 후 휴식일에 팀을 정비하여 해적떼와의 결전을 준비하도록 하자.



Probable Starters


Game 1: Lance Lynn vs Chris Rusin                     8/9 20:15 ET (8/10 9:15 KST)

Game 2: Michael Wacha vs Carlos Villanueva        8/10 19:15 ET (8/11 8:15 KST)

Game 3: Joe Kelly vs Edwin Jackson                    8/11 14:15 ET (8/12 3:15 KST)


1차전은 Lynn과 Rusin이 각각 선발로 예고되어 있다. Lynn은 지난 번 Reds전에서 매우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었는데, 그동안 보여 온 inconsistency가 너무 컸기 때문에, 아직 안심이 되는 수준은 아니다. Rusin은 88마일의 똥 패스트볼과 슬라이더, 체인지업으로 무장한 좌완 루키인데, 유망주로서도 주목받아본 적 없는 녀석이다. 고만고만한 스탯에 48.4%의 그라운드볼이 그나마 쓸만해 보인다. 대략 Cubs판 Tyler Lyons에 가깝다고 할 수 있겠는데, Lyons보다 구속이 더 안나온다. 좌완 똥볼러는 항상 어려운 상대이긴 하나, 이런 넘은 무조건 털어 주어야 할 것이다.


2차전은 Wacha가 콜업되어 등판할 예정이다. 6월에 잠깐 봤을 때는 포텐셜은 있으나 아직 빅리거로서 준비는 덜 된 느낌이었는데, 두 달 정도 지났다고 갑자기 달라져 있을 것 같지만... 상대가 Cubs라는 점은 이 경험 일천한 루키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상대 선발은 Villanueva로 예고되어 있는데, Villanueva는 7월에 6.11 ERA, 4.80 FIP로 형편없는 모습을 보이다가 8월 들어 가진 지난 번 등판에서 Dodgers를 상대로 6이닝 1실점의 좋은 투구를 했다. 메이저리그 풀타임 선발 감은 아니라고 생각되나, 그래도 우리 상대로는 올해 두 번 선발 등판하여 각각 6.2이닝 3실점, 6이닝 2실점의 비교적 좋은 투구를 선보였으므로 주의해야 할 것이다. 세 경기 중 가장 우려되는 경기이다.


3차전은 Kelly와 Edwin Jackson의 대결이다. Kelly는 Kershaw와의 맞대결에서 승리하는 등 최근 법력이 절정에 달한 듯한 모습인데, 시즌 초반 두 자릿수에서 놀던 ERA도 어느새 2.98까지 내려와 있다. 물론 Kelly의 진짜 실력은 2.98의 ERA보다는 4.25 FIP나 4.17 xFIP에 훨씬 가까울 것이지만, 설사 그렇게 regression 하더라도 5선발이나 spot-starter로서는 괜찮은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E-Jax는 Villanueva와 반대로 7월에 1.83 ERA, 2.67 FIP의 훌륭한 피칭을 하다가 8월 들어 가진 지난 번 등판에서 Phillies에게 5이닝 10피안타 7실점으로 난타당했다. 우리와는 올해 두 번 만나서 각각 5.1이닝 4실점,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바 있다. 우리 팀에 있을 때도 그랬지만 inconsistency 그 자체인 투수로, 예측이 어려운 존재이다. 사실상 패스트볼과 슬라이더의 투피치 투수이고, 그중에서도 슬라이더가 확연하게 좋은 투수이므로, 슬라이더를 커트하면서 진득하게 물고 늘어져야 하는데... MCarp 말고 이런 승부를 해줄 타자가 딱히 떠오르지 않는 게 문제이다.


이렇게 보면 확실히 트레이드 데드라인에 Feldman과 Garza를 판 대가가 나타나고 있는데... 그 결과 Rusin과 Villanueva가 풀타임 선발로 뛰고 있는 것이다. 우리도 타선이 들쭉날쭉하고 Wacha의 등판도 어찌 흘러갈 지 알 수 없는 등의 변수가 있으나, 그래도 해적떼와의 차이를 조금이라도 좁힐 수 있는 이런 기회는 절대 놓쳐서는 안될 것이다. 이번 시리즈는 무조건 스윕이다. 참고로 해적떼는 이 기간 동안 산동네에 가서 원정 3연전을 치른다.



Statistics




스탯은 Fangraphs를 참고하였으며, 순위는 NL 15팀 중에서의 순위를 표기하였다.


Cubs는 팀 성적처럼 스탯도 대체로 좋지 않은 편인데, 몇 가지 잘하는 것이 있다. 바로 장타와 수비이다. 특히 장타력은 ISO가 NL 1위에 랭크될 만큼 위협적인데, 다행히 17홈런을 기록 중이던 Soriano가 이적하여 뜬금포의 위험이 다소 줄어들었다.



Player to Watch


Matt Holliday: DL에서 돌아온 이후 Holliday는 59타석에서 358/424/434, 0 HR을 기록 중이다. ISO는 .075에 불과하다. 장타력은 도대체 어디다 팔아먹은 것이냐... 이런 맷잉여가 4번, 후리세가 5번을 치고 있으니 요즘 타선의 중량감이 너무 부족해 보인다.


Cubs 타선은 Soriano의 트레이드와 Navarro의 부상으로 인해 약화되었지만, Rizzo(18 HR, 112 wRC+), Schierholtz(15 HR, 126 wRC+), DeJesus(109 wRC+) 등은 요주의 대상이다.



Go Cardinals...!!!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yuhars 2013.08.11 11: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이 홈런을 보니까 MM에게 더 쌍욕이 나올 뿐입니다.

  3. ricardo 2013.08.11 11: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 왜 이럴때 홈런이냐구! 1점이 아쉬운 ㅠㅠ

  4. lecter 2013.08.11 11: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맷홀 솔로...하지만 이미 버스는 지나갔죠...

  5. BlogIcon skip 2013.08.11 11:2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잉여가 하나 날려주지만 6-5일 뿐이네요.

  6. yuhars 2013.08.11 11:23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런데 부상에서 복귀한 이후 맷 잉여는 나름 제 몫을 해주긴 해주네요. 타코 바뀌고 그나마 가장 볼도 잘 골라내주기도 하구요. 병살만 좀 줄이면 좋겠지만 말입니다.

  7. yuhars 2013.08.11 11:23 Address Modify/Delete Reply

    프리즈 이자식은 아웃되면서 왜 박수를 치냐? 쌍욕이 나오네...

  8. BlogIcon skip 2013.08.11 11: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운이 없었네요.

  9. ricardo 2013.08.11 11: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홈에서 Cubs 에게 루징 시리즈라니! 루징 시리즈라니!! 어제 오늘 진짜 스트레스 쌓이네요

  10. lecter 2013.08.11 11: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9회지만 1점차고 아웃 카운트 2개나 남았는데, 뒤 타자들이 공 2개로 2아웃 당하네요. 정말 대단합니다.

  11. yuhars 2013.08.11 11: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감독이 통으로 말아먹은 경기네요. -_-; 진짜 볍신같은 감독 때문에 얼마나 속이 더 터져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제발 잘랐으면 좋겠는데 수뇌부는 전혀 그런 생각이 없겠죠. 저녁에 삼성 경기나 보면서 속이나 달래야겠어요. ㅋ 답답한 경기 보신다고 고생하셨습니다.

  12. BlogIcon skip 2013.08.11 11: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금은 아니지만 한참 벤처에서 일하며 vc 찾아다니며 투자유치할때 기술적인 부분 제외하고 가장 많이 들었던 말 중 하나가 "어려울 때 모습이 진짜 그 회사의(또는 그 사람의) 모습이다. 우린 그때의 경험을 중점을 두고 평가한다"라는 말이었죠. 수년간 어느정도 실적으로 공을 쌓은 mo는 뭐 한번쯤 익스큐즈 할 수 있다 쳐도, 계속해서 삐꺽이며 침몰하는 팀을 특유의(또는 유일한 능력인) 화합력과 motivation 부여로 타계책을 마련해야지, 누구보다 자기가 먼저 당황하고 어버버 하며 팀을 산으로 몰고 가고 있는 mm은 정말 구제불능이네요. 정말 최악의 감독입니다.

    전 이 팀에 너무 둥글둥글한 캐릭터만 몰려 있는 것도 불만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으르렁 거릴 선수가 없어도 너무 없어요. 그냥 내일 잘할 수 있을 것이다, 걱정마라 다 잘될꺼다 하는 걸로 해결된 상황이 아닌데 다들 그러고만 있어요.

  13. BlogIcon skip 2013.08.11 11: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몇번이고 똑같은 얘기 했지만 대가 비싼 선발이나 유격수 안/못 데려온건 그렇다 쳐도, 우완 불펜 보강 안한게 지금 이렇게 뼈아프게 드러나고 있다는걸 mo는 알려나 모르겠네요. 제가 1년 넘게 이팀 팜을 쑤셔오고 있고, 그러면서 그 누구보다 팜의 어린선수들에 대해 애정이 많다 자부할 수 있지만, 팜은 만물이 다 들어 있는 도라에몽 주머니가 아닙니다. 우리팀엔 좋은 영건들이 많고 이들의 능력을 믿는다는 말을 수백번 한다고 부족한 부분이 마법처럼 빵빵 채워지진 않아요. mo는 착각에서 깨어나야 합니다.

    쩝... 올해는 그저 홈 어드를 받던 못받던 와카 따낼 수 있다면 그걸로 만족하렵니다. 어찌보면 co-ace, 3선발, 마무리, 주전 유격수 다 시즌아웃됬는데 여기까지 온 것도 잘한거죠 뭐. 발전가능성이 전무한 구제불능 mm은 그렇다 쳐도, mo가 지금 이 상황을 통해 많은 것을 배웠으면 싶네요.

  14. BlogIcon skip 2013.08.11 11: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wacha가 오늘 선발 이후 계속 로스터에 남아 작년 rosie처럼 뛴다고 합니다. 꽤 큰 힘이 될꺼같아요 불펜에. 몇몇 타자들의 부진도 사실 가장 일반적인 견해가 누적된 피로 때문이겠죠. 다들 트란형처럼 시도때도 없이 관리 해준 것도 아니고. taveras와 wong은 이럴때 올리라고 있는건데, 뻗은 놈은 그렇다 쳐도 wong은 무슨 최후의 병기라도 되나 왜이리 아끼는지.

    말 나온김에 wong은 쓰리런 때리더니 만루에서 볼넷골라 밀어내기 출루까지 하네요. jay야 뭐 taveras/pham 둘 다 뻗어 방법이 없다 쳐도, 대체 언제까지 freese 선풍기를 봐야 하나 모르겠습니다.

  15. BlogIcon jdzinn 2013.08.11 13: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에도 한 번 여름에 아무런 보강을 안해서 컨텐딩 하다가 광탈 했었는데요. 할 땐 확실히 하는 양반이니 올해는 그냥 Mo의 안식년으로 생각하렵니다-_- 반면 MM은 그냥 답이 없는 무능력자죠. MM hater 자처하면서 2년간 좀 심하다 싶을 정도로 깠는데 진심 감독으로서의 감 자체가 전혀 없습니다. 모티베이션 하나만 볼 거면 그냥 푼토 같은 응원단장 하나 영입하는 게 낫지요. 릴리퀴스트 또한 능력에 비해 과분한 자리를 맡고 있으니 교체가 시급하구요.

    사실 우리는 Mo가 팀을 맡은 이후 마음 편하게 플옵 간 게 2009년 딱 한 번이죠.
    반면 종특, 퇴근본능, DTD, 득실차 조작이 반복되고 있다는 건 근본적으로 로스터 구성에 문제가 있단 뜻인데요. 나름 결과가 괜찮았다는 이유로 덕후마냥 같은 스타일만 고집해선 체질 개선의 여지가 전혀 없을 겁니다. 여기가 무슨 복지원도 아니고 코, 제이록스, 후리세가 뭐라고 철밥통이랍니까. 말년 에디도 팔아치운 팀에서. 겨울에 급격한 변화를 주기엔 부담스러우니 늦어도 9월부턴 웡, 타베라스, 심지어 오닐 같은 자원까지도 적극적으로 돌려봐야 합니다만.. 모르겠습니다. 감독은 너무 ㅄ이고 단장은 너무 보수적이라서요.

  16. BlogIcon jdzinn 2013.08.11 14: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웡 오늘 활약은 skip님이 적어주셨고 피스카티가 간만에 시즌 13호포를 날렸더군요. 올해 로저딘에서 홈런 0개, 해먼스필드 밖에서 홈런 0개 행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제가 이놈 싫어하는 건 재능 자체를 낮게 보는 탓도 있지만 지금의 카즈 스타일에 너무 잘 들어맞기 때문입니다-_- 적당한 컨택 능력에 BB%는 7%, .150 정도의 ISO를 기록하는 갭파워, 툴 딸리고 심심한 스타일에 픽업트럭에서 컨트리음악이나 듣게 생긴 백인 아저씨 외모까지요. 우리가 이런 스타일로 흥한 것도 사실이지만 계속 이러다간 이런 스타일로 망할 겁니다-_-;;;

    • gicaesar 2013.08.11 16:03 Address Modify/Delete

      헐 아무리 로저 딘이 극악의 투수구장이라지만 0개는 너무하는군요. 해먼스 밖에서 하나도 못치고 있다는 것도 충격적이구요. 얘한테도 큰 기대는 접어야겠네요.

  17. lecter 2013.08.11 18:1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 시즌 초반에 불펜 대말아 먹은 거 이후에는 Boggs 핵실험 같은 기행을 제외하고는 작전이나 투수 교체가 아주 ㅄ같지는 않았고 워낙 tactic에 대한 기대도 없었고 -_- 팀성적 좋으니까 아 모티베이션 괜찮게 부여하는구나 하면서 그럭저럭 견뎠는데요. 그 모티베이션이란 게 팀 잘나갈 때만 나오나 보죠? 팀 꼴아박을 때 아무것도 못하고 우왕좌왕 하고 있는거 보니 그 동기 부여란 게 과연 장점이 맞긴 맞나 하는 생각도 들더군요;; tactic형 감독이 아니라면 최소한 팀이 굴러떨어질 때 버팀목은 되어야 하는데 폭풍우 치는 배를 해안가 암벽으로 몰아넣고 있으니...

    어쨌든 MM이 아무리 바보더라도 이번 collapse의 제1 원인은 Mo죠. 뭐랄까, 1위 팜이 주는 안락함에 빠졌다고나 할까요. 작년 팜에 있던 애들이 훌륭하게 졸업해서 나름 core로 뛰고 있고 있으니, 팜에 있는 애들 올리기만 하면 다 잘할 줄 알았던 모양입니다. 까방권이 있고 겨울에 만회할 기회가 있으니 일단은 지켜보나, 팬들의 신뢰가 계속 있을 거라고 생각하면 오산입니다.

  18. ㅇㅇ 2013.08.12 06:2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왜 8회부터 뮤히카가 나올까요...

    • doovy 2013.08.12 06:34 Address Modify/Delete

      로지가 연투를 한데다가 Choate, Siegrist, Maness를 모두 사용해버린 탓에 2점차인 지금 나올 투수가 Mujica밖에 없고 내일이 휴식일인 것 때문에 과감하게 2이닝 세이브를 맡기려는 것 같네요.

  19. BlogIcon skip55 2013.08.12 09:4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늘은 이겼군요. 요새 잉여가 뜨겁네요.

    • material 2013.08.12 10:32 Address Modify/Delete

      어느새 타율이 0.290이 되었네요... 매경기마다 1회 말고는 질 좋은 타구가 없었던 기억이 나는데... 피츠버그를 상대로도 이 페이스 유지하기를 빌어봅니다. 올해 워낙 크리티컬 뜬금포가 매말랐던지라....

  20. zola 2013.08.12 10:3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역시 타선에선 잉여가 쳐줘야죠. 경기를 봐도 그렇고 세이버 스탯을 봐도 운이 없어도 이리 없을 수 있나 싶을 정도의 시즌이었기 때문에 어느 정도 반등은 할 것이라고 봤는데 필요한 시기에 올라오네요. 어쨌든 연패는 끊었고 휴식일도 하루 있으니 재정비해서 해적단 다시 따라가야겠네요.

  21. ㅇㅇ 2013.08.12 11: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벅스시리즈 2차전에 밀러 등판이 예고되어있네요. 괜찮은건가-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