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jdzinn

Cubs Series Recap
  9/25 Cardinals 2 : 10 Cubs

  9/26 Cardinals 8 : 7 Cubs

  9/27 Cardinals 1 : 5 Cubs

  9/28 Cardinals 1 : 2 Cubs

 

시즌 첫 쓰레드부터 '이 팀은 망한 팀'이라고 퍼부었던 입장에서 몇몇 단편적인 감정을 나열해본다.


이렇게 오래 컨텐딩 놀이를 할 줄 몰랐다.

적폐 청산을 위해 역시 시원하게 망하는 게 나았다.

공동 1위로 치고 올라갔을 때조차 희망을 품지 않았지만 그래도 이기니까 좋긴 좋더라.

이 팀은 필자가 가장 싫어하는 프로 구단-Arsenal과 점점 닮아간다.

이 팀은 필자가 가장 좋아했으나 지금은 좁쌀만큼의 관심도 없는 구단-LG Twins와 점점 닮아간다.

20년을 응원했고, 20년을 더 응원할 줄 알았는데 솔직히 이젠 모르겠다.


구단주와 프런트가 '그래도 이기니까 좋긴 좋더라'는 소박한 팬심 정도는 지킬 수 있게 해줬음 좋겠다. 지는 건 얼마든지 기다려줄 수 있지만 팬심을 볼모로 기만당하는 건 참기 힘들다.



Series Preview: Cardinals vs Brewers
  Cardinals - 82승 77패 .516 (NL Central 3위, 8.0 GB)

  Brewers   - 84승 75패 .528 (NL Central 2위, 6.0 GB)

 

맥주네는 Rockies와 2게임차로 티끌만한 가능성이 남아 있다. 동기부여에서 어마어마한 차이가 나지만 우리 종특상 지금이 반등 타이밍이기도 하다. 위닝 시리즈를 예상한다.



Probable Starters
  Game 1 – John Gant (0-0, 3.65) vs Chase Anderson (11-4, 2.81)   한국시간 9시 15분
  Game 2 – Luke Weaver (7-2, 3.23) vs
TBD  한국시간 5시 15분
  Game 3 – Carlos Martinez (12-11, 3.64) vs
TBD  한국시간 03시 20분

 

Gant는 내년 입지를 위해 어금니 깨물고 던져야 할 것. Weaver 역시 Cubs에게 난타당한 기억을 남기고 시즌을 마무리하고 싶지 않을 것. Martinez에 대해선 복합적인 감정이다. WBC에서 전력투구하는 걸 보고 '저래도 되나' 싶었는데 그래도 건강하게 시즌을 마쳤다. 커리어 첫 200이닝을 이미 달성했고 210이닝 돌파도 가능한 상황. 올해가 정신적으로 강인해지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


'오프시즌에 아무것도 안 할 건데 노력하는 척은 할 것'이란 Girsh의 일성이 일찌감치 있었다. '뭔가 할 것'이란 말이 늘 거짓말이었던 것처럼 이 말도 거짓말이 되길 바란다.



신고
Posted by jdzinn

by doovy


Bucs Series Recap 

(미국시간)

 

9/22  Cardinals    4 : 3     Pirates 

9/23  Cardinals    6 : 11   Pirates 
9/24  
Cardinals    1 : 4     Pirates 


22일 경기에서 Bowman이 병살 잡으라고 깔아준 땅볼을 DeJong이 우익수 앞으로 던져버렸을 때 쌍욕이 나왔으나 9회 똑딱이의 선두타자 2루타와 Gyorko-Pham-Fowler의 낮고 강한 땅볼 메들리로 역전승을 일궈내면서 간만에 경기를 본 보람이 있었는데....2차전 Lynn이 탈곡기에 들어갈 줄은 정말 예상못했다. 그래도 뚝심있는 팀이라면 3차전은 어떻게든 물고 늘어졌어야 하는데 Gant의 호투 이후 갑자기 오승환이 나와서 Marte에게 결승 투런을 맞아버렸다. 오승환은 올 시즌 Bucs전 11.25 ERA에 8이닝 14피안타 10실점 3피홈런 4BB/2SO를 기록 중이다. 차라리 이번 시리즈를 통해서 얼추 시즌을 포기하게 되었으니 다행이다. 이제 이 팀의 WC 획득 확률은 10%이다.


NL Wild Card Standing (9/25/17 현재)

  1. D-Backs (83-61)                         (WC 획득 확률 100%)       

  2. Rockies (84-72)                          (WC 획득 확률 76.5%)

  3. Brewers (82-74, GB 2.0)          (WC 획득 확률 13.1%)

  4. Cardinals (81-74, GB 2.5)          (WC 획득 확률 10.0%)


NL Central Standing (9/25/17 현재)

  1.  Cubs   (87-68)                           (Division 우승 확률 99.5%)       

  2. Brewers  (82-74, GB 5.5)   

  3. Cardinals (81-74, GB 6.0)  

지금 와서 다 무슨 소용있겠는가. Cubs전은 별로 새로이 할 말도 없으니 그냥 올 시즌 상대 전적이나 뒤돌아보도록 한다.


Series Preview:  Chicago Cubs  at St. Louis Cardinals 

 성적

            Cubs     87 68패  (NL Central 1)               Run Differential +107

         Cardinals 81 74패  (NL Central 3위, GB 6.0) Run Differential +74


※ 2017년    Cubs   상대전적 4승 11 (Run Differential -6)

 Cardinals 홈 성적 42승 32패  /  Cubs  원정 성적 38승 34패

 1점차 승부 Cardinals 20승 28패  /  Cubs  22승 15패

1점차 승부에서 양팀의 Contender/Pretender 구분이 명확하다고 볼 수 있는데, 여기 포함되는 요소에는 양팀의 전력 두께의 차이는 제쳐두고라도 감독 능력이 꽤 차지하는 비중이 크다. 필자는 Maddon 스타일도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타이트한 게임에서 주어진 로스터를 활용하는 능력만큼은 이 양반과 MM 사이에서 압도적인 차이가 있다. MM은 감독 이력서에 "우수한 대타 성공률" 말고는 스킬 셋으로 자랑할만한게 있나? 심지어 그게 스킬인지도 잘 모르겠고 ㅎㅎ;;

MM 부임 후 지난 6년간 양팀 라이벌리 승부
  • 2012시즌 10승 7패 Cardinals 우위 (1점차 승부 2승 4패)
  • 2013시즌 12승 7패 Cardinals 우위 (1점차 승부 2승 2패)
  • 2014시즌 10승 9패 Cardinals 우위 (1점차 승부 3승 3패)
  • 2015시즌 11승 8패 Cardinals 우위 (1점차 승부 5승 2패) *Maddon 부임
  • 2016시즌 9승 10패  Cubs  우위     (1점차 승부 3승 3패)
  • 2017시즌 4승 11패  Cubs (진행중)  (1점차 승부 1승 6패)
Cubs 상대로 1점차 경기 1승 6패, 그것도 개막전 (4:3 승리) 이후로는 6연패 중이다. Cards의 전력이 Cubs보다 더 두터웠던 시즌에서도 양팀은 늘 호각세였다. 2015시즌에는 1점차 승부에서 5승 2패를 거두긴 했으나 시즌 득실차는 19경기 +5에 불과했다 (84득점 79실점). 라이벌전 1점차 승부에서 점점 양팀의 상승 곡선과 하향 곡선이 뚜렷해지고 있는데, 최대 관건은 "현 감독 및 코칭 체제를 유지하면서 과연 Maddon이 이끄는 팀을 상대로 (우세가 아닌) 호각세를 유지할 수 있을 것인가"? 이 질문에 대한 답이 "NO" 라면 내부적으로나 외부적으로나 변화가 필요하다. 

올 시즌 더 이상 Wrigley에 갈일은 없겠으니 시즌 내내 시카고 원정에서 얼마나 쌌는지 잠깐 보자. Cubs 투수들이 잘했다고만 하기엔 팀 OPS .667은 너무한거 아닌가 싶고, 특히 Carp의 볼삼비가 저렇게 극악인 스플릿은 정말 처음 본다. Fowler와 Grichuk 없었으면 어떡할뻔 했는지...

2017시즌 Cards at Wrigley - 327PA .211/.306/.361, 팀 OPS .667, 11HR 33RBI 36BB/86SO 
  • M.Carp         .172/.226/.345 2BB/10SO (??)
  • Yadi             .143/.226/.286  1HR
  • Phamtastic   .241/.353/.379  1HR
  • Gyorko           .188/.316/.250
  • J.Mart          .176/.222/.176 
  • DeJong        .222/.243/.417 2HR 1BB/16SO
  • Fowler         .286/.429/.536 2HR
  • Grichuk        .375/.412/.938 3HR (!!)
Sox/Yankees 라이벌리 때문에 AL East쪽 인플레이션이 더 빠른 추세로 진행되었던 과거가 있듯이, 이쪽 지구 라이벌리도 Cubs가 꾸준히 투자를 하는 이상 어쩔 수 없는 비용 상승이 있게 마련이다. 필자가 보기엔 수뇌부가 뭔가 하긴 할 것 같다. 등떠밀려 하는 것이든, 정말 필요하고 원해서 하는 것이든 간에 말이다. 늘 Mo가 입버릇처럼 하는 말이지만 "Panic Move는 잘못된 것" 이 맞다. 다만 뭐가 Panic Move고 뭐가 Calculated Move인지 본인들이 맘대로 규정하면 말의 무게가 떨어질 수밖에...

2017시즌 Cubs at Busch - 225PA .197/.284/.323, 팀 OPS .607, 6HR 17RBI 20BB/51SO 
  • Baez         .105/.105/.105 0XB
  • Schwarber .143/.357/.333 28PA 1HR
  • Russell      .167/.211/.222 20PA 1XB
  • Rizzo .       200/.385/.250 1XB 26PA 1XB
  • Bryant      .000/.071/.000 14PA 
  • Contreras  .375/.412/.938 3HR (!!)


Probable Starters

(미국시간)


9/25             Jon Lester  (11-8, 4.56 ERA)   vs    Luke Weaver      (7-1, 2.05 ERA)   

9/26          Jake Arrieta  (14-9, 3.43 ERA)   vs    Carlos Martinez  (12-11, 3.63 ERA)     

9/27         John Lackey  (11-11, 4.67 ERA)  vs   Michael Wacha   (12-8, 4.00 ERA) 

9/28     Kyle Hendricks  (7-5, 3.14 ERA)     vs    Lance Lynn        (11-8, 3.47 ERA)    
  • 2주 전에 Lynn에게 6일 휴식을 줄 수 있었던 기회가 있었으나 굳이 4-day rest 패턴을 유지시켜준 것은 Cubs와의 시리즈 결과에 시즌 향방이 달려있는 우리 입장에서 나름 승부수를 띄운 것이다. Cubs전에 2번 투입을 하긴 한건데, 첫 번에는 이미 Lynn이 4이닝 3실점 패전 + 원정 스윕패 달성으로 완벽하게 실패했다. 기적이 없는 한 28일 경기가 시즌 플레이오프 대진에 큰 의미가 있긴 힘들것이다. 아마도 이번 경기가 Cards 유니폼을 입고 나오는 마지막 등판이 되지 않을까? 
  • Arrieta는 9월 초에 당했던 다리 부상에서 생각보다 빨리 돌아왔고, 복귀전 (9/21 Brewers전) 에서 구속 94마일을 찍고 5이닝 1실점 (71구)을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복귀했다. 징하다.
  • 이 타이밍에 3승 1패니 1승 3패니 따져서 무엇 하나 싶다. 일단 Cubs가 1승이라도 따내는 순간 Cards는 중부지구 디비전 레이스에서 완전히 탈락하게 됀다 (그리고 Cubs는 지구 우승 확정). 그 꼴을 Busch에서 봐야한다니 참;;
  • 여태까지의 이 팀이 하는 짓을 보면 이번 시리즈에서 2승은 따낼 것으로 보인다. 아마 1차전 혹은 2차전을 꼴아박아서 지구 우승을 헌납한 후 쓸데없이 2승 1패 시리즈 우위를 뽑아내며 희망 고문을 이어간 뒤 맥이 풀린 듯 4차전을 진다던가...그런 흐름을 예상한다. 
  • Lackey와 Lester는 정 반대 흐름을 타고 있다. Lester는 지난 경기에서 시즌 최악인 7실점 0탈삼진 경기를 했고, Lackey는 나름 9월들어 3경기 연속 2실점 이하로 버티고 있다. CMart는 지난 Cubs전에서 5.1이닝 7실점으로 털렸는데, 사실 이런 부분들이 올 시즌 Cubs와 Cards의 차이를 확대하고 있는 요소이다. 즉, 양팀 타선은 서로 비슷하게 싸고 있는데 (상기 스탯 참조) 그 와중에 Cubs 투수들은 평소보다 더 over-perform하고 있고 Cards 투수들은 괜찮다가도 Cubs 상대로 유난히 털리고 있으니 득실차 -6에도 불구하고 Wrigley 원정 1승 8패, 전체 매치업 4승 11패를 하고 있는 것이다.Wacha와 Lynn의 경우는 이번 시리즈가 정규시즌 마지막 등판이 될 가능성이 높고, 플옵 희망이 사라지고 나면 Martinez도 굳이 마지막 시리즈에 등판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 즉, 이번 시리즈에 나오는 투수들 중 한 번이라도 더 볼 가능성이 있는 투수는 Weaver가 유일하다.. 
  • Wacha의 경우는 시즌 내내 Cubs전이 힘들었는데 (7.88 ERA, 3경기 16이닝 14실점 4피홈런 9BB/14SO), Cubs전에서 유난히 커터를 던졌다가 혼난 기억이 많다 (커터 ISO .194, 시즌 초에는 경기 내내 커터 2개를 던졌는데 2개 다 담장을 넘어갔다고). 얘도 정규시즌 마지막 등판이 될 가능성이 높은데, 스캠떄만해도 "한 시즌 건강히 버텨만다오" 를 기도했었던 Wacha였는데 30경기를 선발로 나와주고 완봉도 한 번 해줬으니 이만하면 만족이다 (시즌 내내 구속 하나는 정말 확실했다). 무난히 160이닝 돌파하고 시즌 마무리할 듯.
  • Jose Martinez는 손가락 부상으로 먼저 St. Louis로 돌아갔는데 언제 복귀할 수 있을지 미지수. Lester 경기에 나와야 딱인데 Lester 경기에서는 쉴 것으로 보인다. 




by doovy


신고
Posted by Doovy+

Reds Series Recap


Game 1 Cardinals 8 : 7 Reds

Game 2 Cardinals 9 : 2 Reds

Game 3 Cardinals 8 : 5 Reds


Game 1 Cardinals 4 : 3 Pirates


Cubs와의 3연전을 모두 내주고 아, 이젠 진짜 끝났구나라고 모두가 말 할 때 4연승을 기록했다. 놀랍게도 9월에만 3번째 4연승이며, 9월 승률은 14승 6패로 7할대이다. (그러니까 Cubs한테 9월 패배 절반을 당한 셈이다.) 후반기 시작할 때만 해도 와일드카드는 어려울테니 지구 우승을 노리자(?) 라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는데, Rockies가 후반기에 30승 32패를 기록하며 굉장히 페이스가 떨어진 탓에 미국시간 22일 경기가 끝난 현재 와일드카드 막차에 1.5게임이 뒤져 있다. Cubs에게 스윕을 당하지 않았다면 맞대결로 뒤집을 수 있다는 실날같은 희망을 가졌겠지만 5게임차가 나는 지금 지구 우승은 어렵다고 보기에, 실질적인 경쟁자인 Brewers와 Rockies의 잔여스케줄을 확인해 볼까 한다.


Rockies 잔여 스케줄 (현재 83승 71패 - 잔여 8경기)

at Padres 2경기 / vs Marines 3경기 / 휴식일 (28일) / vs Dodgers 3경기

(올 시즌 Padres전 11승 6패, Marines전 0승 3패, Dodgers전 9승 7패)


Cardinals 잔여 스케줄 (현재 81승 72패 - 잔여 9경기)

at Pirates 2경기 / vs Cubs 4경기 / vs Brewers 3경기

(올 시즌 Pirates전 11승 6패, Cubs전 4승 11패, Brewers전 7승 9패)


Brewers 잔여 스케줄 (현재 81승 73패 - 잔여 8경기)

vs Cubs 2경기 / 휴식일 (25일) / vs Reds 3경기 / at Cardinals 3경기

(올 시즌 Cubs전 8승 9패. Reds전 9승 7패. Cardinals전 9승 7패)


우리의 Cubs전 승패가 4승 11패인데 Run differential는 -6으로 크게 나쁘지 않다. 득실차보다 승패차가 더 날 정도면 Cubs한테 정말 많이 호구잡혔구나 싶다. 경우의 수를 따져볼까 했는데 이게 월드컵도 아니고, 크게 의미가 있는 것 같지는 않아 넘어가겠다. Rockies가 절반을 이긴다는 가정 하에 우리는 최소 6게임을 이겨야 하는데, Cubs전이 굉장히 힘든 고비가 될 것이다. Cubs전에서 최소 2승은 거둬야 할텐데 과연..? 


아, 그리고 Nicasio를 데려온 무브는 굉장히 좋았던 것 같다. 화려하진 않지만 멀티이닝을 먹을 수 있는 우완 셋업감이라면 굉장히 좋은 카드가 아닌가. 이렇게 되니 포스트시즌에 못 데려가는게 너무나 아쉬워진다. 



Pirates Series Preview


Cardinals 81승 72패 .529, Run differential +82, NL Central 2위 (GB 5.0)

Pirates 69승 85패 .448, Run differential -82, NL Central 4위 (GB 17.5)


Game 1 Michale Wacha vs Ivan Nova

Game 2 Lance Lynn (11승 7패 3.09) vs Gerrit Cole (11승 11패 4.13)

Game 3 John Gant (5G 9.1IP 3.86) vs Jameson Taillon (7승 7패 4.73)


하도 많이 본 팀과 하도 많이 본 선수들이라 더 할 말은 없고, 그냥 하고 싶은 말씀이나 드리려고 한다. 


Gant는 Flaherty의 자리에 들어왔다. Flaherty는 올해 이미 많은 이닝을 던졌기 때문에 (AA 63.1이닝, AAA 85.1이닝, MLB 15.1이닝) 불펜으로 쓰며 관리해 준다고 한다. 빅리그에서 보여준 모습은 좀 실망스러웠기에 봄에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 한 내년에 AAA에서 시작할 것이다. 내년 선발진은 CMART - Wacha - Weaver정도만 확정으로 보여지는데, (Reyes는 복귀 첫 해인데 그렇게 많이 던지지는 않을 것 같다) 이렇게 되면 금강벌괴 Lynn과의 재계약 가능성도 있지 않을까? 물론 개인적으로는 반대. 


Waino는 초반에는 선발로 던지다가 다른 투수들 올라올 때쯤 성적이 안 된다면 불펜으로 갈 것이고, 아마 이게 Cards와의 마지막이 되지 않을까. 먼 미래의 일이지만 Waino와 Matt Carpenter를 보고 Cardinals의 팬이 된 필자에겐 참 가슴아픈 일일 것이다. 아, Carpenter는 타율이 오늘 보니까 참.. 암만 출루율이 보장되는 타자라지만 저건 너무 심한거 아닌가 싶을 정도로 낮더라. (.243 .386 .448) 2015년처럼 30개 가까이 뻥뻥 홈런을 때릴 것이 아니라면 늘 하던대로 2할 7푼 정도는 쳐야 ops가 9할 가까이 갈텐데, 좀 고민좀 해봤으면 좋겠다. 2루수를 볼 때야 이정도 공격력이면 충분했지만 1루수로서는 좀 더 확실한 공격력을 보여줘야하지 않을까.


이상 주저리주저리였다. 이제 뭐 더 할 말이 있을까? 남은 9게임 잘 치러서 꼭 와일드카드 결정전 치르길..


Go cards!







신고
Posted by EconBi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