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s Series Recap


Game 1 Cardinals 8 : 7 Reds

Game 2 Cardinals 9 : 2 Reds

Game 3 Cardinals 8 : 5 Reds


Game 1 Cardinals 4 : 3 Pirates


Cubs와의 3연전을 모두 내주고 아, 이젠 진짜 끝났구나라고 모두가 말 할 때 4연승을 기록했다. 놀랍게도 9월에만 3번째 4연승이며, 9월 승률은 14승 6패로 7할대이다. (그러니까 Cubs한테 9월 패배 절반을 당한 셈이다.) 후반기 시작할 때만 해도 와일드카드는 어려울테니 지구 우승을 노리자(?) 라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는데, Rockies가 후반기에 30승 32패를 기록하며 굉장히 페이스가 떨어진 탓에 미국시간 22일 경기가 끝난 현재 와일드카드 막차에 1.5게임이 뒤져 있다. Cubs에게 스윕을 당하지 않았다면 맞대결로 뒤집을 수 있다는 실날같은 희망을 가졌겠지만 5게임차가 나는 지금 지구 우승은 어렵다고 보기에, 실질적인 경쟁자인 Brewers와 Rockies의 잔여스케줄을 확인해 볼까 한다.


Rockies 잔여 스케줄 (현재 83승 71패 - 잔여 8경기)

at Padres 2경기 / vs Marines 3경기 / 휴식일 (28일) / vs Dodgers 3경기

(올 시즌 Padres전 11승 6패, Marines전 0승 3패, Dodgers전 9승 7패)


Cardinals 잔여 스케줄 (현재 81승 72패 - 잔여 9경기)

at Pirates 2경기 / vs Cubs 4경기 / vs Brewers 3경기

(올 시즌 Pirates전 11승 6패, Cubs전 4승 11패, Brewers전 7승 9패)


Brewers 잔여 스케줄 (현재 81승 73패 - 잔여 8경기)

vs Cubs 2경기 / 휴식일 (25일) / vs Reds 3경기 / at Cardinals 3경기

(올 시즌 Cubs전 8승 9패. Reds전 9승 7패. Cardinals전 9승 7패)


우리의 Cubs전 승패가 4승 11패인데 Run differential는 -6으로 크게 나쁘지 않다. 득실차보다 승패차가 더 날 정도면 Cubs한테 정말 많이 호구잡혔구나 싶다. 경우의 수를 따져볼까 했는데 이게 월드컵도 아니고, 크게 의미가 있는 것 같지는 않아 넘어가겠다. Rockies가 절반을 이긴다는 가정 하에 우리는 최소 6게임을 이겨야 하는데, Cubs전이 굉장히 힘든 고비가 될 것이다. Cubs전에서 최소 2승은 거둬야 할텐데 과연..? 


아, 그리고 Nicasio를 데려온 무브는 굉장히 좋았던 것 같다. 화려하진 않지만 멀티이닝을 먹을 수 있는 우완 셋업감이라면 굉장히 좋은 카드가 아닌가. 이렇게 되니 포스트시즌에 못 데려가는게 너무나 아쉬워진다. 



Pirates Series Preview


Cardinals 81승 72패 .529, Run differential +82, NL Central 2위 (GB 5.0)

Pirates 69승 85패 .448, Run differential -82, NL Central 4위 (GB 17.5)


Game 1 Michale Wacha vs Ivan Nova

Game 2 Lance Lynn (11승 7패 3.09) vs Gerrit Cole (11승 11패 4.13)

Game 3 John Gant (5G 9.1IP 3.86) vs Jameson Taillon (7승 7패 4.73)


하도 많이 본 팀과 하도 많이 본 선수들이라 더 할 말은 없고, 그냥 하고 싶은 말씀이나 드리려고 한다. 


Gant는 Flaherty의 자리에 들어왔다. Flaherty는 올해 이미 많은 이닝을 던졌기 때문에 (AA 63.1이닝, AAA 85.1이닝, MLB 15.1이닝) 불펜으로 쓰며 관리해 준다고 한다. 빅리그에서 보여준 모습은 좀 실망스러웠기에 봄에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 한 내년에 AAA에서 시작할 것이다. 내년 선발진은 CMART - Wacha - Weaver정도만 확정으로 보여지는데, (Reyes는 복귀 첫 해인데 그렇게 많이 던지지는 않을 것 같다) 이렇게 되면 금강벌괴 Lynn과의 재계약 가능성도 있지 않을까? 물론 개인적으로는 반대. 


Waino는 초반에는 선발로 던지다가 다른 투수들 올라올 때쯤 성적이 안 된다면 불펜으로 갈 것이고, 아마 이게 Cards와의 마지막이 되지 않을까. 먼 미래의 일이지만 Waino와 Matt Carpenter를 보고 Cardinals의 팬이 된 필자에겐 참 가슴아픈 일일 것이다. 아, Carpenter는 타율이 오늘 보니까 참.. 암만 출루율이 보장되는 타자라지만 저건 너무 심한거 아닌가 싶을 정도로 낮더라. (.243 .386 .448) 2015년처럼 30개 가까이 뻥뻥 홈런을 때릴 것이 아니라면 늘 하던대로 2할 7푼 정도는 쳐야 ops가 9할 가까이 갈텐데, 좀 고민좀 해봤으면 좋겠다. 2루수를 볼 때야 이정도 공격력이면 충분했지만 1루수로서는 좀 더 확실한 공격력을 보여줘야하지 않을까.


이상 주저리주저리였다. 이제 뭐 더 할 말이 있을까? 남은 9게임 잘 치러서 꼭 와일드카드 결정전 치르길..


Go cards!







신고
Posted by EconBird

by 주인장.


Cubs Series Recap


9/15 Cubs 8, Cardinals 2

9/16 Cubs 4, Cardinals 1

9/17 Cubs 4, Cardinals 3


9월 들어 10승 3패를 기록하며 갑자기 컨텐더로 다시 부상한 Cards였다. 이 시리즈가 시작될 때 지구 1위 Cubs와는 3게임 차, 와일드카드 2위 Rockies와는 2.5게임차 였다. 아마도 올 시즌의 향방을 결정지을, 가장 중요한 시리즈였을 것이다. 그 결과는 보시다시피 스윕 패이다.


경기 영상을 나중에 돌려 본 느낌으로는, Contender와 Pretender의 차이가 명확하게 드러난 시리즈가 아니었나 싶다. 정말 중요한 경기에서 팀을 캐리해 주지 못하는 1선발, 정말 중요한 순간에 뻘짓을 반복하는 수비, 타석에서의 무기력한 모습... 


시리즈 전엔 심지어 이런 글도 나왔다.

http://www.espn.com/blog/sweetspot/post/_/id/82746/shades-of-2011-how-the-cardinals-are-sneaking-up-on-everyone-again


그러니까, 뭐 2011년의 향기가 난다는 건데... 스윕당하고 나서 다시 보니 그냥 웃음이 나온다. ㅋㅋㅋㅋ


고백하자면, 이 시리즈 시작 전엔, 주인장도 조금은 기대했다. 2011년 생각 같은 건 하지도 않았고, 어차피 올라가도 첫 라운드 광탈이라고 확신했지만, 어쩌면 가을 야구 맛을 볼 수도 있지 않을까 싶었다. 잠시나마 그런 설렘을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 이제 이 팀의 냉정한 현실을 확인하게 되었으니, 그것도 그것대로... 의미가 있을 것이다...


이제 지구 1위에는 6게임 뒤져 있고, 와일드카드 2위에는 4.5게임 뒤져 있다. 현재 Baseball Prospectus의 플레이오프 확률을 보면, Cards가 와일드카드를 따낼 확률은 2.8%, 지구 우승을 할 확률은 1.8%이다.



Series Preview: Cardinals at Reds (시즌 상대전적 7승 9패)


팀 성적

Cardinals 77승 72패 .517 (NL Central 3위, 6 게임차 / NL WildCard 4위, 4.5게임차)  Run Diff. +70

Reds 66승 84패 .440 (NL Central 5위)  Run Diff. -94


중부 원정 9연전의 두 번째 상대는 Reds이다. 지난 주 홈 3연전 이후 1주일 만의 재대결이다.

직전 시리즈에서는 해적떼를 상대로 스윕 승을 거둔 바 있다.


Probable Starters

Game 1: Jack Flaherty at Jackson Stephens       9/19 19:10 EDT (9/20 8:10 KST)

Game 2: Luke Weaver at Rookie Davis             9/20 19:10 EDT (9/21 8:10 KST)

Game 3: Carlos Martinez at Homer Bailey         9/21 19:10 EDT (9/22 8:10 KST)


우리 선발은 Flaherty - Weaver - CMart 순이다. 요즘 던지는 모습을 보면 Weaver가 에이스처럼 느껴진다. 지난 주 Reds와의 대결에서도 6이닝 2피안타 1실점(비자책)으로 압도적인 투구를 한 바 있다.


상대 선발을 보자. Reds 로테이션은 Tyler Mahle, Luis Castillo가 셧다운 되고 Amir Garrett이 불펜으로 강등되면서 일주일 사이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 그래서 1, 2차전에 Jackson Stephens와 Rookie Davis가 예고되어 있는데, Stephen은 업사이드가 별로 없는 평범한 5선발급 투수이다. Davis는 그보다는 약간 더 좋은 평가를 받는 유망주인데 아직 완성도가 부족하여 올해 메이저리그 등판 기록은 21이닝에서 7.71 ERA, 6.16 FIP에 불과하다. 3차전에는 Homer Bailey가 나올 예정인데, 시즌 성적은 앞의 Rookie Davis와 별로 다를 게 없을 만큼 엉망진창이다. 다만 직전 해적떼 경기에서는 5.2이닝 1실점으로 비교적 호투한 바 있다.


솔직히 매치업만 봐서는 질 것 같은 경기는 없다. 저쪽 선발들이 워낙 엉망이라... 1차전은 예측불허의 개싸움이 될 것 같고 2-3차전은 아마도 저쪽의 저질적인 투수력 덕분에 이길 것이다. 아무리 플옵 희망이 거의 없어졌다고 해도 이런 경기들을 지는 것은 말이 되지 않는다.


Reds Lineup 예상


1. Jesse Winker, RF         277/370/500, 128 wRC+

2. Zack Cozart, SS          302/391/559, 145 wRC+, 22 HR

3. Joey Votto, 1B           317/453/582, 166 wRC+, 35 HR

4. Eugenio Suarez, 3B     267/376/480, 125 wRC+, 26 HR

5. Scooter Gennett, 2B    297/346/541, 128 wRC+, 25 HR

6. Scott Schebler, CF       234/313/486, 103 wRC+, 27 HR

7. Adam Duvall, LF         248/295/487, 98 wRC+, 31 HR

8. Tucker Barnhart, C      271/349/401, 91 wRC+

9. Pitcher


그 밖의 주요 타자들

Jose Peraza, SS/2B        258/298/326, 63 wRC+, 22 SB

Patrick Kivlehan, UT      206/306/394, 84 wRC+

Stuart Turner, C           141/184/268, 11 wRC+


Billy Hamilton이 DL에 간 뒤로는 Schebler가 CF로 출장 중이며, 리드오프로는 루키 Winker가 기용되고 있다.


타선은 제법 강력하다. 20홈런 이상 타자가 6명이나 되며, 땜빵 리드오프인 Winker도 타석에서의 성적만 놓고 보면 Hamilton보다 훨씬 뛰어나다. Reds의 약점은 처음부터 끝까지 투수 쪽에 있다. Reds 투수진은 MLB 30개 팀 중에서 유일하게 5점대 ERA와 5점대 FIP를 동시에 기록 중이다. (5.17 ERA, 5.07 FIP) 그야말로 투수진 전체가 replacement level이라고 볼 수 있는 수준이다.



Go Cardinals...!!!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FreeRedbird

주간 찌라시

Cardinals 2017.09.19 00:03 |

마이너는 뭐가 없습니다. 당연히 없겠죠 오늘 PCL 챔프 먹은 멤피스 제외하고 이제 시즌 끝나서 다들 집에 간다 트윗들 올린지 일주일 넘은 판인데. 트위터에 뭐 담아뒀나 봐도 한성대 로맨틱파스타, 도쿄에선 레코드 바가 인기, 호주 임대용 주택 건설 시장 이딴 것들만 나오는군요. 한성대 로맨틱파스타라 흠...

이게 아니구요, 그래도 뭐 있나 좀 봅시다.


1. https://twitter.com/_dadler/status/909440309364367360

스탯캐스트의 Sprint Speed ranking에 Magneruis Sierra가 Byron Buxton, Billy Hamilton에 이어 3위를 기록했습니다. 드럽게 빠르다는 걸 만인의 눈에 확실히 인증시킨 셈이죠. 비단 만점짜리 스피드 뿐 아니라 어깨도 그렇고 툴 하나는 까놓으니 더 카즈스럽지 않은 간만에 재미있는 캐릭터긴 한데요. 이게 참, 이런 놈들 잘 두들겨 쓰는 팀들도 소프트웨어 발전에 애를 먹는 판에 이 팀에선 대주자/4th 이상 가는 카드로 진화가 불가능할거 같은지라.



2. https://www.fanragsports.com/inside-baseball-destinations-for-top-25-free-agents-to-be/

Heyman이 수정구를 굴리길,


Arrieta의 잠재적 행선지로 Dodgers, Rangers, Cardinals를,

Darvish의 잠재적 행선지로 Red Sox, Cardinals, Mariners를,

그리고 Wade Davis와 Greg Holland 예상에도 Cards를 꼽아 놨습니다.


2월 즈음 까보면 예측률 5%도 안나오니 그냥 재미로, 어느 팀이 어떤 부분을 필요로 하는가 쓱 보는건데요.


잠깐, 저 또다른 어용기자 색히 뭔 소리 하는거냐 왜 또 전부 투수야, 빅뱃 어디갔어? 라고 하실 수 있겠으나 Heyman이 마침 몇일 전에 "The Cardinals have more pitching coming, but some believe they could still sign a starter this winter, to replace Mike Leake" 라고 끄적였던지라. 에이스급 투수가 필요하지 뭔 Leake를 대신할 투수 타령인가, 에서 좀 어이없긴 하지만, 아무튼 그렇습니다.


제대로 된 FA 빅뱃은 JD가 유일하지 않나 싶은데요. 팀은 데드라인 전에도 JD에 큰 관심을 가지지 않았다 알려졌으니 JD에 대한 큰 기대는 하지 않으심이 좋을 듯 합니다. Hosmer나 Mouse는 개인차이가 있겠지만 저는 옆그레이드, 재수 없으면 2~3년 내 오히려 다운그레이드라 봐서 영입이 의미가 있나 모르겠네요.



3. http://www.fangraphs.com/blogs/paul-dejong-on-calm-clarity-and-process/


DeJong 인터뷰 입니다.


1기와 2기는 그냥 한계를 120% 뛰어넘는 심심한 애들이었다면 Piscotty와 DeJong 같은 3.0 버젼들은 똑똑한 머리와 자기관리, 자가발전 능력까지 장착시켜 나오고 있는 것 같죠. 뭐 퍼시픽 림의 집시 데인저처럼 결국 지구를 구하는건 오리지널 모델이다, 라는 식으로 Bader 같은 애들도 다시 찍어져 나오고 있긴 합니다만.



4. 9월 13일, 어용기자 형님은 "The Cardinals will have an instructional fall league at their Dominican facility, and that will feature members of the Dominican Summer League and several of the team’s top prospects from short-season affiliate." 라는 글을 띄웁니다. 그렇구나, 망할 허리케인 때문에 올해는 IL이 도미니카로 가는가, 싶었는데,


9월 14일, BA의 Kyle Glaser는 The Cardinals, who share Roger Dean Stadium in Jupiter with the Marlins, are also not having instructional league, although farm director Gary LaRocque said it was already part of their player development plan not to have instructs this year. They will have a January minicamp in lieu of instructs. 라는 말을 써놨습니다. 올해 instructional league는 없고, 이는 허리케인 때문이 아니라 원래 계획이 없었다는 Larocque의 말을 전하면서요.


???


instructional league와 instructional fall league가 다른 건가요, 뭔 소린지.



5. 어용기자가 cutter에 대해 쓴 것 같은데 한 5초 보고 안 읽어봐서 무슨 내용인진 모르겠습니다.



6. http://www.stlbaseballweekly.com/reyes-remains-on-track/


Reyes의 재활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Dr. Paletta가 다른 건 몰라도 TJS 하나는 기가 막힙니다.



7. Phamtastic은 지난 스캠서 20-20에 3할을 달성할 경우 Yadi로부터 6만불 짜리 시계를 받고, 달성 못할시 Yadi에게 1천불 짜리 시계를 주기로 내길 했다는군요. Yadi는 Pham이 홈런이나 도루 뭐 하나 20 찍어본적도, 3할 찍어본적도 없어서 아주 쉬운 내기라 생각했다고.


그러나 Phamtastic은 이미 20-20을 달성했고 갑작스런 슬럼프에 빠지지 않는 한 3할 수성도 어렵진 않아 보이니 집에 가기 전 왼 손목에 6천만 원 짜리 시계를 감고 가게 될 겁니다.


Yadi는 쿨하고 부자라 괜찮을꺼에요.


6천만 원 짜리 시계라니 갑자기 흘러내리는 눈물 좀 닦고 오겠습니다...



8. http://www.baseballamerica.com/minors/2017-pacific-coast-league-top-20-prospects/#Qc0oXmorFZc03Q2l.97


타이밍이 좋군요, 오늘부터 BA league to 20 prospects가 시작됩니다. 항상 밑에서 올라왔는데 올해는 거꾸로 PCL에서부터 내려가는군요. 제가 BA 계정을 해지해서 로그인이 안되니 순위 확인은 안되는데, Jack Flaherty, Luke Weaver, Harrison Bader, Carson Kelly가 이름을 올렸네요. 다 현 MLB 로스터에 이름 올리고 있죠.


혹 계정 있으신 분들은 읽어보시길, 저는 어느 정도 자료가 꽉 채워질 10월이나 11월 즈음 구매할 생각인지라.



9. Callis가 Ranking the rookies by their long-term potential 이란 걸 써놨네요. Weaver가 19위, DeJong이 순위의 끝인 30위 입니다. Callis는 BA의 Cards 푸대접(?)의 주범이고 MLB.COM 이직 이후에도 딱히 접근방식이 조금이라도 달라진 것 같아 보이진 않는지라 전 이 양반이 Cards 관련 이야기 하는건 거의 패스하는 편이지만, 뭐, 어쨋든 Weaver와 DeJong의 이름이 있으면 좋죠.



10. 어용형님이 작성한 기사를 보니


1) Flaherty 이닝 조절 운운하긴 했는데 그럼에도 앞으로 10~15 이닝은 더 던질 것 같군요, 의미가 있을련지. Flaherty/Waino/Gant가 둘 또는 셋 조합으로 이닝 먹게 될 것 같습니다.


2) "The righthander also tried the changeup that rookie Luke Weaver throws and intends to take it into the game after getting a few popups and whiffs on it." Waino의 뭐랄까요, 근성은 높이 사지만, 글쎄요. 아무튼 커리어 말에도 어떻게든 반등을 노리는, 또 팀에 도움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Waino의 근성에 박수를 보냅시다.


비단 Carp나 Waino, Fowler 뿐 아니라 차기주장님도 몸상태가 개판인 것 같습니다. 우리 모두 어린아이들 활약을 보며 개판이었지만 그럭저럭 조금은 흥미로웠던 시즌을 마감하도록 하죠.


이렇게 찌라시를 끝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ardinal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간 찌라시  (6) 2017.09.19
쉬어가는 Poll  (16) 2017.08.28
Winter Warm Up 뉴스 정리  (32) 2015.01.22
Winter Meeting Thread  (38) 2012.12.04
Posted by skip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