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e College Spikes

New York-Penn League (Short Season A)


시즌 성적 41승 35패, 승률 .539 (Pinckney Division, 6팀 중 2위)

322 득점, 285 실점 (득실차 +37)


NYP는 3개의 디비젼, 도합 14개 팀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명칭대로 뉴욕 주와 펜실베니아 주 도시들을 연고로 자리잡고 있다. 쭉 상당한 투수 친화적 리그로 알려져 왔고, 매년 거의 예외없이 리그 방어율 3.5-6 선을 유지하고 있다. SC의 홈구장 Medlar Field 또한 큼지막한 사이즈 덕분에 리그에서 가장 홈런치기 어려운 구장이다.


그런 명성에 걸맞게 리그 평균 수준의 타격과 최소실점 2위를 기록했다. 성적을 떠나 특별히 주목해 봄직한, 아니 top 20에 꼽아볼만한 유망주가 단 한 명도 없을 뿐.


Instructional League에는 투수 Juan Perez와 Jorge Rodriguez, 야수 Casey Grayson, Leobaldo Pina, Elier Rodriguez, Jose Godoy가 참가하였다.



Batters



Harrison Bader: Peoria 편에서 다룰 것이다.


Casey Grayson: 91년생으로 나이가 좀 많은 편이지만 그나마 좋은 성적 올려 준 몇 안되는 타자다. 최상단의 Olivera는 심지어 90년생. 대학시절 부터 PD(K의 2배 가까운 BB)와 기복없는 똑딱질에 큰 강점을 지닌 중장거리 타자였으며, 스탯에서 보이듯 프로에서도 같은 모습 이어가고 있다. 준수한 1루 수비를 자랑하나 마이너에서 풀타임 홈런 10개 남짓 칠 수 있을 법한 파워로 1루는 무리일듯. 팀도 이미 한계를 느꼈는지 올 IL서 외야 수비 훈련을 받았다고 한다.


Spikes 감독 Johnny Rodriguez는 Grayson을 poor man's Matt Adams라 묘사했으나,이걸 칭찬으로 받아들여야 하는 건지 모르겠다. 감독 양반 말로는 분명 power potential이 있는데 아직 발현이 제대로 안되고 있다고. 선수 본인도 오프시즌 좀 더 파워를 이끌어 내기 위해 노력하겠다 밝혔지만 현실적으로 가능성은 희박하다. 일찌감치 코너외야 수비 병행하며 살 길을 찾아야.


선수들 사이에 Mr. consistency라 불리는 걸 보면 기복없이 꾸준하긴 정말 꾸준한 모양이다. 최소한 하이 마이너 팀들 성적에는 큰 공헌 가능하겠다.


Leobaldo Pina: 2011년 Elizer Alaverz에 이어 300K라는 이 팀 기준으론 나름 거금을 받고 입단한 유격수 유망주로, 재능있단 말은 간간히 나오지만 과연 언젠가 터지긴 할련지 의문이다. 여전히 깡마른 체격에, 1주일에 5-6경기 소화하는데 부담을 느끼고 의무적으로 프로틴 쉐이크를 먹게 한단 말이 나오는 걸 보면 배트를 살며시 내려두고 웨이트 룸에 짱박히는게 우선순서일듯.


한때 넓은 수비범위를 바탕으로 한 수비 센스가 나쁘지 않다는 평이 나돌았으나, Rodriguez 감독은 냉정히 limite range and an average arm이라 평가하며 포지션 변경(3루) 가능성을 암시했으니 다 헛소문이었다. 결국 벌크업에 성공하며 빠따질에 기적적으로 푸쉬가 걸리지 않는 이상 오래보긴 힘들 것이다.


Jesse Jenner: 바빕신이 조금만 더 함께 해주셨더라면 괜찮은 똑딱이 스탯을 찍어줬을 것이다. 대학 시절 평가 딱 그대로인듯. 다만 20% 후반대의 CS%를 벗어나 본 적이 없는데 프로 입단 후 24번의 도루시도 중 12번을 잡아내며 50% CS를 기록했다. 내년, 내후년까지 봐야겠지만 일단 긍정적. receiving skill은 나름 괜찮다는 평이니만큼 일단 포수를 때려칠 일은 없어 보이는 걸로 만족하자.


Craig Aiken: 모든 드래프트 관련 자료에서 이상적인 4th outfielder로 꼽았다. 생각하시는 그대로다. 그나마 BB%라도 높아서 다행이다.



Pitchers



Jacob Evans: ERA에 크게 연연하시는 분 없으시겠지만, 8월 30일 0.2 IP 10실점을 지우고 나면 3.08의 방어율이 1.29까지 떨어진다.


88-91mph의 fastball과 above average curve, 평범한 changeup을 구사하며, BA의 Michael Lananna는 구속이 low 90s로 살짝 오를 것이라 전망된다는 다소 독특한 시각을 제시하였다. 설마 BA league top 20에 들어갈줄이야. BB/9에서 드러나는 좋은 control은 물론, fastball의 구위 역시 구속에 비해 나쁘지 않은 편이고, 나름의 deception과 마운드 위에서의 presence까지 갖추고 있다고. 잘 알겠으니 쓸데없는 선발 전환으로 시간 낭비하지 말고 빨리빨리 릴리버로 상위레벨까지 올리도록 하자.


Landon Beck: 기록이 상당이 돋보이는데 아무리 뒤져봐도 어떤 자료도 없다, 선발 등판서 최고 95mph을 찍었다는 짤막한 소식을 제외하면. 체격도 좋은 편인데. Peoria 올라가면 소식이 좀 들려올테니 어떤 스타일인지 그때 가서 다시 소개토록 하겠다.


Ian Mckinney: 집 떠난 Kaminsky 하위 호환이다, 더 말 할 필요도 없다, 지겨워 죽겠다. Evans 처럼 한놈만 뽑아도 차고 넘치는 판에 13년엔 뭔 생각으로 이런 스타일의 좌완을 상위라운드에 뭉탱이로 뽑았나. 여기에 Mercado와 Farinaro 까지, 13 드랩은 근래 보기 드문 처절한 똥망 드랩으로 남을 가능성이 농후해지고 있다.


위 Evans 프로필에 changeup과 curve만 바꿔 생각하시라.


Carson Cross: 대학에서 106 IP을 던지고 와 좀 쉴 줄 알았것만 43 IP이나 먹었다. 데뷔 시즌부터 150 IP이나 굴리는거 보니 몸뚱이 하나는 튼튼한 모양이다. Wacha를 연상시키는 체구와 high arm slot. 당연히 따라오는 downward movement. 오오, 하위호환 Wacha인가 생각이 절로 떠오르지만, 아니다.


88-91mph의 sinker와 solid average 수준의 slider. 소개할 이유가 없지만 이유 없이 정이 가서(???) 적어 보았다.


Jerry Then: 94-96mph 던지는 파이어볼러로, GCL서 보여준 환상적인 모습에 비해 BB/9은 2배 이상 늘고 K/9도 크게 줄어드는 등, 실망스러웠다. Peoria 올라가서 어느정도 반등하긴 했지만 컨트롤에 계속해서 애를 먹는 모습. Jhonny Polanco와 비슷한 길을 가는 듯. breaking ball에 대해선 아직 별다른 리포트가 없다.


IL서 Fernandez나 Alcantara, Wick이 강속구를 빵빵 날려대는 와중에 low 90s을 던졌다고 한다. 쉬다와서 구속이 떨어지는건 당연하지만, 그럼에도 아무렇지 않게 high 90s 레이더건에 찍는 위 3명 처럼 타고난 강견은 아닌 듯 싶다.


Juan Perez: 위 Then과 함께 95년생, 둘이 나이도 체격도 비슷하다. average 93-95mph의 fastball과 낙차 큰 curve, 그리고 changeup을 구사. 여전히 볼질이 장난 아니지만 그래도 GCL서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찍던 2년 전에 비하면 이 정도 수준으로 낮춘 것도 장족의 발전이다. 작년에도 그렇고 올해도 좌타상대로 삽질 중이니 대충 어떤 패턴인지 감이 오시리라.


놀랍게도 아직 밥을 덜 굶어봐서 정신머리가 빠져있다는 평. 카디널스 (산하) 유니폼 입은 선수가 간간히 workout도 빼 먹고, running도 대충 눈치 보며 뛰다 혼난다고 한다. Shildt 였으면 욕을 벌써 바가지로 먹고 임시로 로테이션에서 짤리기 까지 했을텐데, Rodriguez 감독은 뭐가 좋다고 허허 웃기만 하나.

Posted by skip5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Carp 2015.11.08 08:5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라? 보스턴은 비딩 탈락이네요. 것보다 높게 썼다고...?

  3. BlogIcon PB 2015.11.08 09: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허어? 이 팀으로 무게가 쏠리는데요?...

  4. BlogIcon jidani 2015.11.08 09: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니겠지만 재미는 있네요 ㅎ

  5. BlogIcon styles 2015.11.08 09: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등정도는 했을거 같네요 올 이번 겨울 생각보단 재밌을수도

  6. BlogIcon 듬뿍이 2015.11.08 09: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매우좋은 비드를 날렷다고하는데 왠지 1200.2016썻을듯한느낌이...

  7. BlogIcon Carp 2015.11.08 09: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1200.2016이나 날렸으면 Mo 다시 봐...줄수는 있을수도..

  8. BlogIcon 듬뿍이 2015.11.08 10: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상황이 우리팀 내츠 로키스로 쏠리는듯한...?

  9. BlogIcon 듬뿍이 2015.11.08 10: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Strauss says we did not win the Park bid. Take it for what it's worth. #Stlcards
    내츠인거같네요

  10. BlogIcon skip55 2015.11.08 10:5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Strauss가 아니라 했으면 반대로 해석해야 되는거 아닙니까 ㅋㅋㅋ

  11. BlogIcon Carp 2015.11.08 10:53 Address Modify/Delete Reply

    Strauss라 재밌네요. 진짜 재밌어요.?

  12. BlogIcon PB 2015.11.08 10:57 Address Modify/Delete Reply

    https://twitter.com/JoeStrauss/status/663154365042028544 단호하네요 허허

  13. H 2015.11.08 11:0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렇게 된 이상 J-Hey + Price 세트로 간다!

    솔직히 농담기 빼고 2014시즌은 카즈가 영업이익 84M인가로 전체 1위였고 지금 팀에 구멍도 많고 매물도 있고 중계권 계약까지 해서 돈도 넘치는 상황인데 이번 오프시즌에 충분한 투자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전 다음 리빌딩 끝날 때까지 이 팀 야구를 안 볼지도 모릅니다...

    • ㅇㅇ 2015.11.08 11:22 Address Modify/Delete

      중계권료가 실제로 입급되는건 2017년부터 적용이었던 걸로 아는데, 아닌가요?

    • H 2015.11.08 11:32 Address Modify/Delete

      마찬가지로 연봉도 17년부터 올라가는 구조로 계약하면 되는 문제니까요..

  14. yuhars 2015.11.08 11:0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트라우스가 뻥카도 잘 날리지만 나름 카즈 내부 소스도 가지고 있으니 이길 확률이 줄긴 했군요. 사실 Mo스타일상 깔끔하게 1290이나 1300 이면 또 모를까 1285와 같이 꼬은 금액은 안 날릴거라고 봐서 카즈가 아닐 확률이 좀 더 높다고 보긴 했습니다. 그래도 굴드 피셜은 아직 안 떳으니 희망(?)은 약간이나 남아 있네요. ㅋㅋ

  15. BlogIcon Carp 2015.11.08 11:37 Address Modify/Delete Reply

    흥미없이 조용히 지켜볼 예정이었는데 스트라우스가 말하니 흥미가 생겼습니다. ㅎ...

  16. BlogIcon zola 2015.11.08 12: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트라우스가 지난 번에 래키 퀄파 건을 아마 틀렸을텐데 이번에 명예뢰복을 할런지 아니면 팬들한테 아예 신뢰를 잃을지...ㅋㅋㅋㅋ

    • BlogIcon styles 2015.11.08 12:48 Address Modify/Delete

      근데 이건 스트라우스가 이길확률이 넘사로 높은데 이거 짐 신뢰도가 걍 빵일듯

    • ㅇㅇ 2015.11.08 13:30 Address Modify/Delete

      저 팬이 질문 다하는군요. 굴드 반응은 상식적으로 나옵니다.
      Pedro Mtz ‏@elkingpedro 4시간4시간 전
      @dgoold Can you confirm what Strauss said that the Cards did not win the bid on Park?

      Derrick Goold ‏@dgoold 19분19분 전
      @elkingpedro he has good sources.

  17. khar 2015.11.08 15: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프시즌 각오 단단히 했는데, 그래도 초반은 흥미롭게 시작하네요 ㅋㅋ

  18. BlogIcon skip55 2015.11.08 17: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늘 애매하게 풀어 도망갈 구석은 만들어 놓는 양반인데 내일자 칼럼에까지 내용을 추가시킬 정도면 비드가 실패하긴 실패한 것 같네요.

    아무튼 Mo 님은 내일 플로리다로 떠납니다. 헤이워드 트레이드와 약형 영입, 벨라일 영입 등, 근 2년간의 플랜은 모두 GM 미팅에서 뼈대를 잡고 빠르면 1-2주 내에 모두 실행에 옮겼기 때문에, 설사 올해는 좀 길게 가더라도 전반적인 계획은 다가올 몇일 동안 짜여지겠지요.

    이제 정말 본격적인 헤이워드 재계약 논의도 시작됩니다. 헤이워드 재계약 이후 창의적은 무브들은 이미 기대를 접었으니 정말 최소한의, 본인이 언급한 빠따질 좀 하는 내야 백업과 나름의 교통정리, 이미 멀더와 비교하고 있을 만큼 내부적으로도 별 기댈 안하는 듯한 Waldon의 대체자를 비롯한 불펜 보강, 여타 로또 영입 등은 확실하게 해주길 바랄 뿐이네요.

  19. molina 2015.11.08 18:1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웡/아담스/모스 선풍기질에 짜증낼 다음 시즌이 그려지네요. 생각할수록 작년 1-2백만불 차이로 강정호 놓친게 큽니다. 오프땐 맷 레이놀즈 같은 쩌리로 또 내야 때울테고, 시카고 밑에서 피츠랑 와일드카드쌈하다 플옵 조기 탈락하고도 흑자냈으니 모젤리악 으쌰 사장놀이 할테고요.

  20. molina 2015.11.08 18:3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차피 안될테지만 웡놈 수비도 리그 최다 실책이던데 황재균 데려와 3루 넣고 2루 카펜터가 내야 수비 공격 모두 강화일 거라 생각합니다. 웡놈은 크보에서 황재균처럼 내야 주전할 실력도 없어 보입니다. 내야 이성렬 정도...? 싸게 데려오면 좋겠네요.

    • styles 2015.11.08 19:26 Address Modify/Delete

      황재균이라 차라리 후리세 복귀를 걍 멍발놈이 만배는 나을듯

    • BlogIcon craig 2015.11.08 20:05 Address Modify/Delete

      황재균-맷카프 수비조합은 더 재앙적인데요
      차라리 맷카프-멍발놈이 나을듯

    • BlogIcon styles 2015.11.08 22:37 Address Modify/Delete

      후반기 멍발놈이 인심다깍아 먹어서 그렇지 fwar 2.3짜리입니다 사실 후반기 대삽으로 그반정도 한거같은데요

    • BlogIcon craig 2015.11.08 22:59 Address Modify/Delete

      오늘 일본전 보니 황재균 수비 개노답이던데요 ㅋㅋㅋ
      데려오면 헬게이트 열릴듯 ㅋ

  21. BlogIcon pam 2015.11.09 07: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분위기가 어째 산동네같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