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3 recap

-Cardinals 3 : 1 Dodgers


이 시리즈가 3점 싸움이 될 거라는 예상은 맞아 떨어졌으나 그 내용은 너무나도 황당하다. 수비, 주루같은 스몰볼은 말아먹는 중인데 난데없이 6방의 홈런이 터지며 파워를 과시한 것. 특히, '카프'로 강등된 Carpenter가 '갓보배신님'으로 부활해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다. 시즌 내내 실종됐던 '받쳐놓고 퍼올리기' 스윙을 되찾은 만큼 당분간은 좋은 활약을 기대해도 좋을 것 같다. Wong은 뭐 이렇게 쓰는 수밖에 없다. 리스크가 크다는 점에선 코사마와 같지만 나름 리워드도 쏠쏠하다는 차이가 있다. 


그리고. 예상대로 시끄러운 시리즈가 되고 있다. 하다하다 침대축구 비유까지 나오니 참참못하시는 분들이 계신데, 10원짜리 가치도 없는 발언에 마음 쓸 필요는 없는 것 같다. 항상 승리할 수는 없으므로 우리가 패배하는 날도 올 것이다. 아이러니하지만 아마도 그날이 카즈가 가장 존중받는 날이 될 것이다. 적어도 필자는 작년에 10여통이나 받았던 '현진이한테 쳐발렸네' 문자를 오늘은 한 통도 받지 않았다. 왕년의 SK가 그랬듯, 결국 시간이 약이다. 물론 이번 시리즈가 '그날'이 되진 않길 바란다. 똥시즌을 거쳐 언더독으로 시작해 승기를 잡지 않았는가. 좋은 가을이다. 지금은 좀 더 즐기자. 



What happened to Shelby??


Miller는 9월 30.1이닝 21H 5BB/26K 1.48ERA'로 극적인 부활에 성공했다. 마지막 Cubs 원정에서 4.1이닝 3실점 2BB/8K로 삐끗한 게 옥에티지만, 상대 슬래쉬라인은 .189 .224 .279에 불과하다. 물론 .229의 BABIP와 86.2%에 이르는 LOB%가 눈에 밟힐 것이다. 허나 2.77FIP도 여전히 훌륭한 성적이며, '밀레기' 시절이던 8월 BABIP가 .225였다는 점을 감안하면 단순히 뽀록이라고 치부할 수는 없다. 


당사자를 비롯한 많은 사람들은 성공의 열쇠로 향상된 싱커를 꼽고 있다. 근데 이거 연막인가 싶다. 맛스타에게 배운 그립을 써먹기 시작한 게 8월이지만 여전히 그 구사비율은 9%대에 머문다. 심지어 37.4GB%는 월간 스플릿 중 최저. 플라이볼을 유도하는 흑마법 싱커가 아닌 이상에야 정말로 달라진 것은 향상된 커맨드와 커브 사용의 급증이다. 


비록, 60%까지 구사율을 낮췄으나 Miller는 포심을 생명줄로 하는 투수다. 시즌 내내 볼질, 실투 조합으로 출루-장타 콤보를 얻어맞았는데 이제서야 공이 코스를 찌르기 시작한다. 그 결과 작년 이후 처음으로 두자릿수의 헛스윙률(11.5%)을 기록하며 아웃피치로 부활한 것. 여기엔 28%까지 구사율을 높인 커브도 한몫 단단히 했다. Miller의 커브는 아웃피치로는 여전히 쓸모가 없지만 카운트를 잡는 용도로는 매우 쏠쏠하다. 


결론은 이렇다. 포심 - 커브 - 커터/체인지업을 7:2:1의 비율로 던지던 Miller는 포심 - 커브 - 투심을 6:3:1로 던지는 걸로 투구패턴을 바꿨다. 자신없는 구종이었던 커터, 체인지업을 버린 게 커맨드 안정을 부른 것일까? 이것은 작년 씨맛의 스텝업과 같은 케이스인데, 이유야 어찌 됐든 포심 부활, 장타 억제, 이닝 먹어주기의 3박자가 맞아 들어가고 있다. 물론 Miller는 Miller이므로 실력을 믿기보단 샤머니즘의 끈을 놓지 말도록 하자. 벌써 4차전인데 이젠 정말 바빕놈이 한 번 도와줄 때도 됐다. 



It's all about Kershaw


Mattingly의 생각을 이해 못하는 바는 아니다. Haren의 9월 스플릿을 믿느니 3일 쉰 Kershaw를 내고 컨디션이 좋은 Greinke로 시리즈를 끝내고 싶었을 것. 글쎄, 이런 무리수는 좀처럼 통하지 않는다. 


시리즈 전략은 이번 경기에서도 유효하다. 선발의 목표는 6이닝 2실점, 흔들리면 빠른 훅으로 교체, 그리고 3점을 선취하면 승리. 단, Kershaw의 투구수를 90개 선에서 제한한다고 하니 까불지 말고 차분하게 공략하자. 지난 1차전은 그냥 천재지변이었을 뿐, Kershaw는 여전히 Kershaw이고 Miller는... 어쨌든 Miller다. 도련님과 Haren의 대리선발 개싸움으로 치달으면 경기는 통제불능이 된다. 그 어느 때보다 겸손한 플레이가 요구되는 경기이며, 이번 만큼은 기대치 그대로 필승을 다짐해야 한다. 

 


CS 쓰레드를 올릴 수 있길 바라며, 홈에서 끝내자!!





Posted by jdzi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skip 2014.10.08 09:30 Address Modify/Delete Reply

    giants 올라오면 저는 참... 적진 한복판, 장판파서 단기필마 무쌍난무해야 할 처지네요 헐헐 ㅋㅋㅋ

    • BlogIcon gicaesar 2014.10.08 09:37 Address Modify/Delete

      한국에서는 포위공격 당하다가 해방된 상황인데, 거기에서는 반대가 되실 수도 있겠네요 ㅎ

    • Q1 2014.10.08 09:58 Address Modify/Delete

      작년 월시 펜웨이에서 본 저도 있는데요 뭐..

  3. BlogIcon FreeRedbird 2014.10.08 09: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결국 이렇게 이겼군요.. 출근길에 역전하는 모습을 보고 숨넘어가는 줄 알았는데 운전중이라 댓글 달 여유까지는 없었네요. 다저랑 이제 몇 달 간 볼 일이 없다고 생각하니 속이 다 시원합니다. ㅎㅎㅎ

    경기전엔 Kershaw의 투구수 제한을 할 듯 하다가 막상 잘 던지니까 그냥 100구 넘기게 내버려 둔 상대 감독의 도움이 컸던 것 같고요. 로지녀석은 참 사람 미치게 합니다만 어쨌든 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되는 것이니 역전 허용하지 않고 경기 마무리해 주는 것으로 만족합니다.

    NLCS는 정말 Giants 만나면 거의 100% 질 것 같은 느낌인데, 이것도 뚜껑 열어봐야 알겠지요. 일단은 오늘 Nats가 이겨서 둘이 5차전 가길 기대해 봅니다.

    저는 NLCS 2차전 프리뷰에서 다시 뵙겠습니다. 올해도 이렇게 길게 프리뷰를 이어갈 줄은 정말 몰랐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BlogIcon FreeRedbird 2014.10.08 10: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곤 제구난조로 SF가 2-0 리드를 잡았습니다. 이런이런... 5차전까지 가달라니까... -.-

  5. BlogIcon nodmar 2014.10.08 11: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퍼의 적시 2루타로 내츠가 한점 따라갑니다. 무사 2루라 동점 가지 않을까 싶네요.

  6. BlogIcon nodmar 2014.10.08 11:3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 오히려 자이언츠가 올라왔으면 합니다. 2년 전의 리벤지도 하고 싶고, 전력상 내츠가 훨씬 강해서 부담스럽기도 하고, 또 홈 어드벤티지를 가지느냐 뺏기느냐의 문제라서요.

  7. BlogIcon 히로옹 2014.10.08 11: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새벽부터 일어나서 가슴졸이며 봤는데 저도 모르게 맷아담스 홈런에 소리를 질렀네요. 어제는 웡이 오늘은 아담스가 루키들이 잘해주니 이겨서 기분좋고 미래도 밝아보여서 더 기분이 좋습니다 !

  8. BlogIcon nodmar 2014.10.08 12: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퍼가 스플래쉬힛으로 동점을 만드네요. ㄷㄷ 내츠를 혼자 끌고갑니다.

  9. doovy 2014.10.08 12:5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금 내츠 경기 보고계시는 분 계신가요. 진짜 가관이네요. AL 에서 Angels가 기대 이하였다면 이쪽은 Nats가 정말 한심한 야구를 하고있습니다.

    • lecter 2014.10.08 13:11 Address Modify/Delete

      매팅리는 써먹을 불펜이 없으니까 변명이라도 할 수 있지만, 윌리엄스는 좋은 불펜 놔두고 대체 매 이닝 뭐 하고 있는 건가요 ㅋㅋ

  10. lecter 2014.10.08 13: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오 결국 또 샌프...

  11. doovy 2014.10.08 13: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자 우리 상대가 Giants로 확정 되었군요. 2012 NLCS 리벤지 매치가 성사되었습니다. 젠장 -_-

  12. blunt 2014.10.08 13: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결국 샌프와 만나게되네요

  13. #41 2014.10.08 13: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뭐 올시즌 카즈 입장에서 홈 어드 갖고 NLCS 치르는 건 과분한 보너스같은 느낌이라...편하게 봐야겠군요 ㅋㅋ

  14. BlogIcon FreeRedbird 2014.10.08 13:3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결국 SF랑 리매치를 하게 되었군요. 야구에 인탠저블이라는 게 진짜 있다면 바로 저 팀에 있지 않나 싶습니다. 어디가 어떻게 왜 강한 것인지 알 수 없는데 이기기는 정말 힘든 팀이죠. ㅎㅎ 저도 뭐 올해는 포스트시즌 한 경기 한 경기가 덤이라고 생각하고 맘편히 보렵니다.

  15. BlogIcon yuhars 2014.10.08 14: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상성상 최악의 팀이 올라왔군요. 카즈 보다 더 늪 야구를 잘하는 SF가 올라왔으니 승률은 한 5% 될것 같은데 그래도 이번 DS때처럼 끝까지 끈질긴 모습 보여주면 좋겠습니다.

  16. skip 2014.10.08 14:4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두 샤머니즘의 격돌이 결국 성사됬네요. 아님 뭐 지저스와 부따의 대결따위랄까...

    우리가 작년보다 많이 맛이 간거 처럼 저쪽도 종교에 의지해서 자이언츠도 12년 당시보다 끈끈한 맛이 떨어지는것도 사실이죠 본의아니게 종종 경기 봐서 느끼는겁니다만. 나름 peavy영감이나 hudson영감한테 우리가 강했기도 하고요. 보겔송이 지난번처럼 먹어주면 골치아파지긴할텐데...

    우리도 waino가 오락가락 하는거 같아서 개봉하지 않았던 wacha와 cmart의 역할이 중요해지지않을까 싶습니다, 얘네 둘만 작년모드 였어도 웃으며 경기 볼 수 있을텐데 참... 뭐 야구에 가정은 없지만요.

  17. mizzou 2014.10.08 14: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새벽에 엠스플 중계보다 보니 웨이노 팔꿈치통증이 있다고하는데 설마 샌프경기할때 로테에 영향이 있으려나요?

    • BlogIcon FreeRedbird 2014.10.08 16: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일단은 1차전 선발 예정이나 컨디션이 안좋으면 Lynn으로 대체하겠다고 합니다. 팔꿈치 상태는 시즌 내내 왔다갔다 했다고 하는군요. -_-

      http://www.stltoday.com/sports/baseball/professional/cards-plan-on-wainwright-for-game/article_91e2d4fa-a538-5fd5-bde8-08fe12189771.html

    • BlogIcon mizzou 2014.10.08 16:49 Address Modify/Delete

      그렇군요 정말 올해 nlcs는 보너스 같은느낌이니 컨디션이 안좋다면 무리하지말고 웨이노는 내년준비를 잘하는게 나을수도있을것같습니다 린,래키,밀러가 nlds에서 보여준 모습으로도 충분히 해볼만하다고 봅니다

    • lecter 2014.10.08 18:13 Address Modify/Delete

      웨이노 4차전 선발 한번만 나온다 하더라도 뭐라 안 할 수 있습니다 ㅋㅋ

  18. BlogIcon craig 2014.10.08 16:20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퍼 쩔더군요 우리도 저런 선수 한명만 있으면 두려울게 없는데....

    • BlogIcon 베페 2014.10.08 18:55 Address Modify/Delete

      푸->벅만신->트란형->보배? 아닐까요?ㅎㅎ 4명중엔 역시 트란형이...포스트시즌엔 쩔었죠 ㅎ

  19. lecter 2014.10.09 12: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fangraphs에 Kantrovitz 인터뷰가 올라왔습니다.

    http://www.fangraphs.com/blogs/qa-dan-kantrovitz-st-louis-cardinals-scouting-director/

    눈에 띄는 내용은 없이 평범한 얘기들이고, 적어도 현 CBA 하에서는 지금까지 지켜왔던 기조를 계속 이어갈 것 같군요.

  20. BlogIcon jdzinn 2014.10.09 12: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플옵이 한창인 와중에 AFL이 개막했습니다. 우리 선수들은 Peoria에서 뜁니다.

    Mitch Harris, Chris Perry, Tyrell Jenkins, Sam Tui
    C.J. McElroy, Jacob Wilson, Cody Stanley, Breyvic Valera

    개막전에선 맥이 3/4, 투이와 페리가 1이닝 셧아웃으로 각각 세이브, 홀드 기록했네요.
    부상으로 많이 빠졌던 Aledmys Diaz가 보고 싶은데, 어디 윈터리그라도 참여했으면 좋겠습니다.

  21. BlogIcon FreeRedbird 2014.10.10 14:4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NLCS 로테이션은 1차전 Waino 포함하여 DS때와 똑같이 간다고 합니다.
    http://espn.go.com/mlb/playoffs/2014/story/_/id/11670557/2014-nlcs-st-louis-cardinals-tab-adam-wainwright-start-gam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