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로스터 변동이 많았기에, 업데이트를 해 보았다.


(클릭-->확대)


Maness, CMart, Gast, Lyons 등 꼬꼬마들이 계속해서 올라왔는데, 이들의 자리는 주로 기존 부상자들을 60일 DL로 옮기는 방법을 통해 마련했다. 벌써 60일 DL에 Carp, Motte, Furcal 등 세 명이 등재되어 있다. 만약 Carp가 정말로 6월에 복귀한다면, 이번에는 Jaime Garcia를 60일 DL로 옮길 것이다. (이런 방법이 있는데도 굳이 Eduardo Sanchez를 웨이버 공시해서 방출한 것은 다소 의외이다. 좀 더 기다렸다가 Carp 복귀때 결정했어도 될 것 같은데 말이다.)


현재 DL에 올라 있는 선수들의 연봉을 합치면 39.5M에 달한다. 이는 전체 페이롤의 34%에 해당하는 막대한 금액이다.



모든 경기가 smooth하게 잘 흘러가고 있는 것은 아니지만, 이런저런 부상의 발생과 Wigginton, DD 등 철밥통들의 존재에도 불구하고 팀은 여전히 NL 중부지구 1위를 달리고 있다. 이런 것이 depth의 힘이다.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icaesar 2013.05.24 15: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크루즈 포지션에 유틸 써놓으신거 보고 왠지 웃음이 나왔습니다. 아, 이 놈이 원래는 이랬지...하고 ㅎ

    • Grady Frew 2013.05.24 16:28 Address Modify/Delete

      Craig이 2루를 볼 때도 있었는데 말이죠.
      지금 생각해보면 으아~

  2. 2013.05.26 16: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