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lt Jocketty Years(11)

Transactions of 2004-05 Offseason, 2005 Season

2005 Season: 100승 62패, NL Central 1위

Postseason: NLDS vs Padres 3-0 승, NLCS vs Astros 2-4 패

(Baseball-Reference 2005 시즌 페이지)


2004년의 팀은 메이저리그에서 최다승을 거두고도 월드시리즈에서 스윕당하여 진한 아쉬움을 남겼다. 사실 105승짜리 팀을 업그레이드한다는 것은 무척 어려운 일이다. 뭔가 해보려고 애쓰던 Jocketty는 이 오프시즌에서 결국 커리어 최악의 무브를 저지르게 된다.


2004/12/07  Matt Morris 재계약(RHP) (1yr/2.5M+인센티브)    Excellent

11월에 Labrum부위에 수술을 받은 Morris는 레버리지가 별로 없었고, 결국 Cards와 2.5M의 기본 연봉에 4.5M의 퍼포먼스 보너스가 포함된 계약을 맺었다. 어깨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Morris는 이 시즌 31회 선발 등판하여 2.7 WAR라는 쏠쏠한 활약을 해 주었다. 인센티브 중 얼마를 받아갔는지 모르겠는데, 대부분 받아갔다고 하더라도 훌륭한 계약이었다.


2004/12/07  John Mabry(UT) 재계약 (1yr/725K)    Average

2004 시즌에서 뽀록으로 막강한 공격력을 보여주었던 Mabry는 2005년에는 다시 예전의 평범한 벤치 선수로 되돌아갔다.


2004/12/07  Cal Eldred(RHP) 재계약 (1yr/600K)    Good

Eldred는 2005 시즌에도 불펜에서 리더쉽을 발휘하며 나쁘지 않은 성적을 올려 주었다. 다만, 부상으로 인해 37이닝 등판에 그친 것이 아쉬웠다. Eldred는 이 시즌을 끝으로 은퇴했다.


2004/12/14  FA Einar Diaz(C) 계약 (1yr/600K)    Bad

백업포수 Diaz는 139 PA에서 .525 OPS를 기록하여 자동 아웃으로 명성을 떨쳤으며, 수비도 별로였다. 백업포수라는게 그렇게 중요한 포지션은 아니지만, 정말 이게 최선입니까... 라고 묻고 싶다.


2004/12/18  트레이드: Athletics에 Dan Haren(RHP), Kiko Calero(RHP), Daric Barton(C/1B)을 내주고 Mark Mulder(LHP)를 받음   Atrocious

이 트레이드는 너무 많이 씹어서 이제 별로 할 말이 없다. Mulder는 이미 2004년에 4.43 ERA, 4.51 FIP로 맛이 간 모습을 보이고 있었는데, 리바운드할 거라고 믿고 도박을 한 것 치고는 정말 너무 많이 퍼줬다. 그나마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는 것은, 10이닝 셧아웃을 기록했던 이 경기 뿐이다.

(Mark Mulder)


2004/12/22  So Taguchi(OF) 재계약 (1yr/550K)    Excellent

2004 시즌 종료 후, Jocketty는 Taguchi를 매우 저렴한 연봉으로 재계약했다. Taguchi는 2005 시즌에 커리어 하이인 424 PA에 출장하여 타석에서 92 wRC+를 기록하고, 수비와 주루에서 훌륭하게 기여하여 1.7 WAR을 기록했다.


2004/12/22  FA Mike Myers 계약 (1yr/600K)     Average

2005/03/29  트레이드: Red Sox에 Mike Myers를 보내고 Carlos de la Cruz(OF), Kevin Ool(LHP)을 받음    Bad

Jocketty는 FA가 되어 떠난 Steve Kline의 공백을 메꾸고자 LOOGY Mike Myers와 계약하였는데, 스프링 트레이닝이 끝날 무렵 마이너리거 2명을 받고 그를 트레이드하였다. Myers는 Red Sox에서 늘 하던 대로 LOOGY로서 무난한 활약을 하였다. 반면, 받아온 유망주 2명은 늘 그렇듯이 또 망했다. 일관성 하나는 인정해 줘야 할 듯...

이후 LOOGY 자리는 결국 마이너리그에서 올라온 Randy Flores가 메꾸게 된다.


2004/12/23  FA David Eckstein 계약 (3yr/10.25M)   Excellent

Renteria를 잃은 Jocketty는 대신 논텐더로 풀린 Eckstein을 영입했다. Eckstein은 3년간 5.8 WAR을 기록, 가성비 기준으로는 정말 훌륭하게 활약해 주었고, 06 월드시리즈에서 맹활약하여 MVP를 받기도 했다. 좁은 레인지와 물어깨로 보고 있기가 안쓰러웠지만, 그래도 도무지 미워할 수가 없었던 선수. 자세한 이야기는 Doovy님의 포스팅을 참조하시길...


2004/12/28  FA Abraham Nunez 계약 (마이너)    Excellent

이 계약은 애초에 depth 확보 차원의 계약이었는데, Nunez가 스프링캠프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면서 개막전 로스터에 포함되었고, 이후  Scott Rolen이 최희섭과 충돌하여 어깨 부상을 입고 시즌아웃 된 뒤에는 주전 3루수로 기용되었다. 88 wRC+, 1.4 WAR의 성적은 연봉 대비 정말 대박이라고 할 수 있겠다.


2005/01/06  FA Mark Grudzielanek 계약 (1yr/1M)   Outstanding

Grudzielanek은 리그 평균 수준의 공격력과 우수한 수비력의 컴비네이션으로 3.4 WAR을 기록, 유난히 저가의 좋은 계약이 많았던 이 오프시즌에서도 가성비 킹의 자리에 등극하였다. Grudzielanek의 안정적인 수비는 Eckstein의 좁은 수비범위를 커버하는 데에도 도움을 주었다.

(Mark Grudzielanek)


2005/04/01  Chris Carpenter 연장계약 (2yr/13M+8M 옵션)    Outstanding

시즌 개막과 함께 발표된 이 연장계약은 2006, 2007년에 대한 계약 및 2008년 옵션을 담고 있었는데, 2006년 말에 또다시 연장계약을 체결하여 2007년 계약은 이후에 없었던 일이 되었다. 2006년만 놓고 보자면, 그는 221.2이닝을 던지며 5.2 WAR을 기록했고, 연말 사이영 투표에서 3위에 올랐다. 그리고 팀을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이끌었다.


2005/06/10  트레이드: Indians에 Javier Cardona(C)를 보내고 John Rodriguez(OF)를 받음     Good

J-Rod는 우수한 선구안을 바탕으로 2005년 115 wRC+, 2006년 111 wRC+의 좋은 성적을 기록하며 벤치에서 활약해 주었다. 코너 OF밖에 볼 수 없고, 그나마도 수비력이 썩 좋지 않다는 단점이 있었지만 이런 타자가 벤치에 앉아 있다는 것은 NL팀에게는 꽤 도움이 된다.




총평.


2004년 팀의 핵심 멤버들이 대부분 남아 있었으므로, 애초에 이 팀은 크게 보강이 필요한 부분이 없었다. Mulder 트레이드는 그야말로 재앙이 되었지만, 이 트레이드로 인해 Jocketty의 이 오프시즌 자체가 저평가되고 있음은 상당히 아쉬운 일이다. 이 오프시즌의 무브들을 보면, 팀을 조금씩 보완하기 위한 작은 규모의 계약들이 많이 보이는데, 대부분 투자 대비 훌륭한 성과를 거뒀다. 로스터가 워낙 잘 만들어져 있었기 때문에, Mulder가 당장 트레이드 첫해부터 Haren보다 못 던졌음에도 불구하고, 팀은 100승을 거두고 또다시 지구 1위로 플레이오프에 올라갈 수 있었다. NLDS에서 Padres를 간단히 스윕하고 올라간 NLCS에서는 당시의 최대 라이벌 Astros를 2년 연속으로 만났는데, 이전 해와 달리 2승 4패로 지고 말았다. Mulder는 2차전과 6차전에 나와 모두 졌다. 뭐, Mulder를 위해 조금 변명을 하자면, 두 번 모두 상대 투수는 절정의 기량을 보이던 Roy Oswalt였다.


TO BE CONTINUED...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icaesar 2013.03.20 15: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금에야 결과를 다 알고 있지만 당시에는 에드먼즈 워커의 잔부상과 롤렌의 이탈로 타선은 좀 약해졌어도 푸홀스를 중심으로 여전히 타선은 견고했고, 목수옹의 각성과 멀더라는 빅네임 영입으로 올해는 우승을...! 했었지만 아쉽게 주저않아서 기억에 남는 시즌이었네요. 이 때만해도 멀더 영입이 향후 몇 년간 팜에 재앙을 가져올 줄은 몰랐는데, 사람 일은 참 모르는 거네요. 지금 돌이켜보면 이 시즌은 걍 NLCS 5차전으로 위안을 삼아야겠네요 ㅎ

  2. doovy 2013.03.20 19: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난해한 이름 스펠링과 다저스 시절 모습 때문에 익숙한 그루질라넥 진짜 오랜만에 들어보네요... 1997년인가 몬트리올 시절 한시즌 2루타 54개인가 아무튼 NL 기록 세웠던 선수인데, 정말이지 가성비로는 Gruz 만한 선수 찾기 힘들었던 것 같습니다. J-Rod는 타격 기술과 재능만큼은 오늘날의 M-Carp이나 Skip에 뒤지지 않았었는데, 본문에 나와있듯이 수비수로써 가치가 별로 없었던게 치명적이었죠. 내야수를 볼 수 있었거나 센터를 볼 능력이 되었다면 4th OF로 커리어를 길게 가져갈 수 있었던 선수인데... 유난히 C-Zambrano 상대로 강했던 기억이 있네요. 야구 관둔줄 알았더니 ML에 못올라왔을뿐 2012년까지만해도 독립리그에서 뛰고 있다고 합니다. 2시즌동안 벤치에서 OPS .811을 찍었는데 벤치에서도 자리를 못잡고 나이를 먹은 거 보니 좀 안타까ㅃ네요.

  3. doovy 2013.03.20 20: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현대야구에서 좀처럼 보기힘든 Mulder의 101구 10이닝 무사사구 셧아웃도 추억이 돋네요. 저게 Clemens 상대 경기였다는 것은 놀랍습니다. 요즘 ESPN 애널리스트로 양복입고 스튜디오에 앉아있는 것만 봤는데 풀샷 잡은 화면 보면 떡대가 얼마나 좋은지.... 새삼 프로 선수들은 확실히 다르구나 싶더군요 ㅎㅎ

  4. BlogIcon skip 2013.03.22 00:0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제 espn ny의 adaum rubin이 cards 지켜본 사람들 다 이 팀의 winning-type players collection에 놀란다고 야그하더만, 오늘 david freese도 이 팀 선수들의 talent는 물론 desire도 어느팀과 비교해도 우위에 있다고 야그하네요. 프런트, 코칭스탶, 선수들까지, 진짜 위에서 아래로, 아래부터 위로 intangible value 강조하기로는 어느팀에 꿀리지 않는 것 같아요 ㅋ

    porcello 보러 스카우트 보냈다던데, gammons발 astros 선발들 루머도 그렇고, 어째 시즌중 누구 뻗을꺼 대비해 루키들만 믿고가기 거시기 하니 질을 떠나 미리 이놈저놈 체크해두는거 같은 삘이네요 ㅋ

    • BlogIcon jdzinn 2013.03.22 01: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하이메 뻗고 린은 시즌 중 마이너나 불펜으로 내려갈 것 같은데요. 암만 봐도 Wacha가 빠른 시일 안에 한 자리 차지하지 싶습니다. 그러면 내부 자원이 Kelly, Gast, Lyons, Maness... 자유계약으로 Lohse도 가능성 있어 뵈고 잘 모르겠네요. 기왕에 트레이드 할 거면 출혈 감수하고 빅네임 영입도 나쁘진 않을 듯해요.

      그리고 Pham 또 호무랑 쳤네요ㅋ

    • BlogIcon skip 2013.03.22 14:29 Address Modify/Delete

      C.J. McElroy랑 Walsh, Matt Williams도 불방망이네요. David Washinton은 오늘 또 홈런때렸습니다 ㅋ

      아직 로스터 짜여진건 아니지만 Memphis 외야가 Chambers, Taveras 확정에 한자리 놓고 Swauger랑 Pham이 경쟁하지 않을까 싶은데, 이 페이스면 Pham이 한자리 꿰찰 수 있겠네요. 이래놓고 또 1달뒤에 어디 부러지려나요 -_-;;;

      Stock은 스캠에서도 구위/제구 계속 별로인게... 그냥 이대로 망픽 될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