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절 정도 지나온 AFL, 한번 정리해보고 갈께요. 중계도 없고 상세한 소식은 어렵지만, AFL에 가 있는 두 스카우터와, BA intern의 트윗에서 주로 정보를 얻었습니다. 세부스탯도 정리를 해볼까 했는데, 표본도 너무 적고 큰 의미가 있나 해서 시즌 마치면 정리해볼 예정이에요.


Hitters


1. Kolten Wong : 무리하는게 아닌가 걱정이 많았는데, 좀 쉬고 오더니 살아난 모양새 입니다. Wong이 뛰던 경기를 지켜보던 한 스카우터는 Wong의 easy approach와 bat control, 간결한 스윙을 칭찬하더군요. 다른 스카우터도 장타를 노리며 꽝 때리지 않고 쉽게 drive 시키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얘기하고 있습니다. 반면 이런 스윙은 장타 기대하긴 좀 무리니 만큼, 올해 초 처럼 Dustin Pedroia나 Roberto Alomar 같은 수퍼스타를 기대하는건 살짝 무리수 인것 같네요. 또한, 2012시즌 중후반 부터 지적되어 온 문제, 'being too aggresive as a leadoff hitter'는 BB/SO 비율을 감안하면 별 진전이 없는 것 같습니다. 물론, AFL 성향이 그렇다 하지만, 11경기서 0/8은 조금 갸우뚱하죠. 


2. Mike O'Neill : 고작 9경기 스탯에 불과하지만 FSL에서의 성적 그대로 판박이 입니다. 진정한 똑딱이, OBP 머신. 올시즌 FSL-TL 통틀어 SB%가 60% (15/10)였는데, 이번에도 4번 뛰어 2번 성공했네요. 준족은 아니어도 꽤나 재빠른, 다람쥐 같은 선수인데, 아무리 봐도 주루센스가 영 꽝인 것 같습니다. 이 기세로 내년 AAA까지 진출한다면 4th OF로 명함 한번 내밀어 볼만 하겠네요.


3. Cody Stanley : 포수는 참, 그렇네요.


4. Colin Walsh : Adams, Wong, Taveras 처럼 A레벨에서 A+ 건너뛰고 AA로 승격 여부를 결정지을 무대죠. 최근 2-3경기 부진하며 타율이 급락했는데, bat speed와 pitch recognition에서 좋은 평을 받는 등, 전체적으론 평범합니다. 몇몇 넘어가겠다, 또는 뻗어가겠다 싶은 타구가 잡혀 버렸다는 트윗을 봐선 시즌 말 부터 이어온 부상 후유증이 지금도 영향을 미치고 있는게 아닌가 생각도 드는데요. 아무튼 조금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마이너 시즌 종료 후 팀에서 오픈한 instructional league에서 2B로 집중 훈련을 받았는데, AFL 와서는 다시 두서없이 2B, DH, RF 로테이션 돌고 있더군요. 포지션 하나 잡아 정착 좀 시키길.



Pitches


1. Boone Whiting :  86-88mph with downhill movement의 fastball, average slider, 그리고 여기저기서 plus pitch, very effective out pitch라 호평받는 changeup. 구속이 좀 늘었나 했더니 똑같네요. 별다른 설명 필요 없이 작년에 알던 그 Whiting 그대로 입니다. 오늘 경기 선발로 등판해서 4 IP, 4H, 무실점 1BB/4SO로 좋은 모습 보였군요.


2. Seth Blair : 제구가 여전히 들쑥날쑥 하긴 한데, fastball 92-95mph, 최고 96mph을 찍어대며 9.1동안 15개의 삼진을 잡아내는 괴력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AFL서 지난 2년간 부진했던 것 좀 만회할 셈인지. 무엇보다 fastball command가 많이 나아졌단 말이 마음에 드네요.


3. Kevin Siegrist : 2경기 잘 하다 마지막 경기서 털렸습니다. 레퍼토리(90-94mph의 straight fastball과 changeup, slider combination) 괜찮고 좌완치고 구속도 꽤나 좋은데, 아직 location과 hit spot이 영 inconsistent하다는 스카우터들의 평이구요. 잘할 때 대박치고 못할 때 쪽박치는, 기복이 좀 심하죠, 작년 Tyler Lyons 마냥. 제구도 썩 괜찮고, AAA의 Lyons, Gast와 저 밑의 Cooney와 함께 그나마 기대해봄직한 좌완투수입니다.


4. Sam Freeman : TJS 전 low 90s, 이후 high 80s 였는데, 수술 후 1년이 다된 지금시점, 갈수록 구속이 늡니다. 94-97mph fastball. sharp slider도 괜찮고. 그런데 계속 solid contract를 허용하며 쳐 맞죠. 운이 없는건지, 아니면 로케이션이 젬병인지 모르겠네요. Cleto도 그렇고 이놈도 그렇고 조금만 뚝딱 고치면 크게 써먹을 수 있을 것 같은데.

'Cardinals > Prospec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2 Season Recap: GCL Cardinals (Rookie)  (8) 2012.11.01
2012 Season Recap: DSL Cardinals (Rookie)  (4) 2012.10.30
한참 진행중인 AFL 돌아보기  (10) 2012.10.28
TOP 7 Prosepcts  (11) 2012.09.27
막간을 이용한 아주 짧은 farm 소식  (3) 2012.09.24
마이너 리포트  (24) 2012.09.06
Posted by skip5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FreeRedbird 2012.10.29 11: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냥 bust라고 생각하고 잊고 있었던 Blair가 요즘 패스트볼이 좋다는 말을 듣고 있는 걸 보니 좋더군요. 여전히 별 기대는 안되지만 릴리버로라도 써먹을 수 있으면 좋겠는데요.

  2. BlogIcon FreeRedbird 2012.10.29 13:0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Giants가 Tigers를 스윕해 버리네요. 7연승으로 플레이오프를 마무리합니다. 대단하네요. ㅎ

    • lecter 2012.10.29 13:24 Address Modify/Delete

      이러니까 더 아까워지네요. 타이거스 경기력으로 봤을 땐 우리가 올라가도 충분히 할만했을거 같은데요 ㅎㅎㅎ

    • doovy 2012.10.29 18:08 Address Modify/Delete

      한편으로는 Giants가 올해 이길 운이었나보다 싶기도 합니다 ^^

    • doovy 2012.10.29 18:13 Address Modify/Delete

      무엇보다 Verlander에게 1차전 멘붕을 초래함으로써 시리즈가 Tigers가 원하는 방향대로 전혀 흘러가지 않았는데요, 우리가 올라갔으면 1차전은 홈에서 Waino 대 Verlander 였을텐데...과연 어떗을까요? ^^

    • gicaesar 2012.10.29 20:11 Address Modify/Delete

      우리를 이기고 올라갔으니 우승은 해줘야죠 ㅎㅎ

    • BlogIcon skip 2012.10.30 00:43 Address Modify/Delete

      왜 하필 giants가 -_-;;;

  3. lecter 2012.10.30 09:0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야디가 fielding bible award에서 100점을 받아 2년 만에 1위를 차지했고, GG 파이널 리스트에도 올랐습니다. 파이널리스트에 올라간 건 야디가 유일하고, 제이는 본, 스텁스, 매커친에 밀려서 못 올라갔습니다.

  4. BlogIcon skip 2012.10.30 13:47 Address Modify/Delete Reply

    blair 오늘 4IP, 5H, 1ER, 2BB/3SO 로 괜찮게 던졌네요.


    "This is pretty much the season for me," Blair said. "The end of the year at Palm Beach was like Spring Training for the Fall League. When I was pitching there I didn't have enough time to get ready the way I wanted to, wasn't able to execute my pitches consistently and you could see it in my stats. I feel good now, right where I want to be.

    선발이건 불펜이건 어느쪽에라도 2년간 망한 1라운더가 힘이 되어 준다면 아주 좋죠.

    동기생 Jordan Swagerty도 내년 스캠에 차질없이 준비 중이라 합니다. 투수는 정말 넘쳐나네요.

    • BlogIcon FreeRedbird 2012.10.30 14: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이렇게 우완 파워암이 넘쳐나는데... 지금이야말로 트레이트마켓에서 대차게 질러볼 때 아닐까 싶네요. Andrus라던가... Andrus라던가... Andrus라던가... ㅋㅋ

      뭐든지 아끼면 똥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