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팀 성적

(미국시간) 8/9 Cardinals 7, Reds 3
8/10 Cardinals 8, Reds 4
8/11 Cardinals 6, Reds 1

시즌성적 64승 49패, NL Central 1위 (1게임차)

지구 1위를 놓고 치열한 다툼을 벌이고 있는 Reds를 상대로 한 원정 3연전. 시작할 때에는 2게임 뒤진 상태였으나, 시리즈 스윕으로 1게임차 1위로 올라섰다. Carpenter, Wainwright의 호투와 Schumaker, Rasmus의 만루홈런을 포함한 타선의 고른 활약으로 투타에서 모두 완승을 거두었다.

시리즈의 중요성을 감안할 때 양 팀이 하이 텐션인 상태로 경기를 할 것이라는 것은 불보듯 뻔한 일이었으나, 여기에 멍청한 Brandon Phillips(경기장에서는 좋은 2루수이지만, 머리와 입은 좀 문제가 많다.)가 쓸데없는 발언을 하여 불에 기름을 부었다. Phillips의 말을 들어보자.

“I’d play against these guys with one leg. We have to beat these guys. I hate the Cardinals. All they do is bitch and moan about everything, all of them, they’re little bitches, all of ‘em. I really hate the Cardinals. Compared to the Cardinals, I love the Chicago Cubs. Let me make this clear – I hate the Cardinals.”

우리는 Cardinals를 이겨야 한다든지.. 나는 Cardinals가 정말 싫다든지.. 이정도까지는 경쟁심의 표현으로써 그럭저럭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다. 하지만 bitch 운운하면서부터는 확실히 선을 넘은 것이다.

2차전, 1회 타석에 들어선 Phillips는 공을 받기 위해 홈플레이트 뒤에 앉아 있던 Yadier Molina에게 "우정을 표시하기 위해" 어깨를 툭툭 쳤다. 그러자 Molina는 Phillips의 문제 발언을 거론하며 건드리지 말라고 화를 냈고, 둘이 언성을 높이자 양 팀 벤치는 물론이고 불펜에서까지 플레이어들이 뛰쳐나와 격렬한 몸싸움을 벌였다. 싸움 결과 양 팀 감독들은 퇴장을 당했는데, 일은 여기에서 끝나지 않았다. 몸싸움 과정에서 상대 투수 Johnny Cueto의 발길질에 걷어차인 Jason LaRue가 타박상을 입은 것이다. 갈비뼈 부위의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는데... 홈으로 돌아가면 엑스레이를 찍어 볼 예정이라고 하며, 당분간 출장이 힘들 것으로 보인다.

MLB 사무국은 이 난투극에 대한 징계 여부를 심의중인데, 상대 선수에게 부상을 입힌 Cueto는 반드시 징계를 받아야 할 것이다. 영상을 보면 Cueto는 LaRue 뿐 아니라 자기 주변의 모든 상대 선수에게 발길질을 하여 여러 명을 걷어찬 것 같다. 또한, 불필요한 언행으로 싸움의 단초를 제공한 Brandon Phillips에게도 뭔가 조치가 필요하다고 본다. 방구 낀 놈이 성낸다고... Molina가 화를 냈을 때 Phillips는 왜 같이 언성을 높인 건지 모르겠다.

이렇게 얻어맞고 경기까지 지면 꽤나 억울했겠지만, Molina는 이날 홈런을 날렸고, Cardinals는 이날 뿐 아니라 그 다음 경기까지 모두 이겨서 시리즈 스윕을 달성했다.


그나저나... Rolen이 4번, Edmonds가 5번을 치는 Reds 타선을 보니 옛날 생각이 많이 난다. Cardinals 팬이라면 2004년의 MV3를 잊을 래야 잊을 수가 없을 것이다. 더구나 당시 내가 가장 좋아하는 Cards 플레이어가 Edmonds였고, 두 번째가 Rolen이었으니... Edmonds의 그 어퍼컷 스윙과 얕은 수비위치에서 뒤로 달려가서 어깨너머로 상대의 홈런성 타구를 잡아내는 모습을 너무 좋아했고, Rolen은 초인적인 수비 레인지와 홈런 친 뒤 전력질주 하는 모습이 넘 인상적이었다. 참고로, 지금은 Wainwright를 가장 좋아한다. 2006년 플레이오프에서 Beltran을 삼진으로 잡은 순간부터, Wainwright는 내 새로운 favorite player가 되었다. 그 게임은 여지껏 본 Cards 게임 중 최고였다고 생각한다. (Pujols는 예나 지금이나 너무 완벽하게 잘하다 보니 인간적으로 많이 끌리지는 않는다. 스윙에 헛점이 있는 Edmonds 쪽이 더 보는 재미가 있었다. ㅎㅎㅎ)

다음은 홈에서 Cubs와 3연전, Brew Crew와 2연전을 갖는데, 8일 동안 휴식일이 3일이나 있는 널널한 스케줄이다. (무슨 스케줄이 이런 식으로 짜여져 있는 건지 모르겠다. 발로 만들었나...) 플레이어들의 잇단 부상으로 다들 피로가 누적되어 있을 것 같은데... 이런 느슨한 스케줄이 큰 도움이 될 것 같다.


2. 이런 저런 소식들.

- Jeff Suppan DL행, Lohse 복귀 임박

Suppan이 어깨 부위의 통증으로 DL에 올랐다. 앞으로 이어지는 널널한 스케줄 덕분에 당분간 5선발은 필요 없다. 다시 5인 로테이션이 필요한 시점이 되면 Kyle Lohse가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Lohse는 가장 최근의 AAA 재활 등판에서 7이닝 9삼진 1실점으로 이전보다 훨씬 나아진 모습을 보였다.

- Steve Hill, 메이저리그 콜업

위에서 언급한 대로 LaRue가 Cueto에게 얻어맞아서 당분간 출장이 어렵게 되었으므로, 구단은 Suppan을 DL에 보내면서 다른 백업 포수를 합류시켰다. 그런데.. 그게 Bryan Anderson도 아니고, Gagnozzi도 아니고... Steve Hill을 불러들였다. Hill에게는 첫 메이저리그 데뷔이다. 축하~!!!

Anderson이 아니라 Hill을 선택한 것은 주로 지리적인 이유였다고 한다. AAA팀인 Memphis는 미국 서부의 Nevada주에 있는 Reno에서 원정경기를 하고 있어서, 낮경기인 Reds와의 시리즈 3차전 시작 전까지 Anderson을 합류시키는 것이 불가능했다는 것이다. 게다가 Anderson은 엊그제 머리에 파울볼을 얻어맞아서 정상 컨디션이 아닌 상태이기도 하다.

Hill은 올 시즌 AA에서 .282/.355/.547의 준수한 활약을 하고 있었다. LaRue가 DL에 오르게 되면 좀 더 오래 메이저리그에 머무를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아마도 Lohse 복귀 때 마이너리그로 돌아갈 것 같은데... 메이저 로스터에 있는 동안 좋은 모습을 보여 주기를 기대한다.

- Tyler Jenkins, 계약이 거의 확정적

아직 구단의 공식 발표는 없으나, 드래프트 1st supplement round 픽(전체 50위) 이었던 고졸 우완투수 Tyler Jenkins와의 계약이 거의 마무리 단계에 와 있다고 한다. ESPN의 Keith Law에 의하면, 계약금은 1.3M 수준이라고 한다. 며칠 전에 계약한 Seth Blair의 거의 두 배에 가까운 거액이다. Jenkins는 딜이 마무리되는 대로 Johnson City에 합류할 예정이다.

아직 Zach Cox, Matt Swagerty, Austin Wilson에 대한 구체적인 소식은 없다. 데드라인이 가까워지고 있으므로, 계약 성공이든 실패든 간에 조만간 소식이 있을 것으로 본다. 드래프트 당시와 비교하면, Cox의 계약 가능성은 낮아졌고, Wilson의 계약 가능성은 올라간 상태이다. Cox는 계속해서 터무니없는 수준의 계약금을 요구하여 구단에서 난색을 표하고 있다는 설이 있는 반면, Wilson은 가족들과 함께 St. Louis를 방문하여 Cards 플레이어들과 함께 타격 및 수비 연습에 참여하기도 하고 구단 고위층과 면담도 하는 등 보다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Swagerty는 정말 아무런 소식이 없다. 이넘은 뭐하고 있는 것인지...

- Curt Smith, 시즌 아웃

올 시즌 AA에서 뛰고 있던 1루수 Curt Smith가 왼손 손목의 하마테(hamate) 골절로 시즌 아웃되었다. Smith의 시즌 slash stat은 .279/.312/.436 이었다. 그의 빈 자리에는 Xavier Scruggs가 승격되었다.

- Chris Patterson, 11게임만에 야구를 그만두다

올해 드래프트 29라운드 지명으로 입단한 투수 Patterson이 야구를 그만두고 학업을 계속하기로 했다고 한다. 그는 Johnson City에서 11게임에 나와 5.11 ERA를 기록중이었다.


Today's Music : Survior - Eye of the Tiger (Live '87)



난투극 기념으로 선곡. 라이브에서는 보컬이 좀 실망스럽다.
그리고... Eye of the Tiger라고 호피무늬 옷을 입고 나오다니 이건 좀 아니잖아...!!!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lecter 2010.08.12 19: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근 몇년간 이렇게 재밌게 본 시리즈가 또 있었나 싶습니다. 경기 외적으로 대응하는 방법이나, 경기 내적으로 상대를 제압하는 방법 모두 최고였고, 타격/피칭/수비 모두 어느 하나 흠잡을 데 없는 시리즈였죠. 몰리나의 홈런은 그야말로 전율이었고 ㅋㅋ

    그나저나 여기에 들어오시는 분 들 중에서 트위터 하시는 분들은 없나요. 경기할 때 같이 떠들면 재밌을 거 같은데...ㅎㅎ 전 @drlecter01입니다.

  2. zola 2010.08.12 19:1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중요한 시리즈에서 스윕으로 선두경쟁에 한결 유리한 상황이 됐습니다. 필립스의 발언과 행동은 역으로 레즈는 흥분하고 카즈는 결집하는 효과를 가져온 것 같습니다. 앞으로 홈 8연전이기 때문에 여기서 레즈와의 차이를 좀 벌릴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푸홀스, 할러데이, 웨이니, 카펜터 타투의 축 네 명의 컨디션이 상당히 올라와 있어서 앞으로 성적 역시 지금보다 좋아질 것 같구요.

    그리고 swagerty는 신경 쓸 필요도 없고, 콕스는 웬만하면 계약하는게 개인한테도 좋을텐데 왜이리 버티는지 모르겠네요. 좀만 노력해도 내야 주전 자리 차지할 수 있으니 빨리 계약해서 마이너 통과하는게 자신한테도 이익인데...

    • BlogIcon FreeRedbird 2010.08.16 14:1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선두경쟁에 유리해지나 싶었는데, Cubs에게 두 게임을 내주면서 도로 2위가 되어 버렸네요...

      Swagerty는 어이없게도 학교로 다시 돌아갈 가능성이 제법 제기되고 있습니다. -_-;;; Cox는 데드라인 마지막 까지 알 수 없을 듯 합니다.

  3. BlogIcon jdzinn 2010.08.12 19: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힐의 콜업은 레알 서프라이즈더군요. 반대로 생각해보면 앤더슨은 복도 지지리 없구나 싶구요. 쨌든 궁금했던 힐의 스윙을 볼 수 있게 됐네요. 휴식일도 많은데 이 친구한테 홈플레이트 뒤쪽을 맡기는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데드라인이 가까워지면서 칵스냐 윌슨이냐가 참 흥미진진 합니다. 합리적인 선택이라면 역시 칵스일텐데, 이놈의 'show me the money'가 진심이거든 그냥 보상픽 받고 대학으로 돌려보냈으면 합니다. 솔까 월라스보다 많이 받을 이유도 없어 보여요.

    • BlogIcon FreeRedbird 2010.08.16 14: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Hill이 오늘 홈런도 날렸죠. 잘하면 Spiezio 스타일의 커리어를 가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포수와 코너 인필드/아웃필드 모두 플레이 가능하니까요... 선구안이 나쁜 것이 아쉽죠.

  4. yuhars 2010.08.12 22:3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우 래즈전을 스윕했군요. 역시 카프 - 웨이니 - 가르시아로 이어지는 카즈의 원투쓰리 펀치는 그야말로 대단한것 같습니다. 특히 웨이니는 정말 언히터블 하네요. 군대있어서 보지는 못했고 느끼기만 했던ㅎ 카프의 2005년 모습을 보는것 같습니다. 웨이니 부디 사이영을 타주기를... ㅎ

    칵스가 계속 뻣팅기는 거보니 윌슨을 잡을수 있다면 계약못해도 된다고 봅니다. 칵스는 그냥 쇼미더 머니하다가 내년에 나와서 피눈물을 흘려봐야 아 작년에 계약할걸이라고 생각하겠죠. ㅎ 개인적으로 윌슨을 더 선호하기도 하구요.ㅎ 그리고 솔직히 롤랜의 수비에 길들여져 있다보니 3루수로서의 칵스는 성에 안찬다는 생각도 있구요.ㅋ 왠지 카즈의 3루수라면 맨손캐치로 노스텝 송구정도는 기본적으로 해줘야된다는 관념이 박혀있달까요? ㅎ 어쨋든 전 수비력 좋은 3루수가 좋더군요.

    • BlogIcon FreeRedbird 2010.08.16 14: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저도 수비 좋은 플레이어를 좋아합니다. 내셔널리그라면 수비는 기본으로 해 줘야 되지 않나... 싶습니다. Brendan Ryan이 계속 유격수를 본다면 3루수 레인지가 좀 부족해도 그럭저럭 상관없을 듯 합니다만, Ryan이 워낙 타격이 안되다보니 그것도 잘 모르겠네요.

  5. BlogIcon blunt 2010.08.13 10: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윕해서 지구 1위도 탈환하고... 웨이니도 다승 공동 선두에 올라서 무척 기분이 좋았습니다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