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Cardinals, Jason Larue와 재계약



Cardinals가 지난 2년간 백업포수로 뛰어 온 Jason LaRue와 다시 1년 계약을 맺었다. 연봉은 올해와 동일한 0.95M이다. 올 시즌 OPS가 .615에 불과하지만, 수비는 아직 쓸만한 수준으로 평가되고 있다.

백업포수에게 1M 가까운 연봉을 지불하는 것이 좋은 일인지는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올해의 FA 포수들 중 LaRue보다 좋은 포수들(Ramon Castro, Ivan Rodriguez, Yorbit Torrealba 등)은 1M 이하에 계약하려 들지 않거나 주전 자리를 원할 것으로 보이므로, FA시장에서 백업 포수를 조달하기로 했다면 나쁘지 않은 선택일 것이다. 이렇게 해서 Matt Pagnozzi에게 백업 포수를 맡기는 어이없는 일은 일어나지 않게 되었다.

내년 시즌에는 Bryan Anderson이 AAA에서 좀 더 성장하여 2011년 Cardinals의 백업 포수가 되거나, 최소한 좋은 트레이드 매물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2. Ruben Gotay와 마이너 계약



Cardinals가 내야 유틸리티 플레이어 Ruben Gotay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그는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합류할 경우 올해 Joe Thurston이 했던 것과 비슷한 역할을 맡을 것으로 보인다. (올 시즌 Thurston이 무려 307 PA를 얻었다는 것을 아시는지...???)

Gotay는 올 시즌에 Arizona Diamondbacks 산하의 AAA팀인 Reno에서 뛰면서 .272/.429/.450의 준수한 성적을 남겼다. Sean Smith의 CHONE Projection은 그의 2010년 메이저리그 예상 성적을 .259/.369/.392로 전망하고 있는데, 이 정도면 Joe Thurston에 비해 엄청난 업그레이드가 될 것이다.


Today's Music : Hoobastank - The Reason (Live)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