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Angels의 Nick Adenhart가 불의의 교통사고로 사망하였다. 겨우 22세인데...
음주운전자가 그가 타고 있던 차를 들이받고 도주하였다고 한다.
MLB 공식 홈페이지 링크

한때 마이너리그 최고의 유망주 중 하나였고, 비록 작년의 좋지 않은 기록으로 약간 회의적인 시각이 생기기도 했지만, 여전히 스카우트들은 그를 대성할 재목으로 꼽고 있었다. 특히나 그는 Angels 로테이션의 3선발로 시즌을 시작, 사망 직전의 경기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하여 올 시즌에 대한 기대를 더욱 크게 만든 뒤였다.

이렇게 가 버리다니 참 허무하기 짝이 없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


ps. 음주운전은, 참으로, 극악무도한 범죄이다. 특히 우리나라는 술마시고 부리는 행패나 실수에 너무 관대한 경향이 있는데, 음주운전자에 대한 보다 강력한 처벌이 필요하다.
Posted by FreeRedbir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