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rm System 정리 시리즈는 원래 플레이오프가 끝나기 전에 마무리 지을 예정이었는데... 월드 시리즈가 먼저 끝나버렸다. 오프시즌의 계약이나 트레이드, 그리고 세이버메트릭스 쪽에 시간을 할애하기 위해, 속도를 내서 이 시리즈를 빨리 마무리지어야겠다.

AA (Double A) 레벨은 Eastern League, Southern League, Texas League의 세 리그로 구성되어 있다. Cardinals의 AA 팀인 Springfield Cardinals는 Texas League의 North Division에 속해 있다. Texas League는 2개 지구, 8개 팀으로 이루어진 비교적 작은 규모의 리그이다. 같은 지구의 팀들과는 1년에 30게임 이상을 치르는 데다가, North Division에는 이름이 비슷한 Arkansas 팀(Angels 산하)과 Northwest Arkansas 팀(Royals 산하)이 모두 속해 있어서... 매일 똑같은 팀과 야구를 하는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이다.

Texas League는 바로 앞에서 살펴본 A Adv. 레벨의 Florida State League와는 반대로 타자친화적인 리그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Springfield Cardinals의 홈구장인 Hammons Field는 타자에게 유리한 구장으로 유명하다. (Springfield의 2008년 기준 득점 park factor는 1.10이다.) 아래의 스탯을 볼 때는 이러한 부분들을 감안하여야 할 것이다.


그동안 RSS Feed가 안 되었던 원인이 Baseball-Reference의 표를 직접 붙인 것에 있는 것 같아서, 이번에는 JPG로 만들어서 붙여 보았다. 실험이 성공하면 좋겠는데...


Springfield Cardinals
Texas League (AA)
시즌 성적 : 71승 69패 (North Division 3위)


Texas League는 Split Season 제도를 채택하고 있어서, Springfield는 전반기 우승(38승 32패) 자격으로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었다. 그러나, 플레이오프 1라운드에서 후반기 우승팀 NW Arkansas에게 3연패를 당하고 탈락하였다.

Team Batt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xas League 타자들의 평균 연령은 24.1세이며, 평균 Slash Stat은 .266/.340/.391 이다.

올 시즌 Springfield를 거쳐간 타자들이 무려 51명이나 되는 관계로, 투수들과 50 타석 미만은 리스트에서 빼 버렸다.

작년의 삽질로 유망주 리스트에서 거의 사라졌던 Mark Hamilton(1B)이 멋지게 부활하였다. 그는 AAA에서도 좋은 활약을 보였는데, 시리즈의 마지막인 Memphis 편에서 다시 만나게 될 것이다. 구단이 그에게 겨울 동안 코너 외야의 수비 연습을 하라고 지시했다는 것이 그의 달라진 위상을 잘 보여준다.

Daniel Descalso(2B)는 2루수로써 준수한 타격과 평균이상의 수비를 보여주면서 올 시즌 팬들에게 가장 큰 기쁨을 안겨준 유망주 중 하나이다. 그러나, Hamilton과 달리 AAA 승격 이후 성적이 많이 떨어졌으며, 현재 AFL에서도 그다지 좋은 모습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내년 시즌은 AAA에서 보내게 될 것인데, 그에게나 구단에게나 매우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이다.

Tyler Henley(OF)는 작년에 투수친화적인 FSL에서 .779의 OPS를 기록하였으나 별 주목을 받지 못했는데, 올 시즌 AA에 올라와서 시즌 내내 뛰어난 활약을 보이며 중요한 유망주로 성장하였다. 외야의 세 포지션을 모두 제대로 소화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어서, 메이저리그에서 적어도 4번째 외야수가 되기에는 충분해 보인다. 장타력을 조금 키울 수 있다면 주전까지도 가능할 것이다.

Steve Hill(C/1B/3B/OF)은 타석에서 그럭저럭 나쁘지 않은 한 해를 보냈으나, 포수 수비는 여전히 별로 늘지 않고 있다. 적어도 백업 포수로 기용 가능한 수준이 되지 않으면 메이저리그 커리어를 갖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Andrew Brown(1B/OF)과 Curt Smith(1B/OF)는 포지션이 완전히 중복된다. 둘 다 AA에서 좋은 성적을 남겼는데, 내년 시즌에는 나이와 경험이 좀 더 많은 Andrew Brown을 AAA로 올려야 할 것 같다.

Daryl Jones(OF)는 이 팀의 전체 로스터에서 가장 중요한 유망주이다. 5 Tool 중 강한 어깨만 빠진 4 Tool 플레이어로, 장래에는 메이저리그의 주전 외야수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그러나, 올 시즌은 이런 저런 부상에 시달리면서 장타력이 실종된 모습을 보였다. 이번 Rule 5 Draft의 대상이 되는 관계로 조만간 40인 로스터에 포함될 것으로 보이며, 좋은 선구안과 컨택 능력을 유지하였기 때문에 내년 시즌에 부상만 당하지 않는다면 다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Pete Kozma(SS)는 최악의 한 해를 보냈다. 타석에서의 .600 OPS 뿐 아니라, 수비에서도 113게임에 나와 무려 25개의 에러를 범하며 팬들을 좌절시켰다. 구단이 그를 너무 성급하게 AA에 올린 것 같다. 올 시즌은 그냥 A Adv. 레벨에서 계속 보내게 했어야 했다.


Team Pitch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Texas League 투수들의 평균 연령은 24세이며, 주요 평균 기록은 아래와 같다.
H/9: 9.2, HR/9: 0.7, BB/9: 3.6, K/9: 6.4, K/BB: 1.78
4.79 ERA, 1.427 WHIP

K/BB 랭킹에서 1~5위를 차지하고 있는 투수들은 모두 릴리버이다. Salas, Sanchez, Parise, Mulligan은 모두 순수한 릴리버들이며, Brandon Dickson도 구단에서는 릴리버로 키울 생각이나 Springfield에 쓸만한 선발투수가 모자랐기 때문에 할 수 없이 로테이션에 투입되었다.

이들 중 가장 돋보였던 투수는 역시 Eduardo Sanchez이다. 96마일의 강력한 패스트볼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비교적 안정된 제구력까지 갖추고 있어 단숨에 팜 내 최고의 릴리버 유망주로 수직 상승하였다. 특히 올 시즌의 이런 저런 트레이드로 인해 우완 릴리버 자원이 고갈되다시피 하였기 때문에, 그의 성장이 더욱 돋보인다.

Casey Mulligan은 올 시즌을 A 레벨에서 시작하여, A Adv.를 거쳐 AA까지 올라왔다. 비록 AA에 올라와서 볼넷이 많이 늘어났지만, 9이닝당 10개가 넘는 뛰어난 탈삼진 능력이 AA에서도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올 시즌 3개의 레벨을 통틀어 그의 K/9는 무려 11.9였다. 원래 포수 출신이었던 그는 투수로 전업한지 이제 겨우 2년째인데, Motte와 달리 일찌감치 포수를 그만뒀기 때문에 여전히 나이가 22세에 불과하다.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된다.

Lance Lynn은 Oakland로 트레이드 된 Clayton Mortensen을 연상시키는 유망주인데, 스탯 면에서는 Mortensen보다 오히려 더 낫다. 다만... 두 사람이 전혀 닮지 않는 점이 하나 있는데... Mortensen이 키만 크고 매우 호리호리한 체격인 데 반해, Lynn은 196cm, 113kg의 거구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내년 시즌은 AAA 로테이션에서 활약할 것이다.

Trey Hearne은 Lynn과 함께 이 팀의 원투펀치 역할을 해 주었다. 구위는 썩 훌륭하지 못하지만 로케이션과 타이밍, 그라운드볼 유도 등으로 아웃을 잡아내는 투수이다. 올해 Rule 5 Draft에서 어딘가에 지명되지 않는다면, 역시 Lynn과 함께 AAA 로테이션의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보인다.

Tyler Norrick은 2006년 드래프트 이후 계속 별볼일없는 선발 유망주였으나, 올해 불펜으로 보직을 변경한 이후 90마일대 중반의 패스트볼을 뿌리면서 일약 뛰어난 릴리버로 변신하였다. 좌완이라는 장점이 있어 2011년 쯤에는 메이저리그에 입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Justin Fiske, Scott Gorgen, Francisco Samuel 등은 모두 기대에 못 미치는 부진한 성적을 냈다. Fiske의 경우는 역시 타자를 압도하는 구위가 없는 것이 문제이고, Gorgen과 Samuel은 제구력을 좀 더 신장시켜야 할 것이다.

Posted by FreeRedbird


Brad Thompson : 어느 날 경기에서 난타당한 뒤 "개를 한 마리 찾아내서 발로 차고 싶다"라는 발언을 하여 "Puppy Kicker"라는 별명을 얻었다.

어제 Jarrett Hoffpauir가 웨이버 공시 도중 클레임되어 Toronto Blue Jays로 이적한 바 있었다. 오늘은 세 건의 40인 로스터 관련 발표가 추가로 있었다. Brad Thompson이 구단에서 방출(release)되었고, Joe Thurston과 Matt Scherer는 40인 로스터에서 빠지게 되었다(outright).

그리고... 며칠 전의 일이지만... Brian Barden이 역시 구단에서 방출되었다.

관련 소식 링크(Derrick Goold)

Brad Thompson은 뛰어난 체인지업과 80마일대 중반의 그저 그런 싱킹 패스트볼, 그리고 매우 허접한 커브와 슬라이더를 가지고 2005년부터 Cardinals의 롱 릴리버 및 땜빵 선발로 활약해 왔다. 5년간의 통산 성적은 385 2/3 이닝에서 4.89 FIP, 4.84 ERA, 4.20 K/9, 2.73 BB/9 이고, Value로 보면 5년 통산으로 -0.1 WAR를 기록하였다. 한 마디로 말해 Replacement Level 투수의 전형이었던 것이다. 대부분의 팀들이 롱릴리프를 Replacement Level 투수에게 맡기고 있으므로, Brad Thompson은 조만간 다른 팀과 어렵지 않게 계약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Replacement Level 투수는 말 그대로 쉽게 대체 가능하므로, Cardinals 역시 보다 MLB 최저 연봉 수준의 다른 투수(아마도 Walters 같은 3류 AAA 유망주 혹은 Evan MacLane와 같은 저니맨)로부터 비슷한 퍼포먼스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Thurston과 Scherer는 3일간의 웨이버 공시 기간 동안 아무도 데려가지 않았기 때문에, 결국 무사히(?) 40인 로스터에서 빠지면서 구단에 계속 남게 되었다. 생각하면 생각할 수록, 작년 이맘때 Matt Scherer를 40인 로스터에 포함시키면서 Luis Perdomo를 그냥 방치했다가 Rule 5 Draft를 통해 빼앗긴 것은 참 어처구니없는 선택이었다. 올해 이런저런 트레이드로 우완 릴리버 자원이 크게 감소한 것을 생각하면... 이럴때 Perdomo라도 AAA에 남아 있었다면 당장 내년 시즌에 활용할 수 있었을 것이라는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 Joe Thurston은... 뭐 딱히 할 말이 없다. Replacement Level에 가까운 성적도 성적이지만... 워낙 수비와 주루에서 본헤드 플레이를 너무 많이 한 터라 현지 팬들에게는 거의 공공의 적이 된 상태이다. 재계약은 절대 하지 말고, 새로운 유틸리티맨을 구할 수 있었으면 한다.

현재 40인 로스터에는 총 35명이 있으며, 명단은 아래와 같다.
굵은 글씨는 곧 FA가 되는 선수들로, 총 9명이다.

Pitchers (16)
Mitchell Boggs, Chris Carpenter, Ryan Franklin, Jamie Garcia, Blake Hawksworth, Josh Kinney, Kyle Lohse, Kyle McClellan, Trever Miller, Jason Motte, Joel Pineiro, Dennys Reyes, John Smoltz, Adam Wainwright, P.J. Walters, Todd Wellemeyer

Catchers (3)
Jason LaRue, Yadier Molina, Matt Pagnozzi

Infielders (9)
Mark DeRosa, David Freese, Troy Glaus, Khalil Greene, Tyler Greene, Julio Lugo, Albert Pujols, Brendan Ryan, Skip Schumaker

Outfielders (7)
Rick Ankiel, Matt Holliday, Ryan Ludwick, Joe Mather, Colby Rasmus, Shane Robinson, Nick Stavinoha


한편, 이번 Rule 5 Draft 대상자 중 40인 로스터 포함 여부를 고민해야 하는 주요 유망주는 아래와 같다. 개인적으로 보호해야 할 가치가 높다고 생각하는 순서로 배열해 보았다.

1. Allen Craig(3B/1B/LF) : 40인은 물론이고 25인 로스터에도 반드시 포함시켜야 할 것이다.
2. Bryan Anderson(C) : 비록 타격 부진으로 가치가 많이 하락했지만 그래도 아직은 기대할 만한 유망주이다.
3. Daryl Jones(OF) : 역시 반드시 보호해야 할 중요 유망주.
4. Jon Jay(OF) : Shane Robinson이 40인 로스터에 있다면 Jon Jay가 들어가지 못할 이유가 없다.
5. Francisco Samuel(RHP) : 우완 릴리버가 희소해졌으므로 반드시 지켜야 한다.
6. Mark Hamilton(1B) : 올해 AAA에서 좋은 성적을 냈으며, 겨울 동안 외야수로 변신을 시도할 예정이다. 1루 및 코너 외야의 백업으로 활용할 수 있다.
7. Tyler Norrick(LHP) : 불펜으로 보직을 변경한 후 AA에서 59이닝 동안 78개의 삼진을 잡았다. 탈삼진 능력을 갖춘 좌완 릴리버는 당연히 보호해야 한다.
8. Trey Hearne(RHP) : 여기서부터 애매해지는데... 개인적으로 제2의 Matt Scherer라고 보고 있다. 40인 로스터에 자리가 남으면 보호하고, 아니면 포기. 잃어도 크게 아쉽지는 않다.
9. Mark McCormick(RHP) : 난 이친구에 대한 기대를 완전히 접었다. 포기하자.

Norrick까지 보호한다고 하면 7명을 추가해야 하는데... 현재 40인 로스터에 35명밖에 없고, 9명이 FA가 될 예정이므로, 자리는 충분해 보인다. 만에 하나 모자라는 일이 생긴다면, 그때는 Shane Robinson이나 Nick Stavinoha를 제외시키면 될 것이다.


Today's Music : Grant-Lee Phillips - Lone Star Song (Live)


RSS Feed가 안되는 현상이 아마도 Youtube 동영상 때문이 아니라 Baseball-Reference에서 만든 표 때문이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들어서... 과감하게 다시 동영상을 붙여 보기로 했다. 이 곡은 원래 Grant-Lee Phillips가 3인조 Grant Lee Buffalo의 멤버로 활동하던 시절의 명곡이다.

Posted by FreeRedbird
Jarrett Hoffpauir가 웨이버 클레임을 통해 Toronto Blue Jays로 이적하였다.

링크(Future Redbirds)
링크(MLB Trade Rumors)

Hoffpauir에 대해서는 이 블로그에서 지난 6월에 "Jarrett Hoffpauir, 그리고 Bo Hart의 추억" 이라는 포스팅을 통해 한 번 다룬 바 있는데...  그 당시에도 이미 이런 일이 조만간 일어날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었다.

"...메이저 데뷔는 커녕 올해 시즌 종료후에 40인 로스터에서 짤리고 구단에서 방출될 가능성마저 보인다. 내년 시즌 Memphis 2루수 자리는 올해 AA에서 펄펄 날고 있는 Daniel Descalso에게 돌아갈 것이 거의 확실하므로, 어차피 그의 자리는 없기 때문이다."


2009 시즌 하반기에 그가 AAA에서 좀 더 분발해서 뛰어난 성적을 냈기 때문에, 결과적으로는 6월 당시에 비해 기록이 조금 더 좋아졌다. 다시 한 번 그의 마이너리그 통산 기록을 보자.

Year Age Tm Lev G PA AB R H 2B 3B HR RBI SB CS BB SO BA OBP SLG OPS
2004 21 2 Teams A-A_ss 76 306 267 42 75 23 1 8 36 3 4 32 23 .281 .369 .464 .834
2004 21 New Jersey A_ss 9 39 36 8 13 3 0 3 6 1 0 3 2 .361 .410 .694 1.105
2004 21 Peoria A 67 267 231 34 62 20 1 5 30 2 4 29 21 .268 .363 .429 .792
2005 22 2 Teams A-A_adv 124 521 453 50 129 25 2 2 47 16 6 53 40 .285 .361 .362 .723
2005 22 Quad Cities A 61 256 227 27 71 15 1 2 28 5 1 21 14 .313 .376 .414 .791
2005 22 Palm Beach A_adv 63 265 226 23 58 10 1 0 19 11 5 32 26 .257 .346 .310 .656
2006 23 Springfield AA 119 460 393 55 98 20 1 7 46 8 6 54 41 .249 .345 .359 .704
2007 24 2 Teams AA-AAA 116 461 393 50 127 26 0 11 57 5 4 55 39 .323 .407 .473 .880
2007 24 Springfield AA 61 236 203 23 70 16 0 7 33 3 1 26 18 .345 .420 .527 .947
2007 24 Memphis AAA 55 225 190 27 57 10 0 4 24 2 3 29 21 .300 .394 .416 .809
2008 25 Memphis AAA 121 475 410 48 112 31 1 4 45 2 4 49 45 .273 .352 .383 .735
2009 26 Memphis AAA 108 402 358 53 104 22 3 14 53 4 1 35 28 .291 .357 .486 .843
6 Seasons 664 2625 2274 298 645 147 8 46 284 38 25 278 216 .284 .365 .416 .781
Provided by Baseball-Reference.com: View Original Table
Generated 11/4/2009.

역시... 다시 보아도 미들 인필더로서 타격은 나쁘지 않은 수준이다. 특히 매년 볼넷이 삼진보다 많다는 점이 눈에 띄는데, 마이너리그 통산 K/BB는 0.78로 상당히 훌륭하다.

시즌 하반기에는 커리어 최초로 메이저리그에 콜업되기도 하였다. 메이저리그에서의 기록은 16타석에서 .250/.438/.417(OPS .855) 이다.

16타석은 너무 적어서 별 의미가 없으므로... 올 시즌 AAA에서의 성적을 가지고 리그 레벨과 구장 효과 등을 보정하여 산출된 MLE(메이저리그 예상 성적)를 보면 OPS .713으로 나오고 있다. 이 정도의 타격을 정당화하려면 수비가 좋아야 되는데... 바로 이 부분이 문제이다. 그의 2루 수비는 Total Zone/150으로 보면 2008년에 -15, 2009년에는 -10 으로 형편없는 수준이었는데, 하필 2루는 그가 유일하게 볼 줄 아는 포지션인 것이다. Skip Schumaker가 어느새 2루에 훌륭하게 적응하여 리그 평균 수준에 가까워지고 있고, AAA에는 젊은 유망주 Daniel Descalso가 있는 이상, Hoffpauir의 방출은 필연적일 수밖에 없다. 그나마 수비라도 괜찮아서 3루나 유격수를 그럭저럭 볼 수 있었다면 유틸리티맨으로라도 쓸 수 있었을 텐데 말이다. 특별한 외부 영입이 없는 한 내야 유틸리티맨의 자리는 Tyler Greene에게 돌아갈 것 같다.

Blue Jays, 즉 AL로의 이적은 그에게 그나마 좀 더 나은 환경을 제공해 줄 것이다. Blue Jays는 아마도 그를 2루, 1루, DH에 가끔씩 기용되는 백업 플레이어로 활용할 것 같다. 물론, Marco Scutaro를 내보낸 뒤 Aaron Hill을 유격수로 돌리고, Hoffpauir에게 2루 선발을 맡길 수도 있겠지만, 메이저리그에서 타격 능력이 검증되지 않았고 수비도 나쁜 Hoffpauir를 주전 2루수 감으로 기대하는 것은 다소 무리이다. 어쨌거나... 그는 타석에서 삼진을 안 당하면서 상대 투수를 괴롭힐 줄 아는 재능을 가지고 있으므로, 좌타 주전의 플래툰 파트너나 백업 요원으로는 괜찮을 것이다.

이전 글의 마지막 부분을 다시 한 번 재활용하면서... 이 포스팅을 마치고자 한다.

마지막으로,
Jarrett Hoffpauir의 인생에 좋은 일이 가득하길 빈다. 비록 Cardinals에서 뛰지 못하게 되더라도...




Today's Music : Jim Croce - These Dreams (Live)
http://www.youtube.com/watch?v=jHsxTiGHsGE

물론... 늘 그렇듯이... 음악은 본문 내용과는 아무 관련이 없다.
Jim Croce는... 30세에 요절하지 않았더라면 좋은 음악을 정말 많이 만들었을 것이다.
Posted by FreeRedbird